•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9391-79400 / 86,6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대통령 월드컵 폐막식 참석

    ... 이한동(李漢東) 총리와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 등을통해 서해교전 사태에 대한 정부의 조치 상황을 수시로 보고받을 예정이다. 김 대통령은 방일 첫날인 30일 저녁 아키히토(明仁) 일본 천황, 고이즈미 일본총리 등과 함께 요코하마 경기장에서 열리는 브라질과 독일간 월드컵 결승전을 관전하고 폐막행사에 참석한다. 이어 김 대통령은 7월 1일 고이즈미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한반도와 동북아정세, 월드컵 공동개최를 계기로 강화된 양국간 우호친선관계의 유지.발전방안 등에대해 ...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브라질 5번째 정상축배 .. 독일에 2-0 승

    '삼바 축구'가 FIFA컵에 입을 맞췄다. 브라질은 30일 일본 요코하마 종합경기장에서 열린 2002 한.일월드컵축구대회 독일과의 결승전에서 '천재 골잡이' 호나우두의 연속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 지난 94년 미국대회 우승 이후 8년만에 정상에 복귀했다. 월드컵 본선 전대회 출장에 빛나는 브라질은 이날 호나우두 히바우두 호나우디뉴 등 삼각편대의 화려한 개인기를 앞세워 '전차 군단' 독일의 견고한 수비벽을 깨고 월드컵 사상 처음으로 통산 다섯차례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월드컵] 4년 뒤 기약한 독일

    '4년 후 안방에서 보자.' 30일 요코하마종합경기장에서 열린 2002한일월드컵축구 결승에서 독일은 '최강'브라질의 벽을 넘는 데 실패했지만 수적 열세 속에서도 열렬한 성원을 보낸 독일 응원단은 환호와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루디 푀일러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와 선수들도 처음에는 허탈함을 숨기지못했으나 이내 최선을 다했다는 만족감으로 서로를 격려했다. 마치 기나긴 어둠의 터널을 빠져나와 희망의 빛을 발견했다는 듯한 표정들이 선수들의 얼굴에 ...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천재 호나우두 황제등극 예감

    "축구 천재"라고 불리는 브라질의 간판 스트라이커 호나우두(25)가 2002한.일월드컵을 계기로 명실공히 세계 축구계의 황제로 등극한다. 30일 요코하마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인 브라질-독일의 결승전은 객관적인 전력에서 앞선 브라질의 우세가 예상되는 가운데 호나우두는 이변이 없는 한 득점왕에게 주어지는 골든슈와 최우수선수(MVP)가 차지하는 골든볼을 석권할 것으로 보인다. 폭발적인 스피드와 현란한 드리블,예측을 불허하는 가공할 슈팅력을 겸비한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흰색 압도한 카나리아색

    0...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의 대미를 장식할브라질과 독일의 결승전이 열린 30일 요코하마종합경기장의 관중석에는 노란 카나리아색 물결이 흰색의 무리를 수적으로 크게 압도했다. 카나리아색은 브라질의 응원단의 복장이고 흰색은 독일의 응원복으로, 브라질경기가 열릴 때마다 카나리아색 유니폼을 즐겨 입고 경기장을 찾았던 일본팬들은 이날도 이를 잊지 않아 양국 간에 진한 '혈맹 관계'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정확한 숫자는 파악되지 않았지만 일본팬들을 뺀 ...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2002 월드컵 결산] "아름다운 대회..."..에메 자케 前 佛감독

    ... 세네갈에 패했던 프랑스가 기억난다. 한국-폴란드전 때 용광로처럼 뜨거웠던 분위기, 온통 붉은 옷을 입고 쉴새없이 손뼉치던 한국 축구팬들, 폴란드 국가가 연주될 때 야유하지 않던 그들이 떠오른다. 훌륭한 연습장과 대형 화면, 경기장에 바짝 붙은 관중석을 겸비한 환상적인 축구장들, 내가 구두를 신고 흠집을 낸 것이 부끄러웠던 멋진 경기장 잔디를 잊을 수 없다. 대회 내내 사소한 폭력사태도 없이 평화로웠던 분위기가 가슴 속에 남아 있다. 한국에서 가장 인기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2002 월드컵 결산] '코리아' 브랜드 최대 히트

    ... 것을 보면서 그 역동성에 대해 깊은 인상을 받았을 것이다. '코리아'를 알리기 위한 엄청난 비용.투자.시간.노력의 상당부분을 생략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물론 직접적인 경제효과도 있었다. 한국이 월드컵 준비에 들인 돈은 경기장 건설, 도로 확충 등 약 3조2천억원. 이를 통해 건설 경기가 활성화돼 수조원의 부가가치와 18만명에 달하는 고용효과도 창출했다. 그러나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W세대'로 지칭되는 새 세대의 자신감이다. 6월 내내 전국을 붉게 물들인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월드컵] 브라질 우승의 원동력, '3R 편대'

    ... 중거리슛(벨기에와의 16강전 결승골), 호나우디뉴의 재치있는 로빙슛(잉글랜드와의 8강전 역전골), 슛동작조차 갖추지 않은 채 날린 호나우두의 감각적인 토킥(터키와의 4강전 결승골). 그리고 30일 독일과의 결승전에서 요코하마국제종합경기장에 가득 찬 7만3천여관중을 한 순간에 열광의 도가니로 몰아넣은 호나우두의 연속골. `삼바 축구' 브라질이 통산 5번째 우승에 이르기까지 거쳐온 결정적인 순간마다팀을 한 단계 위로 끌어올린 주인공은 다름아닌 호나우두(26.인...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2002 월드컵 결산] 개최국 8강 실패 日, 94년 美 이어 2번째

    ... 74년 독일, 78 아르헨티나, 98년 프랑스 등이다. 그러나 이중 영국과 프랑스는 자국 개최 월드컵에서 얻은 우승 외에는 한번도 결승전에 오르지 못했다. 66년 영국대회에서 영국팀은 엘리자베스 여왕의 응원을 받으며 웸블리 경기장에서 독일과의 사투끝에 4-2로 승리했다. 98년 7월12일 프랑스는 브라질과 결승전에 우승하자 파리시내 샹젤리제가에는 순식간에 1백만명의 시민이 몰려 승리를 자축했다. 이날 인파는 프랑스 역사상 가장 많은 대중이 참여한 집회로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우승 넘보지마! .. 브라질, 삼각편대 앞세워 파상 공격

    "우승컵은 우리의 것" "영원한 우승후보" 브라질과 "전차 군단" 독일이 30일 오후 8시 일본 요코하마국제경기장에서 대망의 FIFA컵을 향한 최후의 일전을 치른다. 21세기 첫 월드컵의 대미를 장식할 이날 경기는 "삼바 축구"의 화려한 개인기와 "전차 군단"의 탄탄한 조직력이 월드컵 사상 처음 충돌한다는 점에서 예측불허의 접전을 예고하고 있다. 유일하게 월드컵 본선에 개근한 브라질은 "3R"로 불리는 호나우두 히바우두 호나우디뉴의 삼각편대를 ...

    한국경제 | 2002.06.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