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6701-86710 / 87,0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 청소년축구 결승진출..인도네시아 독립기념배

      한국 청소년 축구 대표팀이 인도네시아 독립기념배 국제축구 대회 결승전에 진출했다. 한국은 자카르타 세냐얀 국립경기장에서 벌어진 대회 4일째 경기에서 장신의 호주를 1-0으로 꺾고 3연승을 마크, 남은 경기 에 관계없이 결승진출권을 확보했다.

      한국경제 | 1992.08.15 00:00

    • "고 안익태 선생 유업을 잇자" ... 올림픽선수등 성금

      ... 작곡가 고 안익태 선생의 유가를 보전해야 한다는 국민의 여론 이 비등한 가운데 기업체 사원들과 올림픽 선수단과 임원등이 성금을 보내 오고 있다. 13일 대한올림픽위원회 김종렬 위원장과 바르셀로나 올림픽 선수단장은 "몬주익 경기장에 울려퍼진 애국가의 감격을 잊을수 없다"며 1백만원을 기 탁했고,마라톤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황영조선수도 "시상대에 올라 애국가가 울려퍼졌을 때 우리 애국가가 새삼 힘차게 느껴졌다"면서 1백만원을 내놨다. 또 동아전기 임직원들은 ...

      한국경제 | 1992.08.14 00:00

    • 민자당 당지도체제 상무위원회 28일 역도경기장서 개최

      민자당은 12일 오후 당무회의를 열고 당지도체제정비를 위한 상무위원회를 오는 28일 올림픽공원내 역도경기장에서 개최키로 결정했다. 상무위에서 민자당은 제2기총재에 김영삼대표최고위원을 선출하고 대표최고위원에는 김종필최고위원이 지명될것이 확실시되며 최고위원은 추가없이 박태준최고위원이 그대로 유임될것으로 보인다. 김대표는 13일 청와대에서 노대통령과 주례회동을 갖고 이같은 내용의 지도체제개편문제를 매듭지을 예정이다. 한편 이번 상무위원회에서는 ...

      한국경제 | 1992.08.12 00:00

    • 전병관,선수단 환영만찬서 디스코 흉내만 내다 퇴장

      올림픽 펜싱경기장에서의 기자회견에 이어 올림픽 제2체육관에서 벌어 진 환영만찬에서는 유명연예인들이 다수 출연해 선수들과 가족-친지들의 여독을 풀어주었다. 이날 환영만찬에서 가장먼저 무대에 오른 전병관선수와 김미정선수는 함께 디스코를 출것을 권하는 사회자의 요구에 멋적에 몸을 흔들다가 이내 퇴장했다. 황영조선수는 노래를 부르라는 제안에 ''꽃중의 꽃''의 첫 소절만을 부른뒤 "운동에 전념하느라 노래를 외우지 못햇다"고 변명하기도.

      한국경제 | 1992.08.12 00:00

    • 올림픽 선수단, 서울시청서 시민 대대적 환영받아

      ... 장하다는 말 이외에는 더이상 할 말씀이 없다" 고 선수단을 위로했다. 또 정총리는 "여러분의 승리는 국민 모두의 승리"라고 치하했다. 이상배 서울특별시장도 "여러분의 투혼으로 우리는 정치/경제등 모든 분야에 가능성을 남겼다"고 선수단을 환영했다. 이어 환영사가 끝난후 정총리/이상배시장/김찬회 시의회의장이 단장/선수단 대표등에게 화환 기증식을 가졌다. 선수단은 환영회가 끝난후 올림픽 펜싱경기장까지 카프레이드를 하고 합동기자회견을 가졌다.

      한국경제 | 1992.08.12 00:00

    • "70km 이상을 달리는 연습때는 차라리 죽고 싶었다"

      ... 고된 훈련중에는 차라리 달리는 차에 치어죽고 싶었다" 제25회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올림픽의 꽃''이라는 마라톤에서 56년만에 금메달을 따내 한국민의 영예를 빛낸 황영조선수(22,코오롱소속)는 12일 오 후7시 올림픽 펜싱경기장에서 가진 합동기자회견에서 지금까지 가장 힘든 점 이 무엇이었느냐는 질문에 이렇게 대답,마라톤의 영광이 단지 신체조건의 우수함이나 주변의 지원에서가 아니라 고된 훈련에서 나온 불굴의 투혼에 의한 것임을 확인해 주었다. 황선수는 또 ...

      한국경제 | 1992.08.12 00:00

    • "연습도중 70km 이상을 달려야 할 땐 차라리 죽고싶었다"

      ... 고된 훈련중에는 차라리 달리는 차에 치어죽고 싶었다" 제25회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올림픽의 꽃''이라는 마라톤에서 56년만에 금메달을 따내 한국민의 영예를 빛낸 황영조선수(22,코오롱소속)는 12일 오 후7시 올림픽 펜싱경기장에서 가진 합동기자회견에서 지금까지 가장 힘든 점 이 무엇이었느냐는 질문에 이렇게 대답했다. 황선수는 또 자신이 있기까지는 국민들의 성원과 감독의 철저한 지도와 자신의 자질을 발굴해준 강릉명륜고등학교의 공이 컸다고 말해 마라톤의 ...

      한국경제 | 1992.08.12 00:00

    • 사할린에서 남북한 대중가수들, 통일합창 펼친다

      서울 MBC 예술단(대표 변웅전)은 8.15 광복절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오 는 16일 오후1시부터 유지노 사할린스크 코스모스경기장에서 남북한 대 중가수를 비롯, 대중예술인 1백30여명이 참여하는 `제1회 통일예술제''를 개최한다. 남한에서는 주현미 현철 설운도 이선희 최진희 심신등 인기가수 6명을 포함, MBC 예술단의 관현악단 무용단 합창단등 82명이 참가하고 북한에 서는 국제적인 무대에 주로 파견된느 `평양예술단'' 소속 가무단원 10여 ...

      한국경제 | 1992.08.11 00:00

    • < 천자칼럼 > 올림픽의 경제메달

      ... 저곳에서 발견할수 있었잖은가. TV자막에는 미국의 IBM,일본의 세이코,독일의 아디다스등 올림픽후원기업들의 이미지를 직.간접으로 전달하는 광고들이 우리의 시각을 유독히 끌어 잡아당겼다. 그보다 우리를 우울하게 만들었던 것은 경기장 곳곳에서 눈에 잡히는 일본상표의 운동기구들이었다. 양궁장의 선수들이 지니고 있는 활들의 상표가 일본의 야마하였는가하면 역도경기장에 놓인 력기들 또한 일본의 유레카도쿄 상표가 붙어 있었던 것이 아직도 기억에 생생하게 남아 있다. 그와는 ...

      한국경제 | 1992.08.11 00:00

    • 올림픽 선수단 시민환영 행사...서울시 12일 오후

      ... 11일 대한항공 9185전세기 편으로 바르셀로나 엘 프람공항을 출발해 12일 오후3시40분 김포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대표선수들은 김포공항에서 대한올림픽위원회(KOC)가 마련한 환영행사에 참가한뒤 무개차와 버스에 나누어타고 오후 5시부터 김포공항을출발,인공 폭포 시청앞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까지 1시간45분동안 카퍼레이드를 벌인다. 특히 시청앞 광장에 이르러서는 30분동안 정원식국무총리등이 참가한 가운데 시민환영대회가 열릴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2.08.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