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8691-68700 / 74,9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외증시] 日 닛케이 강보합, "은행주 약세, 기술주 반등"

    ... 장중 8,571.43까지 저점을 낮춘 뒤 낙폭을 줄인 뒤 소폭 상승 반전, 8,698.19에서 고점을 형성했다. 장초반 미국 경기지표 악화 소식 등으로 연이틀째 하락세를 보이던 닛케이지수는 NTT도코모 등 기술주들의 반등으로 플러스권으로 올라섰다. 은행주들이 낙폭을 줄인 점도 지수하락의 무게를 덜었다. 반면 디플레 종합대책과 미국 경기 악화 등은 여전히 시장에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 시장전문가들은 증시가 모멘텀 부재로 방향을 잡지 못하고 개별종목별로 대응하고 ...

    한국경제 | 2002.11.01 00:00 | chums

  • [국제상품] 금값 하루만에 상승 반전

    ... PMI지수와 상무부가 발표한 3/4분기 국내총생산(GDP)성장률이 모두 예상치를 밑돈데다 신규실업수당 신청건수는 예상치를 웃돌아 뉴욕증시가 보합권에 머물렀다. 오는 6일 열리는 FOMC에서 금리인하 가능성이 부각되며 달러도 약세를 지속했다. 전문가들은 12월물 금가격은 단기적으로 온스당 315~320달러선에서 경기지표와 이라크 결의안, 증시 움직임 등에 촉각을 세울 것으로 전망했다. 한경닷컴 배동호 기자 lizar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1.01 00:00 | dhbai

  • FRB 금리인하폭 幅에 '관심'

    ... 전문가들은 4분기 경제성장률을 1~2%로 예상하고 있다. ◆ 금리인하, 중폭이냐 소폭이냐 =최근 나온 4분기 경기지표들은 급격한 경기둔화를 예고한다. 10월 소비자신뢰지수가 9년 만의 최저치로 추락하고,10월 마지막 주 실업수당 ... 1만6천명이 늘었다. 이에 따라 10월 실업률은 5.7%로 상승(전달 5.6%)했다. 이 모두 소비감소를 알리는 지표들이다. 더욱이 10월중 ISM 제조업지수는 48.5로 전달(49.5)보다 떨어졌다. 생산 역시 위축되고 있는 ...

    한국경제 | 2002.11.01 00:00

  • 美 금리인하 기대

    ... 방향성을 드러내지 않은 가운데 등락을 거듭하는 교착장세가 전개될 공산이 크다. 이번주 말부터 다음주 말까지 주요 경제지표가 잇따라 발표되는 데다 미국 중간선거, 금리인하 등 굵직굵직한 변수가 영향력 확대를 꾀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수흐름을 ... 뉴욕증시 움직임에 따라 방향을 결정하게 될 것으로 관측된다. 기록적인 상승률로 10월 장세를 마감한 뉴욕증시는 경기침체 우려와 금리인하 기대가 팽팽히 맞설 전망이다. 먼저 기업실적 발표가 마무리된 이후 시장관심을 한 몸에 받고 ...

    한국경제 | 2002.11.01 00:00 | chums

  • [해외증시] 日닛케이 8,600선지지, "美 금리인하 가능성"

    미국의 경제지표가 악화되면서 금리인하 가능성이 부각되자 일본 주가가 8,600선 위에서 지지됐다. 달러/엔 환율에 대한 하락 예상이 제기되고 있으나 자동차 관련주 등 실적호전 개별종목에 매수세가 유입됐다. 시장 전문가들은 기술주들은 ... 등이 부각되며 강보합권으로 올라섰다. 그러나 1일 미국 현지에서 발표될 10월중 실업률 등 고용동향과 제조업 경기전망을 나타내는 ISM지수에 관심이 집중되며 상승폭이 제한됐다. 은행주들은 전날과는 달리 일본 정부의 종합 디플레대책에 ...

    한국경제 | 2002.11.01 00:00 | chums

  • 美 달러화 나흘째 하락세 지속

    31일 뉴욕외환시장에서 미국 달러화는 잇단 부정적 경제지표 발표 여파로 나흘째 하락세를 이어갔으며 특히 일본 엔화에 대해서는최근 4주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날 달러화는 122.61엔에 거래돼 전날 오후장의 122.93엔에 ... 경제성장률이 당초 예상치를 하회한 것으로 나타난데다 주간 신규 실업보험 청구자수도 늘어난 것으로 발표되는 등 미국의 경기회복이 계속 지연되고 있다는 분석으로 달러화 매도공세가 이어졌다고 전했다. 그러나 이날 일본정부가 발표한 디플레이션 ...

    연합뉴스 | 2002.11.01 00:00

  • [주식시황] (1일) 의약.보험株 큰폭 하락

    11월 첫 장이 내림세로 출발했다. 미국의 경기 관련 지표들이 시장 기대치를 밑돈 가운데 미국증시의 혼조양상과 주말효과가 매수심리를 위축시켰다. 1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11.27포인트 내린 647.65를 기록했다. 외국인이 하루 만에 매도 우위로 돌아섰고 국내기관도 프로그램매매를 중심으로 '팔자'에 가세했다. 거래량과 거래대금은 전날보다 크게 줄어 투자자들의 관망세를 드러냈다. 전업종이 하락했다. 특히 의약품업이 4.15% 급락세를 ...

    한국경제 | 2002.11.01 00:00

  • [해외증시] 日 닛케이 약세, "디플레 대책 실망, 금융주 안심"

    ... 보이고 있다. 전문가들은 금융개혁안이 후퇴됐다는 평가에도 불구하고 일본 정부의 디플레 대책으로 대량 기업파산 등 경기 경착륙 위협은 완화됐다고 안심하는 분위기라고 평가했다. 이에 따라 오는 11월초 주요 기업들의 실적 발표가 마무리될 ... 하락하며 오전장을 마쳤다. 개장초 뉴욕 주가가 상승 등에 따라 8,830.71의 일중 고점으로 출발했으나 미국 경제지표 악화와 금융개혁안에 대한 실망감 등이 맞물리며 약세로 전환했다. 오전 저점은 8,626.71이었다. 아울러 일본은행(BOJ)이 ...

    한국경제 | 2002.10.31 12:18

  • CSFB.JP모건등, 블룸버그 `베스트5' 예측기관 선정

    크레디트 스위스 퍼스트 보스턴(CSFB)과 JP 모건 등이 올해 미국의 경기지표를 가장 정확하게 읽은 `베스트 5' 애널리스트를 보유한 기관인 것으로 경제금융정보 전문 서비스인 블룸버그가 30일 발표했다. 블룸버그 마켓의 분석에 ... 인물이다. 아직까지는 예측이 맞는다. 그는 미 농무부와 상무부의 가격 지수들을 예의 주시한다. 또 FRB의 주요 경기판단 근거인 `베이지북'도 면밀히 분석한다고 강조한다. 그는 "주식이 오르면 채권이 떨어진다는 통상적인 가설이 이번에는 ...

    연합뉴스 | 2002.10.31 00:00

  • JP모건.CSFB 등 '베스트 5 애널리스트'에 선정

    JP모건과 크레디트스위스퍼스트보스턴(CSFB) 등이 올해 미국의 경기지표를 가장 정확하게 읽은 '베스트 5 애널리스트' 보유회사로 선정됐다고 블룸버그통신이 30일 발표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JP모건의 빌 샤프 연구원은 소비자지출 추이를 가장 정확히 맞혔으며,산업생산 예측에는 CSFB의 닐 소스 수석연구원의 분석력이 가장 뛰어났다. 그는 특히 기업의 생산설비 투자가 줄고 있다는 사실을 주목하라고 경고,월가에 큰 영향을 미쳤다. 또 △국내총생산(GDP) ...

    한국경제 | 2002.10.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