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3291-243300 / 247,0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터뷰] 장상현 <온세통신 사장>

      "후발업체로서 빠른 시일안에 국제전화사업이 뿌리를 내릴수 있도록 공격경영을 펼쳐 나가겠습니다" 국제전화분야 제3사업자로 선정된 온세통신(전한국글로벌텔레콤)의 장상현사장은 자본 경험 기술 인력등 모든면에서 불리한 후발업체가 선발업체와 경쟁하려면 직원들의 남다른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장사장은 온세통신의 8개주주사가 전격적으로 대표로 선임한 정통관료로 20년 이상을 상공부에서 잔뼈가 굵었으며 대통령경제비서관, 동력자원부차관, 교통부차관을 ...

      한국경제 | 1996.07.05 00:00

    • [사설] (6일자) 대기업들의 아시아전략

      우리 기업들의 아시아진출이 최근 눈에 띄게 활발하다. 이른바 "공격경영"의 무대가 아시아 전역으로 옮겨지고 있는 인상이다. 지난 4일에는 쌍용그룹이 또한번 깜짝 놀랄만한 대아시아지역 투자계획을 내놓았다. 오는 2005년까지 200억달러를 투자해 시멘트 정유 건설 자동차 금융등 그룹 주력업종의 아시아현지사업을 확대한다는 내용이다. 그렇게 하여 2000년대에는 그룹의 해외매출 비중을 30%로 끌어올리고 그중 80%를 아시아에서 달성할 계획이라고 ...

      한국경제 | 1996.07.05 00:00

    • [신설 투자신탁] 50%이상 주식투자 의무화 .. 수익증권

      ... 투자하느냐에 따라 몇가지로 구분된다. 10% 수준이면 안정형, 30~50%이면 안정성장형, 50~80%는 성장형으로 부른다. 안정형의 수익률은 채권금리와 별 차이가 없고 성장형으로 갈수록 수익률이 주가에 민감하게 움직인다. 다소 공격적인 투자자에겐 성장형이 어울리고 보수적이라면 안정형이 적합하다. 현재 투신사들은 주식투자비율이 각각 다른(10~80%) 수십 종류의 수익증권 을 팔고 있다. 주식이 1주가 기본단위라면 수익증권은 1좌가 기본단위이다. 투신사에서 처음 ...

      한국경제 | 1996.07.05 00:00

    • 종합금융협회, "95년말 종금회사 현황및 통계" 발표

      ... 영업을 확대함에 따라 고객이 한꺼번에 인출을 요구할 경우에 대비해 적립해야 할 지급준비율이 93년 33.3%, 94년 25.2%, 95년 18.%로 급격히 하락하고 있어 유동성확보에 취약점을 드러내고 있다. 또 이같은 공격적인 영업의 결과 지난 한해동안 거래기업부도로 돈을 못받게 된 부실채권이 2천6백41억원으로 94년에 비해 2배이상 늘어나 건전성 관리가 흔들리고 있다. 게다가 올3월말까지 1천3백억원가량의 충당금을 쌓지 않은 주식평가손을 앉고 ...

      한국경제 | 1996.07.04 00:00

    • "활동무대 세계로" .. 쌍용 '아시아 중장기경영전략' 의미

      ... 담고있다는 점에서도 눈길을 끈다. 2005년까지 국내 5위, 세계 50대그룹에 진입한다는 것으로 쌍용이 이같은 목표를 제시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국내사업에 안주해오던 그간의 보수적 경영에서 벗어나 세계를 무대로 하는 공격적 경영을 펼치겠다는 것으로 세계화 국제화를 핵으로 하는 김회장의 경영구상이 가시화되고 있음을 엿볼 수있게 하는 대목이다. 김회장은 지난5월 취임 1주년을 맞아 "경영무대의 세계화"를 강력히 지시했었다. 이번 싱가포르 회의에서도 ...

      한국경제 | 1996.07.04 00:00

    • [1면톱] 쌍용, 아시아지역에 200억달러 투자 .. 2005년까지

      ... 김회장은 이날 회의에서 "오는 2005년까지 아시아지역에서 연간 매출 6백억달러를 달성해 쌍용그룹을 국내 5위 세계 50대그룹에 진입시켜 2000년대를 주도하는 세계 일류기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김회장은 이를 위해 "공격적으로 해외사업을 확대해 2000년대에는 그룹의 해외매출비중을 30%로 끌어올리고 해외매출의 80%를 아시아에서 달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쌍용그룹은 이에따라 2005년까지 정유.석유화학부문에 70억달러를 투자, 중국 인도네시아 ...

      한국경제 | 1996.07.04 00:00

    • 제도개선특위 배제 민주 "큰 반발"..지각 개원국회 "삐거덕"

      ... 얄팍한 실리만 챙긴채 민주당 배제로 끝을 낸 작태는 부도덕한 노욕의소산"이라며 국민회의 김대중총재를 비난하는 "김대중총재는 뺑덕어미"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발표. 그러자 국민회의는 "독재정권때도 남의당 총재에 대해 이렇게 인신공격은 하지 않았다"며 "신한국당의 2중대 노릇을 하고 있다"고 비난. 특히 김옥두의원은 성명서를 본회의장안에 갖고 들어와 "누가 이따위 성명서를 쓰게 만들었으냐"며 민주당의원들에 대한 인신공격성 발언을 연발. 이에 박범진의원을 ...

      한국경제 | 1996.07.04 00:00

    • 차세대사업 '주도권' 의지 ..한통, 비전 2005선포 배경/의미

      ... 자조섞인 비난마저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비젼2005"에서 무선통신을 집중 육성하겠다는 내용을 담은 것은 이같은 우려를 반영한 결과로 받아들여진다. 특히 PCS자회사를 주력회사로 육성하고 무선사업에서도 국내1위로 부상하겠다는 공격적인 내용을 담고있어 관심을 끈다. 멀티미디어와 위성방송을 주력사업의 하나로 선정한 것은 차세대 유망산업에서도 주도권을 잡겠다는 의지가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통신이 적극적으로 구축키로한 초고속정보통신망의 활성화를 위해 ...

      한국경제 | 1996.07.03 00:00

    • 삼성항공, 복합재 항공기 개발 .. 100억 투입 국내 처음

      ...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군은 오는 10월 통산부와 국방부가 주최하는 서울 에어쇼에 한국형 전투기 "F-16CD 블럭 52"를 출품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기종은 미공군이 보유중인 F-16CD와 달리 랜턴을 장착, 야간 정밀 폭격이 가능한데다 40km 밖의 적기에 대해서도 미사일 공격을 할 수있는 능력을 확보하고 있어 기존의 F-16전투기를 크게 압도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7월 2일자).

      한국경제 | 1996.07.02 00:00

    • 할부금융사들, 증자/지점확대 열올려

      할부금융회사들이 증자와 지점확대경쟁을 벌이며 공격적인 경영에 나서고 있다. 1일 할부금융업계에 따르면 삼성할부금융은 지난 3월 자본금을 800억원으로 늘린데 이어 내달중에 자본금을 1,000억원으로 늘려 일반할부금융사중 최고의 규모로 키우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또 지난2월 자본금을 200억원에서 600억원으로 올린 LG할부금융도 8월중에 200억원을 증자,자본금을 800억원으로 늘리기로 했다. 이와 함께 대우 동양 대한주택 영남주택할부금융등 ...

      한국경제 | 1996.07.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