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3561-243570 / 246,8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2.20 개각] 골격 변화없이 '분위기 전환' 중점..정책 기조

      ... 것이라는 시각이다. 기업지원 주무부처의 장관이자 신경제계획을 입안한 통상산업부 장관을 유임시킨 것도 이런 맥락으로 이해할 수 있다. 이같은 관점에서 보면 새경제팀의 첫작품이 될 새해경제운영계획은 기존팀 이 밝힌 것보다는 상당히 공격적인 방향을 취할 가능성이 크다. 기업행위에 대한 행정규제를 과감하게 풀고 수출이나 설비투자에 대한 자금및 세제상의 지원을 적극적으로 확대하리라는 추산이 가능하다. 문제는 정치일정에 대한 경제팀의 대응능력이다. 총선을 치르면서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주식형수익증권 주식편입비율 점차 낮아져

      ... 수준으로 투신사들이 향후 장세에 대해 자신감을 갖지못하고있음을 시사한다. 주식편입비율이 51.4%로 투신3사중 가장 낮은 대한투신은 약관평균 60.8% 보다 9.4%포인트나 적은 것으로 조사돼 보수적으로 투자전략을 구사하고있다. 약관상주식운용비율 평균이 69.2%로 공격적인 상품을 많이 운용하고있는 국민투신은 62.0%로 조사됐다. 한국투신은 54.9%로 약관평균 56.2%를 조금 밑돌고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농구대잔치] 신용보증기금, 외환은행에 66-59 역전승

      ... 임여정 (16득점)이 손가락 부상을 딛고 3점포 (4개)를 터트리며 제몫을 다하고 박진영 (20득점)과 옥은희 (15득점)가 뒤를 받치며 종료 6분께 50-47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어 밀착수비와 리바운드 장악으로 외환은행의 파상공격을 막아낸 보증기금은 1분여를 남기고 연속 야투와 박진경 (20득점)의 3점슛이 작렬, 63054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신용보증기금 66 (18-34 48-25) 59 외환 은행 (4승6패) (3승5패) (한국경제신문 1995년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러시아 총선] 적색돌풍 주역 '쥬가노프' 공산당 당수

      ... 총선참여를 허용했다. 이때까지도 쥬가노프는 의회내 공산주의진영에서 전혀 주목받지 못한 인물이었다. 그러나 그는 고율의 인플레와 사회보장제도붕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계층을 대상으로 공산주의시절의 향수를 부추기며 옐친공격의 최전선에 나서 최근 2-3년동안 급부상했다. 마르크스 레닌주의의 교조를 상당부분 포기하는 대신 민족주의를 당강령에 결합시키면서 소수민족과 소외계층을 파고 들어 이번 총선의 성공을 거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쥬가노프는 서방기업인들과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장기신용은행 보유 '데이콤주 매각'] LG그룹인수 배경/의미

      LG그룹이 데이콤의 경영권을 확보한 것은 올초 구본무회장 취임이래 일관되게 추진해온 "공격 경영"의 첫 가시적인 열매를 땄다는 의미를 갖는다. 구회장은 직할 기구인 전략사업개발단을 통해 각종 신규사업 진출에 대한 "야망"을 키워 왔다. 한국중공업 인수의사를 공식 천명한 것을 비롯해 가스공사등 국책기업 민영화 프로젝트 참여를 적극화하기도 했다. 데이콤도 물론 "사냥거리"의 하나로 과녁을 맞춰 왔다. LG는 심지어 자동차사업 진출도 타진했다.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삼성전자,반도체 주력생산품목 16메가D램으로 세대교체

      ... 1.4분기중 16메가D램 생산량을 월 1천만개로 늘려 크로 스 비트 시킬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업계는 삼성이 크로스 비트를 실시한 데 대해 "일본업체들이 16메가D램 투자지연으로 본격적인 생산을 하지 못하고 있는 틈을 이용한 공격적인 전략"이라며 "윈도 95 대용량 메모리반도체를 필요로 하는 소프트웨어의 보급 증가로 16메가D램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삼성이 세계 반도체 시장의 가격 결정권을 갖게 되는등 시장을 완전히 주도할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분석했다.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세미나] '유통시장개방...백화점 경영전략'..주제발표 <2>

      ... 다자간경쟁이 불가피하게 됐다. 백화점들은 개방및 세계화에 부응해 보다 나은 경영기법과 새로운 전략을 마련해야 한다. 경영의 전문화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전문경영인을 확보하는 것이 급선무이다. 이와함께 전면개방된 시장상황에 보다 공격적으로 대응하고 원만한 노사관계유지와 고객감동형의 새경영전략을 세워야 한다. 단기적인 작은 이익이 아니라 보다 장기적인 안목에서 미래를 위해 투자하는 리엔 니어링의 길을 택해야 한다. 국내외 우량백화점의 합리적인 경영기법과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전략지역을 가다] (39) 브라질 <중> .. 인터뷰

      ... 한국기업들은 브라질, 특히 상파울루와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많은 협력이 이뤄질 것으로 본다. 예컨대 대우 현대 기아 등 자동차회사들이 브라질회사들과 파트너십을 갖는 것도 생각해볼수 있다" -브라질에는 어떤 나라가 가장 공격적인 투자를 하나. "GM등 자동차회사를 갖고있는 미국이 첫째고 다음은 독일이다. 그밖에 일본과 한국을 꼽을수 있는데 한국은 2년내 일본보다 투자성향이 높아질 것으로 본다" -남미공동시장(Mercosur)이 상파울루주에는 ...

      한국경제 | 1995.12.18 00:00

    • [정부조직개편 단행 1년] '무지개떡' 인사에 뒤바뀐 선후배

      ... 두부처 출신자들을 번갈아가면서 배치하는 "무지개떡 인사"라는 새풍속도가 생겨 났는가 하면 양쪽의 승진속도 차이로 선후배가 뒤바뀌는 일도 빚어지고 있다. 그런가하면 종전에는 꿈도 꾸지 못했던 "퇴직후 자리"가 보장되기도 하고 공격과 수비위치가 뒤짚혀 설욕전을 펼치는 모습도 나타나고 있다. 무지개떡 인사 대상 보직은 총무과장과 공보관 비서관등. 장관의 핵심측근인이 자리는 돌아가면서 맡아야 된다는 지적에 따라 출신 부처를 가려 번갈아 맡고 있다. 예컨데 ...

      한국경제 | 1995.12.18 00:00

    • [보해컵 세계여자바둑선수권] 불꽃공방끝 펑윈 첫판 승리

      ... 57의 효과를 제대로 살리지 못하고 다시 추격을 허용했다. 결국 백76으로 끊겨 상변 백집이 35집으로 불어나고 우변에도 25집 정도의 확정가가 생겨 오히려 실리는 펑윈팔단에게 넘어갔다. 다급해진 이영신초단은 87, 89로 공격하면서 중앙에 승부를 걸었다. 그러나 95가 약간 무리수였다. 96의 곳에 날일자로 씌웠으면 어울리는 계가바둑이었다. 이후 이초단단이 중앙두터움으로 약간 만회를 했지만 여전히 불리한 국면이 이어졌다. 흑103이 마지막 악수로서 ...

      한국경제 | 1995.1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