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0601-120610 / 141,5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대통령 법무ㆍ국방장관 교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28일 사의를 표명한 강금실(康錦實) 법무장관과 조영길(曺永吉) 국방장관을 교체하는 등 소폭 개각을 단행할 예정이다. 후임 법무장관에는 법무차관과 부산고검장을 지낸 김승규(金昇圭.60) 변호사가,국방장관에는 윤광웅(尹光雄.62.해사20기) 청와대 국방보좌관이 각각 내정된 것으로알려졌다. 두 사람은 모두 조직 장악력을 높게 평가받고 있다고 여권 관계자들은 전했다. 김 변호사의 경우는 검찰과의 조화를 통한 안정적인 개혁 ...

    연합뉴스 | 2004.07.28 00:00

  • 新사업 할만한게 있어야…기업 62% "투자계획 없다"

    ... 3백개 기업을 대상으로 '최근 기업 투자부진의 주요 요인'을 조사해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앞으로 1∼2년내 새 사업에 진출할 필요를 느끼지 못하고 있다'는 응답이 전체의 62.3%에 달했다. 또 '기존 설비를 확장하거나 교체할 필요를 느끼지 못하고 있다는 응답'도 64.1%에 이르러 기업들의 투자심리 제고가 시급한 과제로 떠올랐다. 특히 응답기업중 하반기에 국내 투자를 계획하고 있는 기업은 35.5%에 그친 반면 해외투자를 예정하고 있는 기업의 비중은 ...

    한국경제 | 2004.07.28 00:00

  • [법무 등 3개 장관(급) 인사] 참여정부 1기내각 3명만 남아

    ... 떠났다. 조 장관도 '비(非)사관학교'인 갑종출신으로 국방장관에 발탁됐으나 다시 사관학교 출신의 전직 해군장성에게 지휘권을 넘긴 채 물러났다. 이로써 노무현 대통령 취임 때 함께 출발한 조각 멤버 19명 가운데 17명의 장관이 교체됐고 남은 사람은 해수부에서 행자부로 옮긴 허 장관을 포함, 3명에 그친다. 장관 경험이 있는 노 대통령이 "장관은 가급적 자주 바꾸지 않겠다. 적어도 2년에서 2년반 정도의 임기는 보장돼야 한다"고 몇차례 밝혔던 점을 감안하면 예기치 ...

    한국경제 | 2004.07.28 00:00

  • 康법무 "대상자가 인사배경 말하기는 부적절"

    ... "법무.검찰이 함께 노력해서 방향을 잡고 개혁과제를 정착하는데 내역할을 충분히 했다고 생각한다"며 "이제 시작이지만 검사들이 원하는 방향의 인사제도를 갖추도록 한 것이 가장 뜻깊은 일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갑작스런 교체 배경에 대해 "물처럼 흐르듯이 하는 게 좋지 않느냐.인사대상자가 인사 배경을 말하기는 적절치 않다"며 "주어진 역할이라 생각해서 (법무장관으로) 왔고 주어진 역할을 다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재임 중 아쉬웠던 일에 대해 그는 "최근 ...

    연합뉴스 | 2004.07.28 00:00

  • 康법무 "너무 즐거워서 죄송, 떠날 때는 말없이"

    강금실 법무장관은 교체 발표가 나온 28일 과천법무부 청사로 들어오면서 심경을 묻는 기자들에게 "너무 즐거워서 죄송합니다"라며 홀가분한 심경임을 피력했다. 강 장관은 이날 낮 12시20분께 노란색 투피스 차림을 한 채 관용차 편으로 청사로 들어온 강 장관은 "올 때도 요란했는데 떠 날때도 요란해서 미안하다"며 웃는 얼굴로 인사했다. 그는 갑작스런 퇴임 배경을 묻는 질문은 "떠날 때는 말없이"라며 받아 넘겼다. 강 장관은 `재직중 법무.검찰 개혁 ...

    연합뉴스 | 2004.07.28 00:00

  • [아시안컵] 한국축구 8강 진출..쿠웨이트에 4대0 대승

    ... 측면에서 대각선으로 감아올린 볼이 골문 휘어져 날아오자 정확한 오른발 터치로 다시 한번 골망을 흔들었다. 공세의 물꼬를 튼 차두리는 전반 인저리타임 아크 바로 뒤쪽에서 골문 구석으로 휘어지는 통렬한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네트를 갈라 쿠웨이트의 추격 의지를 완전히 꺾었다. 한국은 후반 교체멤버로 들어온 안정환이 30분께 미드필더 오른쪽에서 치고들어가다 기습적인 중거리 슛을 때렸고 볼은 골키퍼 손끝을 스친 뒤 굴절돼 골문 구석으로 빨려 들어갔다.

    한국경제 | 2004.07.28 00:00

  • 근로자는 재충전 설비는 업그레이드

    ... 진행되는 이번 설비공사는 올해 유럽 등지로 본격 수출되고 있는 렉스턴이 현지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생산물량을 확대하기 위해서다. 쌍용측은 라인개조로 렉스턴 생산량을 월 2천대까지 늘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차 관계자는 "노후설비 교체와 장비 점검을 통해 하반기 생산목표 달성에 차질이 없도록 한다는 방침"이라며 "직원들의 휴식공간 확대 등도 추진,생산성을 높이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7.28 00:00

  • 더존디지털 대표이사 육근승씨

    경영정보 솔루션 업체인 더존디지털웨어는 28일 새 대표이사 전무로 육근승 상무(44)를 선임했다. 김재민 전임 사장은 경영고문으로 물러났다. 회사 관계자는 "이달 초 임시 주주총회에서 유임됐던 김재민 전 사장이 개인적인 이유로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대표이사를 교체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신임 육 대표이사는 더존디지털웨어의 창업 멤버로 중소기업(SMB)사업본부장 개발본부장 등을 지냈다. 고성연 기자 amazin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7.28 00:00

  • 기업 67.3%, "마땅한 신사업 투자처 없다".. 상의

    ... 따르면 새로운 사업 진출을 모색중이나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하고 있다는 기업이 전체의 67.3%에 달했다. 그러나 `향후 1-2년내 새로운 사업에 진출할 필요를 느끼지 못한다'(62.3%), '향후 1-2년내 기존 설비의 확장이나 교체 필요성이 낮다'(64.1%) 등의 응답도 절반을 훨씬 넘어 기업 투자심리 자체가 매우 위축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투자 위축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마땅한 투자처 부재(37.5%) ▲기존 설비의 확장.교체 필요성 부재(27.7%) ...

    연합뉴스 | 2004.07.28 00:00

  • 386의원 '중산층 이하' 재산보유

    17대 총선에서 세대교체의 핵으로 등장한 `386세대' 의원들은 대체로 중산층 이하 수준의 재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대 국회 신규의원 재산등록 공개 결과 열린우리당의 김재윤 의원과 정봉주 의원이 각각 11억7천700만원과 10억9천600만원을 신고, 386세대 의원중 재산이 가장많았다. 우리당 서갑원 의원도 9억8천200만원을 신고했다. 그러나 대다수 386세대 의원들은 이번에 재산이 공개된 의원 201명의 평균 재산신고액 ...

    연합뉴스 | 2004.07.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