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0981-120990 / 142,1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野, 與지도부 교체 주시

      한나라당은 19일 선친의 과거 친일행적문제로 신기남(辛基南) 의장이 사퇴하고 새로 이부영(李富榮) 의장체제가 출범하는등 열린우리당 지도부가 바뀐 데 대해 관심을 갖고 주시했다. 한나라당은 우선 신 의장의 사퇴에 대해선 인간적인 면에서 동정과 함께 `사필귀정'이라고 주장하면서도 여권의 대야(對野) 과거사 규명 공세가 어떤 방식으로 전개될 지 촉각을 곤두세웠다. 박근혜(朴槿惠) 대표는 신 의장의 사퇴로 과거사 문제에 대한 여권의 공세가 거세질 ...

      연합뉴스 | 2004.08.19 00:00

    • "`3월 폭설' 소송액 30억원"

      ... 환불해 준 통행료는 6천600만원(5천726대)에 이르렀다. 또 지난 6월말 현재, 도로공사가 보유한 제설장비 662대중 46.4%인 307대가 사용연한(6-7년)을 넘긴 노후장비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제설차의 노후율은 62.1%에 달했다. 장 의원은 "제설차, 제설기 등 대부분의 제설장비가 `고철덩어리'"라며 "노후장비를 교체하고 평소 폭설에 대비한 제설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강영두기자 k0279@yna.co.kr

      연합뉴스 | 2004.08.19 00:00

    • [덩샤오핑 탄생 100주년] ②덩샤오핑과 한반도 관련한 말.. 말.. 말

      ... 말해 일본의 우경화 행태를 비난하기도 했다. ▲"당내에 노인네들이 너무 많다. 젊은 인재들이 우리를 대체하는 일을 도와야 한다. 그것이 역사적 임무이다"= 1983년 6월11일 중국을 방문한 김정일(金正日)을 만나 혁명세대의 교체를 언급했다. ▲"미래는 젊은이들의 것이다...통일은 군사적으로 해결되지 않는다"= 1987년 5월22일 김 주석과 톈진(天津)에서 만나서 세대교체와 함께 남북 통일문제를 언급하면서. ▲"이제 개혁.개방해야 한다. 김 주석은 선전에 ...

      연합뉴스 | 2004.08.19 00:00

    • 증권사, "자동차산업 전망 밝다"

      ... 목표가로각각 6만2천원, 1만4천200원를 제시했다. 하나증권 역시 현대차에 대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선행지수상 경기둔화 조짐, 유가상승, 금리인상 등으로 수출모멘텀이 약해질 가능성은 있지만 수출 시장에서 주력 모델 교체 등으로 좋은 영업실적을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하면서 '매수'의견과 6만2천원의 목표가를 유지했다. 하나증권은 그동안 해외시장 유통망이 강화된 가운데 주력모델도 곧 NF소나타및 XG 후속모델 등으로 교체될 것으로 예상되는만큼 ...

      연합뉴스 | 2004.08.19 00:00

    • 盧대통령-李의장 `굴곡의' 인연

      ... 합류요청을거부했다. 그 후 노 대통령과 이 의장은 15대 총선후 김원기 김정길 김원웅 씨 등과 함께야권분열 반대 및 지역주의 극복 등을 내걸고 국민통합추진회의(통추)를 결성, 같이활동했으나 97년 15대 대선을 앞두고 `정권교체냐 3김청산이냐'의 논란 속에서 결별하게 된다. 노 대통령은 `선 정권교체와 동서통합'을 명분으로 김원기, 원혜영 등 통추 멤버 일부를 이끌고 국민회의에 합류, 김대중 당시 후보를 지원했다. 반면 이 의장은 조 순 당시 민주당 ...

      연합뉴스 | 2004.08.19 00:00

    • [아테네 올림픽] "파라과이 꺾고 4강 가자"..한국축구 투톱체제 전환

      ... "8강전은 어떤 상대가 올라오든 투톱을 쓸 생각"이라며 "그동안 베스트 멤버를 그대로 기용해 왔는데 이제는 선수들을 포지션별로 정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감독은 "선수들의 컨디션과 피로도를 다시 체크한 뒤 과감하게 주전 선수들의 교체를 시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조재진(시미즈)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 최태욱(인천)의 스리톱을 축으로 3-4-3 포메이션을 애용했던 김호곤호는 이에 따라 최태욱을 제외하고 투톱체제를 갖추게 된다. 김 감독은 "이천수를 플레이메이커로 ...

      한국경제 | 2004.08.19 00:00

    • 盧대통령-李의장 '묘한 인연' ‥ '꼬마 민주당'서 첫 만남

      ... 합류했고 95년 김대중 전 대통령이 정계복귀 선언과 동시에 민주당 다수세력을 이끌고 탈당, 새정치국민회의를 창당하자 국민회의 합류를 거부한 뒤 국민통합추진회의를 결성해 함께 활동했다. 그런 두 사람은 97년 대선을 앞두고 '정권교체냐, 3김청산이냐'의 논란속에 결별하게 된다. 노 대통령은 동서화합을 명분으로 국민회의에 합류, 김 전 대통령을 지원한 반면 이 의장은 한나라당에 들어가 이회창 후보를 지원했다. 지난 2002년 대선때의 행보도 극명하게 갈렸다. ...

      한국경제 | 2004.08.19 00:00

    • "자본탈출 가능성 과장됐다"-LG경제연구원

      ...정 연구위원)은 내국인들의 해외 경비와 해외투자 급증으로 자본탈출 우려가 불거지고 있으나 경제규모로 볼 때 아직 우려할 수준이 아니라며 이같이 밝혔다. 일반적으로 자본탈출이란 특정국 경제에 쌓여 있는 국내외 자본이 전쟁-정권교체 등 정치사회적 위험이나 통화가치 급락과 초인플레 등 경제적 위험을 피하기 위해 단기간에 국외로 이동하는 것을 의미. 연구원은 "개인들의 여행경비등 해외 씀씀이는 경제규모에 걸맞게 따라가고 있으나 해외투자는 아직 경제규모에 미치지 ...

      한국경제 | 2004.08.19 00:00 | parkbw

    • [아테네 올림픽] 여자 개인전 6연속 金..한국양궁 올림픽도전史

      ... 정상을 지키기 위한 양궁인들의 끊임없는 노력의 결과물이다. 저변을 튼튼하게 함으로써 국제대회보다 국내 대표선발전이 더욱 어려운 관문이 됐고 그 결과 태극 마크를 달면 곧 세계 정상이 됐다. 지도자들은 또 세계 정상의 실력이라는 평가에 만족하지 않고 각종 심리전을 극복할 수 있는 다양한 시도를 펼치고 있다. 즉 원활한 세대교체가 쉼없이 이어지면서 특정 선수가 독주하지 못하는 토양이 마련돼 있어 당분간 한국 양궁의 아성은 견고하게 유지될 전망이다.

      한국경제 | 2004.08.19 00:00

    • 이치로, 빈볼 맞고 뇌진탕

      ... 3회초 신인 투수 지미 세라노가 던진 몸쪽 높은 직구에 헬멧 오른쪽을 맞아 그대로 땅에 주저앉았다. 이치로는 몇 분 동안 고개를 숙인 채 타석에 주저 앉아 괴로워하다가 팀 트레이너의 부축으로 더그아웃에 돌아간 후 다른 타자로 교체됐다. 캔자스시티 주치의는 이치로가 어지럼증을 호소하는 등 경미한 뇌진탕 증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20일 경기에 출장하기 힘들 것이라고 밝혔다. 올 시즌 타율 0.366의 불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는 이치로는 시즌 안타도 189개를기록, ...

      연합뉴스 | 2004.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