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4601-124610 / 141,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IFA, 친선 A매치 선수교체 제한규정 마련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은 25일(한국시간) 영국 BBC 방송에 출연, "현재 규정이 없는 국가대표팀간 친선경기의 선수교체 횟수를 5회로 제한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블래터 회장은 지난달 호주와의 친선경기에서 후반 선수 전원을 교체한 잉글랜드 스벤 고란 에릭손 감독의 조치에 대해 `쇼'라고 비판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블래터는 "관중은 전, 후반 똑같이 최고의 경기를 즐길 권리가 있다"고 강조하고 곧 축구규칙을 다루는 국제축...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후세인,일부 지휘관,공화국 수비대 지휘관으로 교체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은 일부 지역 군 지휘관을 정예 공화국 수비대 지휘관으로 교체했다고 워싱턴 포스트가 25일 보도했다. 포스트는 미 정보 소식통 등을 인용, 후세인 대통령의 이런 조치는 이라크 정규군의 항전 의지를 높이고 장병들의 탈영을 막기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미 관리들은 공화국 수비대 하급 장교와 병사들이 정규군에 배치돼 탈영 장병을 사살할 수 있는 권한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한 것으로 포스트는 덧붙였다. (워싱턴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정계 떠나는 김영배의원

      ... 알려졌다. 김 의원의 정계은퇴는 물론 선거법 재판과 관련이 있지만 그가 국민회의 총재권한대행을 지낸 6선의 중진이라는 점에서 당 안팎에 적지않은 파장을 몰고 올 것으로예상된다. 즉 지난해 대선을 전후로 강하게 불고 있는 정치권의 세대교체 내지는 세력교체흐름의 한 단면으로 해석될 수 있기 때문이다. 김 의원은 지난 79년 10대 국회의원 선거 때 신민당 후보로 서울 강서구에서 당선된뒤 12, 13, 14, 15, 16대 등 6번이나 금배지를 달았으며, 국민회의 총재권한대행을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틈새로 본 부동산] 삼성, 재건축 줄줄이 꼬이네

      ... 역시 삼성물산이 시공사로 참여하고 있는 송파구 잠실주공4단지는 추가부담금을 결정하기 위해 열린 관리처분총회가 조합원 반발로 무산되는 등 재건축사업이 난항을 겪고 있다. 비상대책위원회는 추가부담금이 충분히 낮춰지지 않을 경우 시공사를 교체하겠다는 방침을 강조하고 있다. 특히 송파구 잠실주공1단지는 법원이 지난 1월 재건축결의 무효판결을 내려 올 하반기 사업계획 승인을 장담할 수 없는 실정이다. 조성근 기자 trut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최경주, 데이비드 톰스 등과 28일 티오프

      ... 미켈슨(미국)이 빠진 가운데 독주체제 굳히기에 나서는 우즈는 27일 오후 9시40분 데이비드 고셋, 댄 포스먼(이상 미국) 과 함께 티오프한다. 한편 최근 이렇다할 성적을 내지 못했던 최경주는 이번 대회에서 드라이버와 퍼터 등 장비 일부를 교체, 새로운 무기로 더욱 공격적인 플레이를 펼칠 계획이다. 최경주는 비거리와 정확도를 끌어올리기 위해 그동안 정들었던 테일러메이드 R540(샤프트 길이 44.5인치)을 R580(샤프트 길이 44인치)으로 전격 교체했다. 또 퍼터도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첨단무기 최대의 '적' 모래바람

      ... 소속 CH-53 헬기 1대가 추락했을때 탈레반이나 저항군의 대공사격에의한 것으로 판단하고 소탕작전을 강화했다. 이 사고는 그러나 정밀조사 결과 모래바람 때문으로 밝혀졌다. 또 영국 육군이 사막 기동작전에 투입했던 링스 헬기는 부품교체 주기인 500시간에 턱없이 못미치는 72시간만에 주요 부품을 모두 교체한 전례가 있다. 양측이 보유한 무기체계를 놓고 다윗(이라크)과 골리앗(미영 연합군)의 싸움이라는 비유까지 나오고 있지만 이라크 전쟁에서 모래바람이 승패를 가를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다산칼럼] 건교부 新국토관리전략 .. 金鎭愛 <건축가>

      ... 인벤토리를 관리하는 과제들은 오히려 지난 건설시대보다 더 막중한 도전을 던져준다. 건교부는 중심을 튼튼히 세울 때다. 안타깝게도 국민의 정부 5년 동안 건교부의 역할은 왜소해진 듯 싶다. 정치 지분 나눠먹기 부처가 되어서였던지 잦은 교체는 물론 장관의 활동이 별로 눈에 뜨이지 않았거니와,그린벨트 해제 같은 선거 공약의 뒷수습에 에너지를 쏟고,외환위기와 함께 불어닥친 내수 진작 요구에 밀려 사후 대비 미흡한 규제 완화만 쏟아져 나왔을 뿐이다. 정책보다는 '대책'을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우리은행, 행추위 구성 변경

      ... 우리은행은 이날 주주총회에서 종전에 전원 사외이사로 구성돼있던 은행장추천위원회에 주주대표와 외부전문가를 넣기로 결의했다고 말했다. 또 7월1일 기준으로 대주주인 우리금융에 중간배당을 할 수 있도록 정관을 바꾸었다고 말했다. 이밖에 임원 교체는 없었으며 사외이사는 김대환 서원물산 대표, 김영하 FKI 미디어 대표, 김영용 모아증권 회장, 한택수 코리아RB증권 회장, 박상임 수원대 교수,함준호 연세대 교수가 모두 유임됐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최윤정기자 mer...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신한금융 세대교체 가속

      신한금융지주회사가 라응찬 회장이 맡고 있던 대표이사.사장을 새로 뽑고 주력 자회사인 신한은행장을 교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신한금융지주는 오는 31일 주주총회에 맞춰 최영휘 신한지주 부사장(58)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내정했다. 또 오는 28일 임기가 끝나는 이인호 신한은행장 후임으로 신상훈 신한지주 상무(55)를 추천했다. 지주회사 안팎에서는 일단 세대교체와 분위기 쇄신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라응찬-이인호로 대표되는 금융그룹의 ...

      연합뉴스 | 2003.03.25 00:00

    • 신한금융그룹 CEO 세대교체 .. 50대 기수들 경영 주도

      신한금융그룹의 최고경영자(CEO)층이 한꺼번에 세대교체됐다. 기존 60대 CEO들(라응찬 신한지주 회장, 이인호 신한은행장)이 주요 업무만 챙기기로 하거나 퇴진하고 최영휘 사장, 신상훈 행장 등 50대 기수들이 전면에 나선 것이다. 45년생인 최 사장은 경기고와 성균관대를 졸업하고 69년 한국은행에 입행했으며 78년 재무부 사무관을 거쳐 82년부터 신한은행에서 일해왔다. 한남동지점장 총무부장 국제부장 뉴욕지점장 부행장 등 요직을 두루 거친 뒤 ...

      한국경제 | 2003.03.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