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0271-700280 / 821,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흥노조 총파업 설득력 없다".. 경실련

      ... "조흥은행이 외환위기 이후 공적자금을 지원받아 유동성 위기를 넘겼다"며 "정부가 조흥은행 매각을 조속히 마무리해 공적자금 회수를극대화하고 경제의 불확실한 여건을 개선하려는 것은 당연하다"고 지적했다. 경실련은 또 "조흥은행 노조도 국민의 혈세를 투입케 한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없는 만큼 극단적 행동을 자제하고 근로조건 등 실리적 이익을 따지는 지혜를 보여야 한다"며 "매각방식 등을 이유로 노조가 고객 불편을 초래하며 파업을 강행한 것은 설득력이 떨어진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정치권 신당 논의 급물살

      ... 만든다는 구상이 가시권에 접어든 것으로 보인다. 내주 민주당 신당추진모임 전체회의와 한나라당 전당대회가 끝나면 개혁신당론의 향방이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예상된다. 한나라당 탈당 거론 의원들의 탈당과 신당 추진이 현실화되고, 개혁국민정당의 김원웅(金元雄) 유시민(柳時敏) 의원, 정치권밖의 개혁신당 추진세력 등이 결단을 요구하고 나서면 민주당 신주류가 더이상 당내에서 머뭇거리기 힘든 강한 압력으로 작용할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신당추진본부 준비위가 밝힌 출마예정자들이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NEIS사태, 일방적 전자정부 추진방식서 기인"

      ... 비교.검토나 시뮬레이션 없이 수용됐다는 것. 이후 교육부가 충분한 시간여유를 갖고 사업을 추진하려 했으나 전자정부 일정상 지난해 10월까지 전 사업 완료를 계획하면서 당초 2004년 2월까지였던 시범운영기간도 앞당겨지는 등 충분한 대국민 홍보.의견수렴 시간을 갖지 못했다고 황 실장은 지적했다. 황 실장은 "최초 계획단계서부터 학생.학부모.일선 교사 등 당사자들의 의견수렴과 문제발견.보완 과정을 거쳤다면 지금의 논란은 상당부분 예방됐을 것"이라며 "이는 효율지향적.행정편의적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대통령 자문 정책기획위원 위촉

      ...원 부원장) 孫祥皓(금감위 자문관) 梁東烋(서울대 경제학) 尹汝辰(이화여대 국제대학원) 尹源培(숙명여대 경제학) 李濟民(연세대 경제학) 鄭基英(한국회계연구원장) 玄旿錫(한국무역협회 무역연구소장)

      <> 국민통합분과

      <사회언론> = 郭魯炫(방송대 법학) 郭培姬(가정법률상담소장) 金慶愛(동덕여대 교양학부) 金容基(경남대 사회학) 金皓起(연세대 사회학) 成炅隆(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宋基道(전북대 정외과) 李景淑(한국여성단체연합 ...

      한국경제 | 2003.06.19 00:00

    • 청와대 "전직대통령 조사 신중해야"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19일 대북송금 특검의 김대중(金大中) 전 대통령에 대한 조사여부 논란과 관련 "국민이 공감하는 아주 뚜렷한 범죄혐의 없이 가볍게 전직 대통령을 조사해선 안된다는 게 기본 입장"이라고 밝혔다. 이 고위관계자는 이날 오전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주재한 수석.보좌관회의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하고 특검 활동시한 연장 여부에 대해 "연장신청 사유의 합당성 여부를 따져 결정할 문제지만 민주당 소장파 의원들의 반대의견외에 연장에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신한.조흥 합병은행 업계 2위로 등극

      신한은행과 조흥은행이 합병하면 자산규모가 149조원으로 국민은행(219조원)에 이어 자산규모 2위의 대형은행으로 올라서게 된다. 신한은행과 조흥은행은 지난 3월말 기준 총 자산이 각각 74조4천억원과 74조8천억원으로 합병하면 149조2천억원에 이른다. 이는 국민은행(219조원)에 이어 시중은행 가운데 두번째이며 그 뒤로 ▲우리은행 107조원 ▲하나은행 89조원 ▲외환은행 61조원 ▲한미은행 49조원 순이다. 신한,조흥은행 합병으로 국내 금융계에는 ...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청와대 `특검연장' 고심

      ... "연장사유의 합당성 여부를 따져 결정할 문제"라고 법률검토 우선 입장을 시사했다. 또 "어제 민주당 소장파 의원들을 만나 반대의견을 충분히 들었다"면서 "연장에 찬성하는 사람들 얘기도 들어 결정할 문제"라고 덧붙였다. 그는 다만 "국민이 공감하는 아주 뚜렷한 범죄혐의없이 가볍게 전직 대통령을 조사해선 안된다는 게 기본 입장"이라며 김 전 대통령에 대한 조사 반대 입장을 재확인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현기자 kbeomh@yna.co.kr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위성항법 보정시스템 전국망 구축

      ... 보정시스템이 필요하다"며 "지난 96년 국제해사기구(IMO)의 권고로 DGPS를설치했고 시스템 통일과 중복투자 방지를 위해 해양부가 내륙기지도 설치키로 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물론 악용될 경우 사생활 침해나 군사상 위험을 초래할 수도 있으나 이에 대한 대책 마련도 병행하고 있다"며 "다양한 응용기술을 개발해 관련산업을육성하고 국민편익을 증진하자는 것이 목적"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이승관기자 humane@yna.co.kr

      연합뉴스 | 2003.06.19 00:00

    • 주가,오름폭 확대..외국인 순매수 2400억 상회

      ... 외국인은 2,430억원 순매수에 나서고 있는 반면 기관과 개인은 1,241억원과 595억원 매도 우위를 나타내고 있다.프로그램은 960억원 매도 우위. 삼성전자는 장중 한때 37만원을 돌파하기도 했으며 LG전자,삼성전기,삼성SDI도 나란히 강세를 보이고 있다.또한 SK텔레콤과 KT도 3% 내외의 상승률을 기록중이다. 반면 국민은행,한국전력,POSCO,현대차는 약보합권을 맴돌고 있다. 한경닷컴 장원준 기자 ch100s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6.19 00:00 | ch100sa

    • [조흥銀 매각 증권업계 반응]

      매각 협상 타결로 통합의 길을 걷게 된 신한금융지주회사와 조흥은행의 향후 진로에 대한 증권업계의 평가는 한마디로 단기 `흐림',장기 `맑음'으로 요약된다. 통합시 국민은행에 이어 총자산 규모 약 150조원의 `2위 은행'으로 도약하는데따른 시너지 효과를 감안할 때 장기적으로는 긍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것임이 확실하나 당장의 자금 부담과 조흥은행 노조 파업 사태 등 단기적 불안 요인이 엄존하고있는 현실에 대한 우려가 혼재하는 양상이다. 한투증권 박진환 ...

      연합뉴스 | 2003.06.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