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2681-712690 / 816,3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카드사 부수업무 비중 61%

    신용카드사들이 본업인 신용판매보다 부업인 현금서비스 장사에 더 치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금융감독원이 한나라당 김문수 의원에게 제출한 `카드사별 카드자산 현황'에 따르면 지난 6월말 현재 비씨.국민.엘지.삼성.외환.현대.동양.우리.신한 등 9개전업카드사의 카드자산은 모두 48조6천715억원에 달했다. 이중 현금서비스는 15조6천206억원, 카드론은 12조6천762억원, 기타대급금은 1조1천870억원으로 부수업무에 따른 카드자산이...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주식] 720대 보합권 등락, 외국인 순매수

    ... 0.70포인트, 0.10% 오른 725.41을 가리켰고 코스닥지수는 55.12로 0.22포인트, 0.40% 상승했다. 지수관련주가 만기일 부담을 드러내며 동반 약세다. 삼성전자가 외국인 매수로 소폭 오른 가운데 SK텔레콤, KT, 국민은행, 삼성화재, 우리금융, 강원랜드, 국민카드 등이 하락했다. 하이닉스가 매각 전 우선 정상화에 대한 기대로 12% 이상 급등했고 현대차, 하나로통신, 휴맥스 등은 소폭 올랐다. 외국인이 매수우위를 보이며 지수 하락을 저지하고 있고 ...

    한국경제 | 2002.09.12 00:00 | chums

  • [주식] 730선 시도, 코스닥 55선 안착

    ... 주성엔지니어 등 관련주가 동반 급등했다. 또 은행, 증권, 건설 등 대중주가 상승세를 보이며 분위기 전환 가능성을 내비쳤다. 이밖에 인터넷, 디지털컨텐츠, 운수장비 등이 올랐고 통신, 전기가스, 보험 등은 하락했다. 지수관련주는 국민은행, 현대차, LG전자, 신한지주, 삼성SDI, 하나로통신, 강원랜드, LG홈쇼핑 등이 상승했고 KT, 한국전력, POSCO, 우리금융, 국민카드, 기업은행 등은 내렸다. 외국인이 거래소에 코스닥에서 각각 156억원, 3억원 매수우위를 ...

    한국경제 | 2002.09.12 00:00 | chums

  • 獨, 이라크전 반대 강조

    이라크 공격에 강력 반대하며 미국 정부와 갈등해온 게르하르트 슈뢰더 독일 총리는 11일 양국 간의 이견에도 불구하고 독일 국민은 미국인들에게 뿌리깊은 우의를 느끼고 있다고 강조했다. 슈뢰더 총리는 이날 베를린 대성당에서 대니얼 코우츠 주독 미국 대사와 요하네스 라우 대통령, 에드문트 슈토이버 기독연합 총리 후보 등 독일 정부 및 여야 주요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9.11테러 1주년 추모 예배에서 이 같이 밝혔다. 슈뢰더 총리는 지속적 평화에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대선체제 구축 본격화

    ... 현판식을 잇따라 갖고당을 선거체제로 본격 전환해 12월 대선에서 반드시 승리할 것을 결의했다. 특히 이 후보는 기자간담회에서 "오는 12월 대선은 부패한 정권의 연장이냐 깨끗한 정부 탄생이냐를 선택하는 것"이라며 "국가대혁신과 국민대통합을 이룩하고 정권교체의 위업을 달성해 대한민국 역사상 가장 깨끗한 정부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한나라당은 전날 중앙선대위 인선 발표에 이어 수일내 외부 명망가 영입들로 포진될 `21세기국가발전위원회' 인선을 마무리하고 당세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김서리 수재의연금 전달

    김석수(金碩洙) 총리서리는 12일 오후 SBS가 주관하는 재해극복 특별생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금일봉을 전달하고 수해복구에 대한국민들의 지원과 관심을 호소했다. 김 서리는 이 자리에서 수해복구 지원에 열성적인 전국의 자원 봉사자들과 군.경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표한 뒤 "정부는 다른 어떤 국정보다도 우선해 수재민을 지원하는데 행정역량을 총동원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 서리는 강원도 수해현장 방문에 이어 13일과 14일에는 전북 무주군,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주식] 730선 등락, 외인 현선물 매수

    ... 삼성전자가 34만원선을 등락하고 하이닉스가 매각추진 이전 선 정상화 기대감으로 가격제한폭까지 올랐다. 이에 아큐텍반도체, 유일반도체, 프로칩스 케이씨텍 등 반도체 관련주가 동반 강세를 보이며 상승의 선두에 섰다. 지수관련주는 현대차, LG전자, 신한지주, 삼성SDI, 하나로통신, CJ39쇼핑 등이 상승했고 SK텔레콤, KT, 한국전력, 우리금융, 삼성화재, 국민카드 등은 약세권에 머물렀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9.12 00:00 | chums

  • 자민련 이후보 회견 비판

    ... 데 대해 "과연 이 후보가 그럴 수 있는 도덕성과 국가관, 사생관을 갖고 있는지 의혹을 제기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유 대변인은 "그가 편협하고 지도력이 부족한 인격의 소유자란 점을 차치하고라도 두 아들 모두 군대에 보내지 않은 점 하나만으로도 깨끗한 정부를 만들 자격이 없다"며 "이 후보는 검찰 수사에 협조, 아들 병역비리에 대한 국민적 의혹부터 해소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추승호기자 chu@yna.co.kr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특파원 리포트] 30만 공무원 거느린 日우정공사 민간기업 대표가 총재로

    ... 우편사업의 적자 구멍을 예금 및 보험에서 번 돈으로 메우는 식의 파행적 운영을 반복해 왔기 때문이다. 우정사업 민영화는 이같은 상황을 바탕에 깔고 있다. 민간경영 기법을 접목시켜 수익체질로 뜯어 고치지 않으면 공적자금의 투입으로 국민들의 세금만 축내게 될 것이라는 판단이다. 우정공사는 민영화로 가는 과정에서 과도기적 성격을 띠고 출범하는 조직이다. 일본우정공사법에 설립 근거를 두고 있어 정치권의 입김에 흔들릴 우려도 배제할 수 없다. 하지만 현지 언론들은 이쿠다 ...

    한국경제 | 2002.09.12 00:00

  • [다산칼럼] 公자금조사에 앞서 할일..金仁浩 <시장경제연구원 운영위원장>

    여·야간에 오랫동안 논란이 돼 온 공적자금 국회조사특위 활동이 시작됐다. '사상 최악'이라는 태풍 피해 추계치가 5조원대인데 비해,직·간접적으로 국민부담과 관련 있는 자금이 무려 1백56조원이나 투입됐으니,국회가 따져야 할 소재로 이 보다 더 좋은 것이 있을 수 없다. 천문학적 규모가 그러하고,끊임없이 제기돼 온 자금운영의 난맥상,비리나 유출 가능성,회수불능 부분에 대한 국민부담 등 모두 국회가 관심과 흥미를 갖기에 충분하다. 이제 특위활동이 ...

    한국경제 | 2002.09.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