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4811-154820 / 158,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정가스케치 > 황총장 `3역회담' 수용 시사

      ... 방침"이라고 원칙적으로 수용할 뜻임 을 시사. 황총장은 그러나 민주당측의 6공비리특위구성제의에 대해서는 "꼭 국익에 도움이 되는것인지 생각해봐야한다"면서 "대통령과 여당이 잘하고 있는데 글 쎄."라며 부정적인 반응. 황총장은 신상우국회국방위원장 아들의 부정입학과 금명간 입당할 예정인 이학원의원의 토지보상물의와 관련, "아직 자세한 사항을 알지못한다"면서도 "이의원은 절대로 그런 사실이 없다고 내게 해명해왔다"며 감싸주는 듯한 인 상.

      한국경제 | 1993.05.01 00:00

    • < 정가스케치 > 민자 황총장 `3역회담' 수용 내비쳐

      ... 방침"이라고 원칙적으로 수용할 뜻임 을 시사. 황총장은 그러나 민주당측의 6공비리특위구성제의에 대해서는 "꼭 국익에 도움이 되는것인지 생각해봐야한다"면서 "대통령과 여당이 잘하고 있는데 글 쎄."라며 부정적인 반응. 황총장은 신상우국회국방위원장 아들의 부정입학과 금명간 입당할 예정인 이학원의원의 토지보상물의와 관련, "아직 자세한 사항을 알지못한다"면서도 "이의원은 절대로 그런 사실이 없다고 내게 해명해왔다"며 감싸주는 듯한 인 상.

      한국경제 | 1993.05.01 00:00

    • 율곡사업 무기관리체계 전면 실사...감사원,문제점 포착

      ...강사업인 `율곡사업''에 대해 특별감사를 벌이고 있는 감사원은 1일 지금까지의 1차 자료수집 결과 무기관리체계 전반에 상당한 문제점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감사원은 이에따라 3일부터 43명의 감사요원을 일 제히 투입해 국방부 및 육해공군 전체에 대해 본격적인 실지감사에 착수 키로 했다. 감사원은 이들 특감요원을 8개반으로 편성, 국방본부와 합동참모본부 군수본부 육해공 각군본부는 물론, 국방과학연구소와 율곡사업 관련 방위 산업체들에도 투입한다. 감사원은 ...

      한국경제 | 1993.05.01 00:00

    • <정가스케치> 국방부, 군 비리 폭로식 사정 우려

      권녕해국방부장관은 30일 국방부회의실에서 가진 전국주요지휘관 회의 에서 군비리와 관련, `철저한 진상조사'' `한점의 의혹도 없이''등의 표현 을 써가며 사정의지를 강조. 권장관은 지난 27일 율곡사업설명회에서도 "비밀을 유지해 얻는 이익 보다 감촉으로써 국민의 불신을 사는 손해가 더 크다"며 진상규명에 앞 장서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어 군내에서는 사정이 과연 어디까지 갈지 궁급해 하는 분위기. 이와관련, 국방부 간부들은 "진정한 국민의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공군준장 5명 뇌물공여혐의로 구속...국방

      정용후 전공군참모총장의 인사비리 사건을 수사중인 국방부 검찰부는 29일 오후 정 전총장에게 뇌물을 준 것으로 드러난 박종선(공사14기/8전 투비행단장), 최성렬(공사15기/11전투비행단장), 차정렬(공사15기/3훈련 비행단장), 이우덕(공사 14기/총장특보), 이길환(공사15기/ 16전투비행 단장)등 현역준장 5명을 뇌물공여 혐의로 구속, 공군본부 서울사무소 구 치감에 수감했다. 이들은 지난 90년 당시 공군 정기인사때 진급청탁과 함께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국군홍보관리소장에 윤창노 전국방부대변인 임명

      정부는 국방부 국군홍보관리소장에 윤창노 전국방부대변인(53.예비역 육군 준장)을 5월1일자로 임명했다.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인사] 국방

      국군홍보관리소장 윤 창 로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군 비리 철저조사 결의...전군 지휘관회의 다짐

      국방부는 30일 오후 새정부출범후 첫 전군주요지휘관회의를 열어 군비 리를 철저히 조사해 관련자를 엄벌하고 군지휘체계의 신뢰를 회복해나가 기로 결의했다. 군수뇌들은 이날 회의에서 "우리 군의 모습과 진로에 역사적인 전환점 을 마련하자"며 "지금까지 나타난 잘못된 모든 사항에 대해 명명백백하 게 파헤쳐 잘못된 것을 철저하게 반성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권영해국방부장관 주재로 이필섭합참의장과 김동진육군 김철우해군 이 양호공군등 육해공군참모총장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육군도 자체비리 조사...군 부조리파문 계속 확대될듯

      ... 1명,준장 승진자 3명도 이와 관련이 있다 는 혐의를 잡고 고위층에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조기화 전해병사령관의 진급비리와 관련한 현역장성들에 대한 조사도 진행중이어서 군인사비리 조 사는 계속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따라 국방부는 30일 오후 국방부 제1회의실에서 권영해장관 취임후 첫 전군 주요지휘관회의를 열어 군진급비리,방산의혹등 군부조리 수습대책을 논의한다. 전군 주요지휘관들은 이날 인사비리 근절을 위한 제도적 보완책을 강구하 는 한편 실추된 군의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정용후 전공군참모총장 10여명으로 부터 뇌물받아

      정용후 전공군참모총장의 인사비리사건을 수사중인 국방부는 29일 정전총 장이 총장재직시 박종선준장(50.제8전투비행단장)등 현역준장 5명을 포함해 모두 10여명의 장교들로부터 진급인사와 관련,3백만원-3천만원까지의 뇌물 을 받은 사실을 밝혀냈다. 국방부는 이날 정전총장의 수사자료를 검찰에 30일 넘겨주겠다는 통보를 함에따라 정전총장이 받은 뇌물의 규모및 경위등에 대한 정밀조사는 검찰에 서 이뤄질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3.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