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40 / 17,9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완주 대둔산도립공원

      대둔산도립공원 호남의 금강산이라 불리는 대둔산, 푸른 산등성이에는 동심바위, 장군봉으로 불리는 기암괴석이 이 세상 것이 아닌듯 절경을 이룬다. 케이블카 전망대에서 정상의 마천대까지는 약 1시간, 산행의 백미로 손꼽히는 삼선계단을 이용할 수도 있다. 삼선바위 암벽에 세워진 삼선계단은 길이 36m, 경사 51도에 127개 철 계단으로 대둔산도립공원의 제일 가는 핫 스폿이기도 하다. 전북 완주군 운주면 산북리 산 23-30

      한국경제 | 2024.03.31 10:38

    • thumbnail
      수달은 섬진강에, 홍길동은 우리 마음 속에 '전남 구례·곡성·장성' 한 바퀴

      ... 구례군 구례읍 원방 사성암 해발 541m의 오산 정상부의 암벽에 세운 사성암은 아래에서 봐도 그 위에서 봐도 절묘하다. 1800년 구례향교가 발간한 <봉성지>는 오산의 경관에 대해 “그 바위의 형상이 빼어나 금강산과 같으며, 예로부터 부르기를 소금강”이라고 기록했다. 의상, 원효, 도선, 진각 4명의 고승이 수도한 곳이라 하여 사성암이라 불리는 사찰은 백제 성왕 22년(544) 연기조사가 창건했다. 연기조사는 인도의 승려이자 한국 ...

      한국경제 | 2024.03.31 09:17 | 정상미

    • thumbnail
      고성 통일전망대

      고성 통일전망대 강원 고성군에 가면 북한의 멀고도 가까운 거리감을 체감할 수 있다. 2018년 12월 말 개관한 전망대에 오르면 북녘땅이 한눈에 내려다보인다. 해발 70m에 건립된 고성 통일전망대는 높이 34m로 멀리서도 눈에 띈다. 전망대에서는 금강산의 구선봉과 해금강이 가까이 보이고 맑은 날에는 옥녀봉, 채하봉, 일출봉 등을 볼 수 있다. 강원 고성군 현내면 금강산로 481

      한국경제 | 2024.03.29 22:13

    • thumbnail
      양구 두타연

      두타연 양구를 대표하는 DMZ 여행지는 금강산에서 흘러내린 계곡물이 깊고 푸른 소(沼)를 이룬 두타연이지 않을까. 50여 년 만에 민간인에게 빗장을 열어 자연이 오롯이 살아 있는 생태 관광지다.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 열목어 서식지이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산양이 뛰노는 청정 지대다. 2013년부터 당일 신청으로도 출입할수 있다. 양구문화관광 홈페이지에서 사전 출입신청을 하거나, 여행 당일 금강산가는길 안내소에서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강원 ...

      한국경제 | 2024.03.29 22:00

    • thumbnail
      화천 평화의 댐 물문화관

      평화의 댐 물문화관 북한강 최상류 물줄기를 막아 건립한 평화의 댐은 안보 관광지다. 물문화관에서는 평화의 댐과 건설에 관한 자료와 물 자원, 금강산댐에 대한 전시를 둘러보고 외부에 전시된 평화의 종을 울려볼 수도 있다. 평화의 종은 전 세계 30여 개국 분쟁지역에서 실제로 사용됐던 탄피와 포탄, 무기류의 철들을 모아 만들었다. 강원 화천군 화천읍 평화로 3481-18

      한국경제 | 2024.03.29 21:49

    • thumbnail
      화천 백암산 케이블카

      백암산 케이블카 케이블카를 타고 해발 1178m의 백암산 정상에 오르면 북한의 임남댐, 금강산과 남한의 평화의 댐을 동시에 조망할 수 있는 국내 유일한 장소다. 특히 가을의 단풍과 겨울의 설산 풍경이 매력적인 곳이다. 신원확인검문소(화천군 하남면 춘화로 3351, 화천체육관)에서 셔틀 버스를 이용해야 한다(개인차량 출입금지). 백암산 케이블카 홈페이지에서 민통선 출입신청 후 현장에서 발권 및 결제를 하면 된다.

      한국경제 | 2024.03.29 21:47

    • thumbnail
      자연이 빚은 여행의 참멋, 경남 양산

      ... 향긋한 전통차 한 잔으로 몸을 녹인 후 눈 덮인 하얀 세상의 운치를 오롯이 즐길 수 있다. 새해를 여는 희망찬 기운 가지산도립공원 내에 있는 해발 922m인 천성산은 예로부터 깊은 계곡과 폭포가 많고 경치가 빼어나다하여 소금강산으로 불렸다. 얼마나 산세가 빼어나고 아름다우면 작은 금강산이라 불렸을까. 원효대사는 673년(문무왕 13)에 중국의 승려 1000명을 이끌고 천성산에 이르러 89암자 중 하나인 홍룡사를 창건했다. 이윽고 화엄경을 설법하여 1000명의 ...

      한국경제 | 2024.03.29 09:22 | 오인숙

    • thumbnail
      울진 성류굴

      성류굴 2억 5000만 년 전에 형성된 석회암 동굴로, 금강산을 닮은 아름다운 종유석 덕에 ‘지하 금강’이라고도 부른다. 전체 길이 약 870m 중 270m가 개방돼 관람할 수 있다. 작은 입구에선 상상할 수 없는 드넓은 내부와 기묘한 석회암의 조화가 절로 감탄을 자아낸다. 이곳의 석주는 지진에 의해 끊어진 후 다시 달라붙은 형태를 보이는 데, 세계적으로도 희귀한 현상이다. 미륵보살, 3.1 기념탑, 로마의 궁전, 청사초롱, ...

      한국경제 | 2024.03.29 01:03

    • thumbnail
      "나흘에 54만원"…러, 여행사 北관광 '불티'

      ... 프로젝트 평양으로 간판을 바꾼 이 회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에도 북한에 관광객을 보낸 경험이 있다고 홍보했다. 이 업체는 최근 모스크바에서 열린 관광 박람회에서 원산 갈마 관광지구 개발이 막바지에 있으며, 남한과 가까운 금강산에 새로운 관광지역을 조성할 전망이라고 소개하기도 했다. 또 러시아 주요 도시와 북한을 연결하는 새로운 항공, 선박, 버스 노선 개통도 논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9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

      한국경제TV | 2024.03.23 19:05

    • thumbnail
      "나흘에 54만원"…모스크바서도 北관광 상품 판매

      ...N)에서 프로젝트 평양으로 간판을 바꾼 이 회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에도 북한에 관광객을 보낸 경험이 있다고 홍보했다. 이 업체는 최근 모스크바에서 열린 관광 박람회에서 원산 갈마 관광지구 개발이 막바지에 있으며 남한과 가까운 금강산에 새로운 관광지역을 조성할 전망이라고 소개하기도 했다. 또 러시아 주요 도시와 북한을 연결하는 새로운 항공, 선박, 버스 노선 개통도 논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9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

      한국경제 | 2024.03.22 23: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