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71-7080 / 8,5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유가 하락세 반전...WTI 42.83달러

      ... 덜어줌으로써 유가가 하락한 것으로 분석했다. 유코스사가 동결계좌를 사용하지 못할 경우, 이번 주말부터는 이 회사의 철도를이용한 석유수출이 전면 중단될 것으로 우려돼왔다. 유코스사의 석유 생산량은 하루170만배럴에 달한다.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OPEC 의장이 즉각적인 증산능력이 있음을 밝힌 것도 유가하락을 도운 것으로 분석된다. 유스기안토로 의장은 이날 성명을 통해 OPEC회원국들은 현재 하루 100만-150만배럴의 증산 여력이 있으며 당장이라도 생산을 늘릴 수 ...

      연합뉴스 | 2004.08.05 00:00

    • [파워 컴퍼니-(2) 전기·전자] 레인콤..MP3플레이어 시장 장악

      ... 출장을 반복하며 문제를 해결한다"며 "연구팀은 제품기획팀의 제품 구상과 초기 아이디어를 토대로 품질관리팀의 피드백을 최대한 활용하는 식으로 연구를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제품기획팀은 전세계 시장 트렌드를 분석해 최적의 상품을 기안하고 품질관리팀은 시행착오나 문제점을 지적함으로써 보다 나은 품질을 추구한다는 설명이다. 이런 성과를 바탕으로 레인콤은 세계 최초로 1GB(기가바이트) 대용량의 플래시메모리타입 제품을 개발했고 하드디스크타입 MP3플레이어도 국내 업체로는 ...

      한국경제 | 2004.08.04 00:00

    • 두바이유 37.51달러..전유종 사상 최고치

      ... 장을 마쳐 역시 88년 시작된 원유 선물거래 역사상 최고가를 나타냈다. 이날 유가 폭등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추가 생산능력 부족과 러시아의 석유공급 차질에 대한 우려가 요인으로 분석됐다. 석유공사측은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OPEC 의장이 OPEC 생산증대 능력이 한계에 이르렀다고 발언한 데다 유코스사에 대해 러시아 세무당국이 세무조사를 확대하겠다고 발표하면서 국제유가의 '리스크 프리미엄'이 증폭됐다"고 말했다. 더욱이 이날 오전 발표될 미국 에너지 ...

      연합뉴스 | 2004.08.04 00:00

    • 美유가 사흘연속 최고기록 .. 44달러 돌파

      ... 북해산 브렌트유 선물가격은 전날에비해 배럴당 67센트 (1.7%) 상승한 40.64달러로 장을 마쳐 역시 1988년 시작된 원유선물 거래 역사상 최고치를 나타냈다. 이날 유가 급등은 OPEC의 생산능력에 회의를 나타낸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OPEC 의장의 발언에 크게 영향을 받았다고 석유시장 분석가들은 지적했다. 그는 "지금처럼 유가가 급등하는 상황에서 OPEC 가 무슨 일을 할 수 있겠는가"라면서 "사우디 아라비아는 공급을 늘릴 수 있다고 말하지만 증산에는 ...

      연합뉴스 | 2004.08.04 00:00

    • [리포트]유가 끝없는 고공비행

      ... 이래 종가기준 최고칩니다. 런던의 국제석유거래소(IPEX)의 북해산 브렌트유 역시 배럴당 67센트 1.7% 오른 40.64달러로 장을 마쳐 1988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유가 급등의 직접적인 원인은 OPEC 의장인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가 지금처럼 유가가 급등하는 상황에서는 OPEC가 할 수 있는 일은 없다고 말을 해 석유수출국기구의 증산 노력에 대한 회의감이 일었고 러시아 최대 석유 수출업체인 유코스에 대한 세무조사가 착수됐다는 소식은 원유생산 차질 우려를 ...

      한국경제TV | 2004.08.04 00:00

    • 국제유가 4일 배럴당 44.28달러까지 올라

      ... 브랜트유 9월 인도분 가격도 4일 배럴당 40.82달러로 뛰어 올라 사상최고치를 기록했다. 국제유가가 이처럼 급등한 것은 이날 OPEC측이 더 이상 생산량을 늘리기 어렵다고 밝힌 직후이다. 인도네시아 에너지장관인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OPEC 회장은 이날 자카르타 회견에서 "우리는 현재 시점에서 더 이상 산유량을 늘릴 수 없다"고 밝혀 유가 상승을 부채질했다. 그는 또 "어제 알리 알-누아이미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장관은 증산 여력이 있지만 시간이 필요하다고 ...

      연합뉴스 | 2004.08.04 00:00

    • 심리적인 요인이 高유가 키운다.. 당분간 상승세 지속

      국제 유가가 나흘 연속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며 배럴당 44달러선을 넘어서자 치솟는 유가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석유수출국기구(OPEC) 의장은 "유가가 미쳤다"고까지 표현했으며 월가의 거래인과 분석가들은 유가가 배럴당 45달러를 넘는 것은 시간문제라고 예상하고 있다. 서부텍사스중질유(WTI) 9월물은 4일 시간 외 거래에서 배럴당 44.28달러를 기록하며 지난 83년 뉴욕시장에서 원유선물 거래가 시작된 이래 최고치까지 ...

      한국경제 | 2004.08.04 00:00

    • 런던시장 북해산 브렌트유 사상 최고치

      ... 런던 시장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배럴당 40.95달러를 기록한 바 있다. 시장 분석가들은 이처럼 국제 유가가 연일 급등하고 있는 것은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더 이상 석유 수요 증가에 맞춰 증산을 계속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밝힌 때문으로 보고 있다.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OPEC의장은 OPEC의 즉각적인 원유 생산 증가에 난색을표명하면서 현재의 유가 급등에 대해 "미쳤다"고 말했다. (런던 AFP=연합뉴스) songbs@yna.co.kr

      연합뉴스 | 2004.08.04 00:00

    • "OPEC 조기증산 어렵다"..푸르노모 의장 밝혀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석유수출국기구(OPEC) 의장은 3일 사우디아라비아를 비롯한 OPEC 회원국들이 즉각 원유를 추가 공급하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푸르노모 의장은 이날 자카르타에서 추가 증산 여부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OPEC은 석유공급량 확대를 위해 시간이 필요하다"면서 "최대 산유국인 사우디아라비아의 알리 알나이미 석유장관도 즉각적인 추가 증산은 불가능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는 또 최근의 유가 폭등세와 ...

      한국경제 | 2004.08.03 00:00

    • OPEC의장 "원유 증산에는 시간 필요"

      치솟는 유가 안정을 위해 산유량을 늘리는 데에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푸르노모 유스기안토로 석유수출국기구(OPEC) 의장이 3일 밝혔다. 그는 "현재로서는 원유 공급을 늘릴 수 없다"며 "어제 사우디 아라비아 석유장관이 산유량을 늘릴 수는 있지만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유스기안토로 의장은 현재의 유가를 "날뛰는(crazy)" 수준이라고 표현했다. 그는 테러와 러시아 최대 석유공급원인 유코스의 공급차질 등이 유가 상승의 원인이 되고 ...

      연합뉴스 | 2004.08.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