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9431-79440 / 88,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시안게임 이모저모] "부산의 정을 가슴에 묻고 간다"

      ... 핏줄, 한민족이 아니면 할 수 없는일"이라고 환송사를 시작했다. 안 시장은 또 "남과 북을 하나로 잇는 경의선과 동해선 연결작업 소리가 들려오고 있고 여러분이 온 길은 부산과 평양을 잇는 평화의 길이 될 것"이라며 "평화와통일의 나무를 심고 통일아시아드를 꽃피워 주신데 (대해) 북 응원단과 부산시민에게 감사드리며 통일의 그날까지 통일의 불꽃은 꺼지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리명원 북측 응원단장은 답사를 통해 "북 응원단은 근 20일 일정을 성과적으로 마치고 ...

      연합뉴스 | 2002.10.15 00:00

    • 덕수궁터 사적지 지정 촉구

      '덕수궁터 미 대사관.아파트 신축반대 시민모임'은 15일 오전 서울 안국동 느티나무 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덕수궁터에 대한 사적지 지정을 촉구했다. 기자회견에서 이태진 서울대 교수(한국사)는 '정동 주한미군 대사관저 일대 사적의 국가적 중요성'이라는 발표문을 통해 "미 대사관과 아파트가 들어서려는 곳은대한제국 황궁의 상징성을 담은 건물인 선원전이 있던 자리"라며 "대한제국을 승계한 대한민국에서 중요한 역사적 연원지가 국가적 보호의 대상이 되는 ...

      연합뉴스 | 2002.10.15 00:00

    • [한경에세이] 감나무 밑에서 .. 이병훈 <남양알로에 사장>

      billlee@univera.com 충북 진천에 있는 우리 공장에는 나무가 많다. 처음 공장을 지을 때부터 천연물을 다루는 회사이니 자연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보자고 해서 심기 시작한 나무들이 이제는 제법 우거진 숲을 이룰 만큼 튼실한 거목으로 자라났다. 잣나무와 소나무,주목과 느티나무…. 크고 작은 나무들이 제각기 조화를 이루며 어우러지는 중에서도 감나무는 직원들에게 단연 인기다. 요즘처럼 감이 익는 계절이 오면 직원들은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뉴질랜드.호주 생생 트래블] 쾌속...쾌감...

      ... 그야말로 장관이다. 사막에서 4륜구동 지프를 타고 드라이브하는 기분도 일품이다. 끝없이 펼쳐진 사막 옆에는 광활한 크리스탈 블루빛 남태평양이 넘실대고 있어 거친 지프 투어의 참 맛은 두 배로 커진다. 30M 높이의 모래 언덕에서 나무 썰매를 타고 내려오는 기분도 스릴 만점. 이밖에 포트 스테판에서 1시간 거리의 헌터밸리에는 4만3천평에 이르는 대규모 와인농장이 있어 호주의 와인메카를 직접 경험해 볼 수도 있다. 천편일률적인 호주 여행에 싫증을 느낀 사람이라면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수채화같은 愛鄕 남프랑스] '佛! 빛.佛! 꽃' 아를르

      ... 고흐가 인상파를 접했던 곳은 파리였지만 눈의 감각을 토대로 색채에 의한 조형을 터득하여 '황색의 집', '해바라기' 같은 연작 시리즈들을 그린 곳은 전부 아를르였다. 아를르에서 그가 그렸던 풍경과 끊임없이 화폭에 옮겼던 올리브 나무들, 해바라기, 그리고 건물들이 그대로 남아 있고 그의 그림을 팬널로 만들어서 옆에 세워놓고 관광객들로 하여금 그때를 돌아보게 만든 점 등은 상당히 인상적이다. 특별히 기억에 남는 작품들을 꼽자면, 1888년 9월에 그린 'Cafe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다산칼럼] 대통령후보 자질 평가론 .. 朴孝鍾 <서울대 교수.정치학>

      ... 그러다 보니 누가 대통령의 자질을 가지고 있는 가에 대해 관심을 갖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물론 후보가 됐으면 나름대로 자격을 가진 것으로 볼 수는 있지만,후보에도 급수가 있지 않을까. 누가 1급의 후보일까.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알아본다'고 했다던가. 대통령의 자질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무얼 하겠다'는 공약보다는 '무얼 하지 않겠다'는 공약을 해야 한다. 무얼 하겠다는 공약에 대해서는 식상한지 오래다. 1백개의 공약,2백개의 공약을 내세우면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보신용 뱀 8천여마리 밀수 적발

      중국산 뱀을 대량으로 밀수입한 사건이 세관에 적발됐다. 부산.경남본부세관은 14일 서울의 J상사가 대나무통으로 수입신고한 컨테이너 속에 능구렁이와 독사 등 각종 뱀 8천여마리(무게 5t)가 들어있는 것을 적발, J상사대표 김모씨와 화물주인 김모씨를 관세법위반 혐의로 수배했다. 이들은 20피트짜리 냉동 컨테이너에 안쪽에 뱀을 숨긴 뒤 바깥쪽에는 정상수입품인 대나무통을 싣는 속칭 `커튼치기'수법으로 위장통관하려다 적발됐다. 세관은 최근 국내산 뱀이 ...

      연합뉴스 | 2002.10.14 00:00

    • [아빠와 함께 떠나요] 오대산 부연동 '단풍구경' .. 붉은 물 "뚝뚝"

      ... 사람은 물론 벌들의 드나듦조차 뜸한 곳이다. 하지만 이곳에도 사람의 발길은 여지없이 시작됐고,부연동으로 들어가는 길은 산을 사정없이 깎아 생태계마저 위협받고 있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시간을 정확히 지켜 붉게 물들고 있는 단풍나무들이 자연의 위대함을 선사하고 있다는 것. 가을이 되면 어느덧 산 전체는 조용히 붉은 옷으로 갈아입고 단풍맞이 행락객들로 다시 한번 북적거린다. 그러나 부산함 속에도 부연동 안쪽은 아직까지는 때묻지 않은 자연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이선우씨, 갤러리상서 개인전

      눈부신 황금빛 은행나무, 하얀 눈밭 배경의 촌가와 고목…. 한국화가 이선우(44)씨가 13번째 개인전을 서울 인사동 갤러리상에서 연다. 기간은 16일부터 25일까지. 출품작은 간결하면서도 사실적인 터치의 수묵담채 20여점이다. 이씨는 시골마을의 서정적 풍경을 과감한 생략과 세밀한 묘사로 그려낸다. 화면이 매우 소박하고 깨끗해 현실세계가 아닌 하나의 이미지로 느껴질 정도다. 전시장을 둘러보면 사계절의 따뜻한 고향풍경을 음미할 수 있다. ☎730-0030. ...

      연합뉴스 | 2002.10.13 00:00

    • 노벨상 기념전 "연출기법도 구경하세요"

      ... 40분 동안 앉아 있으면 이들의 궤적을 고스란히 따라갈 수 있다. 타고르가 사용한 석판, 마리 퀴리의 전리상자, 뢴트겐의 X선 등 기념물도 관람자를 반긴다. 서울 노벨전에만 있는 평화관에서는 비디오 아트를 연상시키는 '평화의 나무'를관람하며 수상자의 업적을 되새길 수 있다. 전시 수상자는 김대중 대통령과 사토 에이사쿠, 제14대 달라이 라마 등. 360도 회전하는 노벨평화상 메달의 홀로그램 입체영상은 잡힐 듯하면서도 잡히지 않아 호기심을 고조시킨다. 관람료는 ...

      연합뉴스 | 2002.10.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