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9991-80000 / 82,1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V하이라이트] (3일) TV가정의 '인공치아' ; '행복' 등

    ... 그만두라고 충고한다. 은하는 자신이 일방적으로 정한 약속장소에서 기다리다가 늦게 나타난 부억을 만나 오빠의 행동을 사과한다. 부억은 은하 오빠의 말에 수긍이 간다며 주위 사람들의 오해를 받는게 싫으니 만나지 말자고 한다. "대추나무 사랑걸렸네" (KBS1TV 오후7시35분) = 명자가 서울에 있는 무역회사 직원과 맞선 보는데 조건이 좋다며 박달재 집은 온통 호들갑이다. 하성댁은 발에 맞지도 않는 세화의 하이힐을 빌리고 한껏 멋을 내고 명자와 함께 ...

    한국경제 | 1995.05.03 00:00

  • [1분기 산업활동동향] 경기 양극화 현상 .. 업종별 명암

    ... 기준으로는 사무기계(44.1%) 영상및 통신기계(35.8%) 운송장비 (22.6%) 자동차및 트레일러(20.4%) 조립금속(21.3%)등의 산업생산증가율이 20%를 넘었다. 가죽및 신발 생산은 작년3월에 비해 8.7% 감소했고 목재및 나무와 섬유업도 각각 4.9%와 2.2%의 감소를 기록했다. 1.4분기로는 가죽및 가방.신발 생산이 11.7%나 줄었고 담배(9.7%감소) 목재및 나무제품(2.7% " ) 섬유(0.1% " )등도 감소세를 면치못했다. 다만 인쇄출판과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한경 지령 1만호] 30년후 한국경제 어떻게 될까

    ... 수년전부터 종이신문은 없어지고 PC모니터에서 기사를 검색하는 전자신문이 일상화됐으나 이날은 왠지 "옛스러움"을 맛보기 위해 특별히 기사를 인쇄해보았다. 화창한 가을 날씨만큼이나 상큼함이 K사장을 감회에 젖게 한다. 뽕나무밭이 푸른 바다가 되는 상전벽해란 이런 것일까 하는 생각마저 든다. 30년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입을 놓고 시기상조와 이해득실을 들먹이며 열을 내 반대했던 장면이 떠오른다. "한국의 경제성장률은 1996~2005년의 10년동안은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시인 황지우씨, 9일부터 학고재서 조각전 .. 24점 발표

    80년대 대표시인중 한사람인 황지우씨(43.한신대교수)가 9~21일 서울 종로구관훈동 학고재(739-4937)에서 조각전을 갖는다. 출품작은 "바람속에 다른 생의 피부를 느낄때""뜰앞의 잣나무""멀어지는 다도해"등 24점. 황씨는 이번 전시회와 함께 발표작 하나하나에 시와 산문 형식의 해설을 곁들인 화집 "저물면서 빛나는 바다"를 내놓아 눈길을 끌고 있다. 황씨는 본래 문학뿐만 아니라 미술에도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출판사 재직시엔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95 서울모터쇼] 참가업체 특징 : 용품업체..24개사 참가

    ... 크라이슬러등 해외유명자동차에 장착될 정도로 세계적 상품임을 집중 알릴 계획이다. 이번 모터쇼를 겨냥, 스웨덴 몽블랑사로부터 자동차지붕용 스키캐리어및 자전거캐리어도 도입해 같이 전시한다. 관람자의 눈길을 끌기위해 부스의 바닥을 나무 카펫등으로 독특하게 꾸몄다. 부품2관에 자리잡은 마노사는 특이하게 생긴 전기자동차를 전시하고 있다. 전시품과는 어울리지 않는 곳에 자리잡은 마노는 자동차 디자인 컨설팅 업체. 자동차를 디자인해 자동차업체에 제공하는 것을 주요사업으로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한경초대석] 임동수 <한국JC특우회 회장>

    ... 변화했다"고 말했다. 32세때 남서울JC에 가입, 20여년간 활동해온 임회장은 70년대후반과 80년대초반에 걸쳐 "해외교포3세민박사업"을 추진해 특히 재일교포들에게 조국애를 심어준 것이 가장 큰 보람이었다고 한다. 최근에는 한국JC가 "나무젓가락 사용안하기운동"등을 전개, 일회용품을 추방하는 환경보호운동으로 확산시켰다. 지난2월 회장취임때 일본 고베에 대지진이 일어나자 즉시 9,000만원을 모금, 피해를 입은 교포들에게 전달한 것도 그의 보람이다. 그는 "JC야말로 ...

    한국경제 | 1995.05.01 00:00

  • [TV하이라이트] (1일) '바람은 불어도' ; '장희빈' 등

    ... (SBSTV 오후8시50분) = 세월이 흘러 숙종 세월이 흘러 숙종 10년이된다. 서인은 노론과 소론으로 나뉘어져 서로 반목하는 상태로 노론인 김석주는 옥정과 함께 남인이 득세할까봐 두려워한다. 조사석은 열번찍어 안넘어가는 나무없다며 동평군 부처와 번갈아가며 매일 조대비를 채근한다. 한편 인현왕후는 고심끝에 원자를 낳는 것만이 숙종을 달랠수 있다고 생각하고 노력끝에 수태를 하게돼 궁궐에는 즐거움이 넘쳐난다. "김한길과 사람들" (MBCTV 오후11시) ...

    한국경제 | 1995.05.01 00:00

  • [일요수상] 열린 공간이 있는 도시를..임희섭 <고려대 교수>

    ... 아름다운 경관속에서 근무하는 축복을 누리는 직업인은 드물 것이다. 시민들을 정문보다는 주로 뒷문이나 쪽문으로 드나들게하는 정부청사들은 매우 위압적인 위용을 자랑하고 있지만, 민원인들이나 그 건물에서 근무하는 공무원들에게 나무와 꽃과 벤치가 있는 환경을 마련해 주지못한다. 세계 어느나라의 일류호텔이나 일류백화점에 못지않게 화려하게 꾸며진 서울의 호텔과 백화점에 가 보아도 기껏해야 인공폭포나 인공물레방아가 어느 한구석에 있을 뿐, 자그마한 정원조차 ...

    한국경제 | 1995.04.30 00:00

  • [홍루몽] (58) 제2부 진사은과 가우촌 (19)

    ... 까지나 애모할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들기도 하였다. 성애의 경험이 없었던 교해의 몸을 상대로 여러 체위를 이루어본다는 것은 무리한 일이고 하여, 우촌은 자기가 가장 좋아하는 산양대수체위 하나만 시험해보기로 하였다. 산양이 나무를 마주보고 있는 형용을 닮았다고 하여 산양대수라고 하는 이름이 붙여진 모양이었다. 우촌은 일단 옥경을 교행의 몸에서 빼어내어 두다리를 쭉 뻗고 앉았다. 우촌이 갑자기 자세를 바꾸자 교행이 얼떨떨한 표정으로 우촌을 올려다보았다. ...

    한국경제 | 1995.04.30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4월 마지막장 상승세로 마감

    ... 종목은 상한가1백1개종목을 포함,4백74개에 달했으며 하락한 종목은 하한가17개등 2백63개에 그쳤다. 추가적으로 전용펀드가 설립될 것이란 기대감으로 지수연관이 없는 우선주가 67개종목이나 상한가를 기록했다. 업종별로는 식품 나무 섬유 증권 투금 기계 무역등이 오름세였고 건설 전기 어업 화학등은 내림세를 보였다. 이날 주식시장은 은행 증권주등이 전날에 이어 거래가 활발히 이뤄지며 전반적인 강세를 이끌었다. 특히 증권주는 경계매물을 무난히 소화해내며 업종지수를 ...

    한국경제 | 1995.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