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1211-81220 / 88,9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총기난사 前경비요원, 경찰과 총격전후 자살

      ... 뒤직장동료인 여자친구와도 헤어지게 되자 크게 낙담해 범행을 저지른 것 같다고 밝혔다. 8일밤 희생된 4명은 퍼거슨의 옛 여자친구 니나 수수를 포함해 모두 직장동료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퍼거슨은 또다른 직장동료 한명을 위협, 수갑을 채워 나무에 매단 뒤 그의 차를빼앗아 타고 탈주행각을 시작했으며, 9일 밤에는 번스 경비업체 한 간부의 집에 찾아가 간부 부부를 12시간 이상 인질로 잡고 있다가 남편을 죽이고 다시 달아났다고 경찰은 말했다. (새크라멘토 A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1.09.10 19:07

    • 어디 한번 신명나게 놀아볼까~ '과천 마당극제' 14~23일

      ... 김창우)을 비롯해 극단 현장,민족예술단 우금치,연우무대 주부마당극패 너울네 등 유수 마당극패들이 35편의 작품들을 펼쳐놓는다. 해외작품으로는 키 8m의 초대형 인형이 등장하는 미국 HOPT극단의 야외 인형극 '평화만들기-생명의 나무',콜롬비아 전통춤인 살사를 주제로 삼은 쏜 코모 쏜 극단의 야외극 '카리브해의 열풍' 등이 눈길을 끈다. "관객들이 무대에 나와 더불어 놀고 즐기는 잔치로 만들 것"이라는 게 조직위원회(예술감독 박인배)측의 포부. 객석·무대가 구분없이 ...

      한국경제 | 2001.09.10 16:35

    • 추석선물 '중.저가 세트' 판촉戰 .. 생활용품등 '실속형' 늘어

      ... 전통약주를 생산하는 두산은 '국향''설화''군주' 등 2만∼5만원대 제품 7종을 마련했다. 두산은 청주 선물세트의 경우 지난해보다 6%정도 늘어난 21만세트를,제주(祭酒)로 많이 쓰이는 '백화수복'은 15%이상 증가한 50만상자를 각각 판매목표로 설정했다. 국순당은 오동나무 포장에 백자잔이 들어 있는 '강장백세주'를 내놓고 백화점을 중심으로 판촉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소비자 가격은 3만원선. 송종현 기자 screa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9.10 13:42

    • 제주공항로 가로수 해충피해 심화

      제주도의 관문인 공항 진입로에 심어진 40여년생 구실잣밤나무가 천공(穿孔)성 해충인 하늘소 유충 피해로 잇따라 고사되고 있다. 10일 제주시에 따르면 제주공항-신제주 해태동산 사이 300여m 구간에는 지난 70년대 도로개설 당시 가로수로 식재됐던 10-15년생 구실잣밤나무 250여그루가 무성하게 자라 제주를 상징하는 `숲도로'로 각광을 받아왔다. 그러나 5-6년전 하늘소가 이 곳의 구실잣밤나무에 알을 까면서 유충들이 수관부로 뚫고 들어가며 피해를 ...

      연합뉴스 | 2001.09.10 13:08

    • thumbnail
      '가로수 사과 따지 마세요'

      충북 충주시 달천로변 양 옆에 심은 사과나무 가로수에 열린 사과를 수확 때까지 지키기 위해 공공근로인력 등이 자전거를 이용, 24시간 순찰을 돌고 있다. /(충주=연합)

      연합뉴스 | 2001.09.10 09:04

    • 술취한 고교생들 남의집 들어가 난동

      ...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임군과 친구 김모(17.고3)군은 지난 8일 오후 11시께 서울 양천구 김모(46.여)씨의 집에 들어가 현관 앞에서 소변을 보다가 이를 발견한 김씨의 딸 김 모(22)씨가 '왜 남의 집에 오줌을 싸느냐'며 나무라자 딸 김씨를 폭행하고 김씨의 가슴을 만지는 등 성추행한 혐의다. 근처 술집에서 함께 술을 마시던 일행 6명은 딸의 비명소리를 듣고 현관으로 나온 어머니 김씨가 임군 등과 승강이를 벌이자 이에 합세, 마당의 나무막대 등으로 김씨와 ...

      연합뉴스 | 2001.09.09 19:15

    • 제한된 등락, 준칙에 따라

      ... 의해 제한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경제상황도 그렇지만, 대외의존도가 높은 우리 경제 여건 상 미국·유럽·일본의 동반 경기둔화에서 자유로울 수 없기 때문이다. 재료를 보유한 종목에 매매를 국한하는 편이 바람직해 보인다. ◆ 나무 위주 접근 = 증시의 무게중심은 주 후반에 기울어 있다. 13일 목요일 지수선물 옵션 동시만기일 충격은 크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차익거래잔고는 1,400억원대. 목요일에는 안철수연구소가 코스닥시장에 첫선을 보인다. 안철수연구소의 ...

      한국경제 | 2001.09.09 18:58

    • '맹물 붓질'에 스며든 자연의 흐름 .. 석철주 아트스페이스서 개인전

      ... 장면을 담은 첫 개인전으로 화단의 주목을 받은 이후 90년 '옹기그림'연작,95년 '규방'시리즈로 변신을 시도했고 99년부터는 자연 이미지를 담은 작품을 내놓고 있다. '생활일기'연작은 초점이 맞지 않은 흑백사진을 보는 듯하다. 나무 꽃 화분 등 대상들은 흐릿한 흔들림으로 관객에게 다가온다. 그는 흰색이나 검은 색의 바탕색을 칠한 후 그 위에 바탕색과 반대되는 색을 더 칠한다. 이 덧칠한 물감이 마르기전에 맹물에 적신 붓으로 대상을 그리고,그리기가 끝나면 ...

      한국경제 | 2001.09.09 18:12

    • [천자칼럼] 벌건 은행나무

      은행나무는 세계적으로 1속 1종밖에 없는 희귀식물이다. 중국에선 잎이 오리발을 닮았대서 압각수,손자대에 가야 열매를 얻는대서 공손수라고도 한다. 자생지는 중국 양쯔강 하류 천목산으로 돼있지만 우리나라 어디서나 두루 잘 자란다. 경기도 양평 용문사 은행나무를 비롯 천연기념물만 열아홉 그루고 노거수로 지정된 건 8백 그루가 넘는다. 용문사와 강화도 전등사 은행나무는 나라에 큰 일이 있을 때마다 운다고 전해진다. 암수로 나뉘지만 오래된 건 거의 ...

      한국경제 | 2001.09.09 17:19

    • 멕시코청소년 6명 축구연습중 벼락맞고 사망

      폭우를 피하기 위해 나무밑으로 들어갔던 멕시코 청소년 6명이 벼락을 맞고 숨졌다고 멕시코 경찰이 8일 발표했다. 경찰은 "사고가 전날 저녁 멕시코 중부 모렐리아주의 한 공원에서 모나르카스 모렐리아 청소년축구팀이 연습경기를 하던 중 발생했다"고 밝히고 "5명은 현장에서 사망하고 다른 1명은 병원후송 도중 숨졌다"고 말했다. 경찰은 "피해자들은 모두 13∼14세의 청소년들"이라며 "사고당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기습폭우가 쏟아져 모렐리아 청소년팀이 ...

      연합뉴스 | 2001.09.09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