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561-10570 / 10,7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IT 2002 수출에 승부건다] (3) '게임산업'

      ... 적지않은 로열티 수입을 거둬들였다. 서비스 지역도 넓혀가고 있다. 엔씨소프트의 '리니지'는 지난해 전체 매출의 8%인 90억원을 대만에서 로열티 수입으로 벌어들였다. 올해는 중국과 유럽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넥슨은 미국과 일본에 각각 넥슨USA와 넥슨재팬을 설립해 유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올해부터는 대만을 비롯한 중화권 공략에 나서기로 했다. '미르의 전설2''천년'등으로 중국 최고의 온라인게임으로 자리잡은 액토즈소프트는 올해부터 ...

      한국경제 | 2002.01.03 15:54

    • 소프트맥스.위자드소프트, 게임유통 합작社 내년 설립

      ... 된다. 위자드소프트는 '마그나 카르타'15만장(약 40억원)의 판권을 인수해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계약은 자체유통망을 통해 '창세기전'등을 배급해온 소프트맥스로선 이례적이다. 소프트맥스는 지난달 28일에는 온라인게임 개발사인 넥슨(대표 정상원)과 제휴,현재 개발중인 '테일즈위버'를 공동으로 서비스하기로 한 바 있다. 게임 개발은 소프트맥스가 맡고 서버 운영과 이용자 관리는 넥슨이 맡아 사업을 펼쳐 이익을 나누는 방식의 제휴다. 김형호 기자 chsan...

      한국경제 | 2001.12.24 16:04

    • 소프트맥스, 제휴전략 매출부진 벗어나기 안간힘

      매출부진에 허덕이고 있는 소프트맥스가 다른 게임업체들과의 제휴전략으로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 넥슨과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의 공동서비스를 위한 제휴를 체결한데 이어 최근에는 게임개발.유통사인 위자드소프트와 합작 게임유통법인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게임개발사인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최근 위자드소프트(대표 심경주)와 내년 3월까지 게임유통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키고 했다고 밝혔다. 이 합작법인은 양사를 포함 개발사 5개사가 참여하는 20억원 ...

      한국경제 | 2001.12.24 10:53

    • '스톡옵션' 믿을수 없다 .. '달라진 닷컴 기업문화'

      ... 선호하는 경향이 뚜렷해졌다. 콘텐츠 유료화에 성공한 온라인게임업체들은 우수한 인재들이 몰려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한게임의 경우 40명을 선발하는 공채에 1천명 이상이 지원해 경쟁률이 무려 1백20대 1에 달했다. 넥슨 CCR 위즈게이트 등이 실시한 경력사원 신입사원 공채에도 우수 인재들이 몰려들고 있다. 하지만 이 게임업체들은 "정작 쓸만한 인재는 찾기 어렵다"고 하소연하고 있다. 올해 IT벤처업계에서는 "취업난속 인력난"이라는 기현상이 ...

      한국경제 | 2001.12.18 17:01

    • [올 '벤처업계 스타사장들'] IT 빙하기에도 '뜨는 CEO' 있다

      ... 다날에 대해 휴대폰이라는 황금시장을 기반으로 다양한 전략을 구사한 결과 성공한 기업으로 평가하고 있다. 다날은 국내 업체 가운데 가장 빠른 지난해 7월 휴대폰 결제 서비스(텔레디트)를 시작했다. 현재 엔씨소프트 네오위즈 넥슨 SBSi 등 이 분야 주요 업체 7백여곳을 고객으로 확보해 시장 점유율이 40%에 이른다. 휴대폰 벨소리 다운로드 서비스는 월 6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으며 올해 총 70억원의 매출을 거둘 전망이다. 벨소리 다운로드 시장에서 다날의 ...

      한국경제 | 2001.12.18 15:25

    • 넥슨, 온라인게임과 소설 동시출시

      온라인게임 개발업체 ㈜넥슨(대표 정상원)은 온라인게임 `아스가르드'와 동명의 판타지 소설 3권을 동시에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그동안 소설이나 만화가 먼저 출시된 후 이를 소재로 한 온라인게임이 개발돼서비스 된 적은 종종 있었으나 온라인게임과 소설이 동시에 출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스가르드 소설은 도서출판 들녘에서 출판됐으며 양사는 아스가르드의 브랜드를 이용한 공동 마케팅을 펼 계획이다. 넥슨 관계자는 "한 분야에서 성공한 콘텐츠를 ...

      연합뉴스 | 2001.12.16 10:15

    • 포털업체, 게임서비스 `고전'

      ... 이를 만회하기 위해 현재 게임전문사이트와 제로를 함께 서비스하기 위해 모 게임사이트와 협의를 벌이고 있는 상태다. 야후코리아가 야심작으로 내세운 `퀴즈쇼' 역시 실패로 돌아갔다. 야후코리아의 회원을 기반으로 온라인게임 업체 넥슨의 `퀴즈퀴즈'를 끌어내리겠다고 장담했던 퀴즈쇼는 온라인게임의 수익성과 직결되는 동시접속자수가 200~300명에 불과해 현재 대대적인 서비스 개편을 준비하고 있다. 이에 대해 포털사이트 관계자는 "포털업체가 게임에 대해 지나친 환상과 ...

      연합뉴스 | 2001.11.30 08:02

    • '틈새株' 고개든다 .. 조정場서 강세

      ... 관련주들도 강세다. 로커스홀딩스는 영화 '흑수선'과 god 4집 '길' 등의 출시에 편승해 6일째 오름세를 타고 있다. 이날 종가는 전날보다 2% 상승한 8천8백80원.게임 소프트웨어 업체인 소프트맥스는 온라인 게임 업체인 넥슨과의 제휴소식까지 겹쳐 상한가까지 올랐다. ◇새내기 외국인 선호주=파인디앤씨 코텍 씨오텍 등이 대표적인 종목이다. 이들은 모두 지난 7월 이후 시장에 등록한 새내기들이지만 높은 수익성으로 외국인 매수세가 쏠리고 있다. 파인디앤씨의 ...

      한국경제 | 2001.11.29 21:07

    • 게임업계 지각변동 예고

      국내 PC게임 선두업체인 소프트맥스가 국내 온라인게임 2위업체인 넥슨과 손잡고 온라인게임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이에 따라 코스닥시장 "황제주"의 하나로 온라인게임의 정상을 고수하고 있는 엔씨소프트와의 정면승부가 불가피해져 흥미를 끌고 있다. 소프트맥스는 28일 넥슨과 온라인 게임공동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첫 프로젝트로 오는 3월부터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를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증시전문가들은 이번 제휴는 각 분야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

      한국경제 | 2001.11.28 16:38

    • 소프트맥스,넥슨과 온라인게임공동사업

      PC게임개발사인 소프트맥스와 온라인개발업체인 넥슨이 공동으로 온라인게임사업에 나선다.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28일 넥슨(대표 정상원)과 게임공동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첫 프로젝트로 오는 3월부터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를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소프트맥스는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의 기획 및 개발을 담당하고 넥슨은 서버프로그램개발과 서버운영 PC방 영업 등을 맡게된다. 소프트맥스가 현재 80%의 개발을 마친 "테일즈위버"는 ...

      한국경제 | 2001.11.28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