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421-9430 / 10,6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게임업계, 해외 조직 강화 나선다

      ... 법인은 주로 현지인들이 CEO를 맡았으나, 이번 인사로 해외 법인의 위상이 높아지고 글로벌 조직 간 커뮤니케이션 속도가 빨라지는 등 글로벌 사업 역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엔씨소프트는 기대했다. 또다른 메이저 게임업체 넥슨도 최근 일본 법인 넥슨재팬의 사명을 넥슨으로 변경하고 현지 사업에 가속도를 붙이고 있다. 최승우 넥슨(재팬) 대표는 "올해 넥슨 경영 키워드는 '세계화'와 '창의성'"이라며 "올해 일본에서만 매출액 100억엔을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9.04.07 00:00

    • 넥슨, 3개 개발 자회사 분사

      넥슨이 개발 스튜디오 일부를 독립 법인 형태의 개발 자회사 3곳으로 분사한다. 넥슨은 3일 서울시 대치동 파크하얏트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개발 스튜디오 '개발 1실', '넥슨별' 개발팀, '큐플레이' 개발팀 3곳을 각각 '클래식RPG 스튜디오'(가칭), '스튜디오 별'(가칭), '큐플레이 스튜디오' 등 3개 온라인게임 개발 전문 자회사로 분리 설립한다고 밝혔다. 클래식RPG 스튜디오는 넥슨 개발 1본부 1실 소속 게임 개발팀이 주축이 돼 총 ...

      연합뉴스 | 2009.04.03 00:00

    • 넥슨, 온라인 게임 개발 자회사 3곳 설립

      넥슨(대표이사 서민, 강신철)이 자사 개발 스튜디오 일부를 분리해 3개의 온라인 게임 개발 독립 법인을 설립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넥슨의 게임 개발 스튜디오 '개발 1실'은 '클래식RPG 스튜디오(가칭)'로, '넥슨별' 개발팀은 '클래식RPG 스튜디오(가칭)'로, '큐플레이' 개발팀은 이며, '큐플레이 스튜디오'로 바뀌게 됩니다. 넥슨은 "게임 개발의 효율성과 경쟁력을 높이고 우수한 게임 개발 인력을 지속적으로 양성하기 위한 제반 ...

      한국경제TV | 2009.04.03 00:00

    • [리포트]넥슨, "아직 배고프다"

      올해 초 대규모 조직 개편을 단행한 넥슨이 신규법인을 설립하며 재정비에 들어갔습니다. 이를 통해 성장에 대한 갈증을 해결한다는 계획입니다. 송철오 기자입니다. 고강도 조직개편과 구조조정을 통해 위기 극복을 선언한 넥슨이 성장에 대한 목마름을 토로했습니다. 최승우 넥슨(재팬) 대표 "정해놓지 않았지만 많이 배고프다. 아직 보여줄 것 많고, 해보고 싶은 것 많다." 지난 1일에 이어 오는 5월 1일 2개의 게임 개발 독립법인을 추가 설립하는 것도 ...

      한국경제TV | 2009.04.03 00:00

    • thumbnail
      비…소녀시대…빅뱅…온라인 게임 뜨려면 스타를 잡아라

      ... 팬들에게 서비스 차원에서 스타 캐릭터를 추가하며 동시에 게임 접속률을 높여 수익성도 내려는 전략인 셈이다. 그라비티 '라그나로크'의 가수 이효리,예당온라인 '프리스톤테일2'의 가수 손담비,CJ인터넷 '쿵야 어드벤처'의 가수 남규리에 이어 넥슨 '버블파이터'에 소녀시대가 나오는 등 게임업체들이 속속 스타를 채용하기 시작한 것. 게임하이는 최근 YG엔터테인먼트,제이튠엔터테인먼트와 함께 공동출자해 스타게임 개발 자회사인 아이팬컴을 설립하는 등 대표적인 스타게임 선두주자로 ...

      한국경제 | 2009.03.31 00:00 | 민지혜

    • thumbnail
      [메이드 인 코리아의 질주 ⑥] "온라인게임 제휴하자"…해외서 하루 수백여건 '러브콜'

      ... 이사는 "중국 태국 일본 등 아시아권에 머물던 한국 온라인게임의 인기가 최근 들어 터키 브라질 콜롬비아 러시아 등으로 빠르게 확산되면서 세계 곳곳에서 사업 제안서가 쏟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비단 엠게임만이 아니다. 엔씨소프트,넥슨,NHN,CJ인터넷,네오위즈게임즈 등 다른 게임회사들도 해외 업체들의 제휴 제의에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매출의 80~90%를 해외 시장에서 벌어들이는 게임업체도 한둘이 아니다. 게임산업은 불황 속에서 오히려 성장하는 업종이다. ...

      한국경제 | 2009.03.29 00:00 | 박영태

    • thumbnail
      제2롯데월드 최대 수혜 상권 '현대드림밸리'

      ... 잠실역이 도보로 이용 가능한 중간지역으로 송파구청, 교통회관, 석천호수 등이 가깝다. 지하2층~지상7층 총 점포수 39개 연면적 6711.02㎡ 규모로 거의 전층 점포가 뷔페, 스크린골프, 탐앤탐스커피전문점, 편의점, 레스토랑, 넥슨게임개발사, 핫요가, 전문식당 등으로 임대가 맞춰져 있다. 3.3㎡당 분양가는 지상1층은 3,700만원 선이며, 그 외층은 1,000만원~2,200만원 선이다. 시행은 (주)드림시네마 시공은 (주)성암종합건설 자금관리는 KB부동산신탁이 ...

      한국경제 | 2009.03.25 15:12 | skydol

    • 넥슨, 매각설 계속되는 이유는

      분사 검토, 지주회사 제주 이전 등 '몸집줄이기' 분석 국내 메이저 게임업체인 넥슨의 매각설이 끊이지 않고 있어 배경과 진위에 대한 업계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2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근 월트디즈니가 넥슨을 인수하기 위해 실사에 착수했으며, 매각가는 2조 원에 달한다는 구체적인 소문이 퍼지는 등 넥슨을 둘러싼 매각설이 끊이지 않고 있다. 넥슨은 지난해 하반기에도 월트디즈니로의 매각설에 휩싸인 바 있다. 넥슨은 일단 관련 내용을 전면 ...

      연합뉴스 | 2009.03.20 00:00

    • 비상장 주식부자 3인방은?…신창재 박현주 이건희 회장順

      ... 평가액 5943억원으로 5위였다.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는 삼성에버랜드 등 비상장사 보유주식이 5674억원으로 평가돼 6위, 이준용 대림산업 명예회장은 5375억원으로 7위, 강영중 대교그룹 회장이 4015억원으로 8위, 김정주 넥슨홀딩스 대표가 3419억원으로 9위, 허정수 GS네오텍 회장이 3281억원으로 10위를 기록했다. 이호진 태광산업 회장(3065억원),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2953억원), 전상표 현진그룹 회장(2661억원), 고재일 동일토건...

      한국경제 | 2009.03.16 00:00 | ahnjk

    • 성남시 "판교서 한국형 닌텐도 나온다"

      ... 지난해 이명박 대통령과 빌 게이츠의 청와대 면담에서 성사됐다. MS와 정부가 500억원 이상을 투자하는 이 센터는 분당구 서현동 분당스퀘어(옛 삼성플라자) 건물에 입주한 뒤 2011년 판교 테크노밸리로 이전한다. 엔씨소프트, 넥슨, 네오위즈 등 7개 게임 관련 업체가 입주할 예정인 판교 테크노밸리에서 글로벌 게임 허브센터가 제 기능을 갖추게 되면 300개 게임 기업 유치와 6천여명의 고용창출이 이뤄져 연간 매출이 8조원에 달할 것으로 성남시는 기대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9.03.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