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301-70310 / 71,1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 '권력진공'..혼란 불가피

      ... 선출한 뒤 대선 후보는 지방선거후 따로 전대를 열어 선출하자는 입장이다. 이에 반해 이인제(李仁濟) 김중권(金重權) 상임고문과 동교동 구파 의원들은 지방선거전 3∼4월께 당 지도부와 대선 후보를 한꺼번에 뽑아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노무현(盧武鉉) 상임고문은 어느쪽도 무방하다는 입장이나 3∼4월 전대 개최를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전대 개최 시기를 둘러싸고 서로 동일한 입장을 견지하는 주자들간의 연대구축 여부가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으며, 특히 ...

      연합뉴스 | 2001.11.08 16:40

    • 침통..당혹..총재잃은 與

      ... 남북화해협력에 협조하고 국정개혁의 기관차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취재진이 배제된 가운데 속개된 당무회의에서는 전당대회 개최 시기와 지도부 구성 문제를 놓고 위원들간에 격론이 벌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당무회의에는 안동에 내려간 노무현(盧武鉉) 최고위원을 제외한 최고위원 11명전원이 당무위원 자격으로 참석했다. 이인제(李仁濟) 최고위원은 10분 늦게 회의장에 도착하는 바람에 좌석이 없어 잠시 서 있다가 이인영(李仁榮) 당무위원이 양보한 자리에 앉았다. 지난 ...

      연합뉴스 | 2001.11.08 15:30

    • 민주당 노무현최고, 대구.경북 방문

      민주당내 차기 대권주자의 한 사람인 노무현(盧武鉉) 최고위원이 8-9일 대구.경북지역 방문에 나섰다. 노 위원은 이날 오전 대구에 도착해 대구지역 지구당 사무국장 간담회를 가지고 곧바로 의성과 안동에서 지구당 당직자와 만난 뒤 의성군수와 안동시장을 방문했다. 노 위원은 안동에서 지역 주간지와 인터뷰를 가지고 저녁에는 안동시민회관에서'국민은 진정 무엇을 원하는가'라는 주제로 특강을 가진 뒤 9일 오전 지역 기자들과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이어 ...

      연합뉴스 | 2001.11.08 14:24

    • 박지원 수석 사표수리

      ... 총재권한대행 체제를 유지하고 전당대회에서 새 총재를 선출하는 방안 등을 검토중이나 각 대선주자 진영이나 정파간 의견이 엇갈려 극심한 진통과 혼란이 예상된다. 또 차기당권과 대선후보 분리문제 등을 놓고 한화갑(韓和甲)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 김중권(金重權) 김근태(金槿泰) 의원 등 각 대선주자들이 본격적인 권력투쟁 양상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후보선출을 위한 전당대회 개최문제가 공론화되는 등 후보 조기가시화를 둘러싼 논란이 가열될 것으로 보인다. ...

      연합뉴스 | 2001.11.08 10:40

    • 與 당권.대권경쟁 본격화

      ... 총재권한대행 체제를 유지하고 전당대회에서 새 총재를 선출하는 방안 등을 검토중이나 각 대선주자 진영이나 정파간 의견이 엇갈려 극심한 진통과 혼란이 예상된다. 또 차기당권과 대선후보 분리문제 등을 놓고 한화갑(韓和甲)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 김중권(金重權) 김근태(金槿泰) 의원 등 각 대선주자들이 본격적인 권력투쟁 양상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후보선출을 위한 전당대회 개최문제가 공론화되는 등 후보 조기가시화를 둘러싼 논란이 가열될 것으로 보인다. ...

      연합뉴스 | 2001.11.08 10:23

    • 민주 'DJ결단' 앞두고 술렁

      ... "모두가 이기는 윈-윈 게임은 아닌 것 같아서 걱정이 된다"고 말했고 동교동계 한 의원도 "당무회의를 소집한 것은 지도체제 개편 등 의결할사항이 있기 때문이며, 인적쇄신 문제를 의결할 자리는 아니다"고 전망했다. 이와 관련, 노무현(盧武鉉) 최고위원은 이날 간담회에서 "대통령의 당적이탈 건의가 일부 있는 것으로 안다"면서 "과거에 대통령의 당적이탈이 민심을 얻지 못하고 당정이 함께 표류한 경험이 있으니 만큼 신중해야 한다"고 김 대통령의 당적이탈 가능성을 경계하는 ...

      연합뉴스 | 2001.11.08 06:48

    • [김대통령 총재직 사퇴검토 배경]

      ... 쇄신갈등의 파문속에서 한동안 권력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극심한 진통을 겪을 것으로 보이며 내년 대선후보 선출경쟁까지 겹쳐 당내 권력투쟁 양상이 더욱 격화될 전망이다. 또 한화갑(韓和甲) 이인제(李仁濟) 김중권(金重權) 김근태(金槿泰) 노무현(盧武鉉)씨 등 당내 대선주자들과 동교동계 구파 및 초재선 중심의 개혁세력간 활발한 합종연횡의 모색속에 혼돈사태가 이어질 가능성도 크다. 김 대통령은 이미 상당기간 민주당의 정권재창출과 남은 임기동안 원만한 국정수행에 도움이 되는 ...

      연합뉴스 | 2001.11.08 01:50

    • [청와대 간담회] DJ 당무회의 소집 최고위원들 당혹 .. 이모저모

      .7일 청와대 간담회 직후 최고위원들은 대통령이 당무회의를 소집한 사실에 당혹감을 표시하며 그 결과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노무현 위원은 "간담회가 끝난 뒤 최고위원들이 모여 잠시 얘기했으나 어떤 수습책이 나올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는 게 전반적인 분위기였다"고 전했다. 김근태 위원은 "최고위원들을 질책하면서 동시에 책임을 통감한다고 하니 감이 잡히지 않는다"고 말했고,이인제 위원도 "일절 모르겠다"고 답했다. 특히 일부 최고위원들은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01.11.07 21:40

    • DJ, 8일 쇄신입장 표명

      ... 민주화가 선행돼야 한다"고 강조했고,한화갑 김기재 위원 등도 "인적쇄신 없이는 한발짝도 나갈 수 없는 상황"이라고 가세했다. 또 정치일정과 관련,정동영 위원은 "당이 어려울때는 당원의 의견을 들어야 한다"며 1월 정기전당대회 개최를 거듭 촉구했다. 여기에 한화갑,박상천 최고위원도 긍정적 입장을 표명냈으나,노무현 최고위원은 "내년 6월 지방선거를 감안,전략차원에서 시기를 정해야 한다"고 주장 했다. 김영근 기자 yg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07 21:38

    • [청와대 간담회] '무슨 말 오갔나'

      ... 전에 약속한 사항이다. 한두 사람을 공격하거나 특정인을 물러나라고 하는 것은 적절치 않으나,이 문제는 이미 인구에 회자되고 있다. 희생양,속죄양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국정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스스로 결단할 때가 됐다. ◇노무현=그동안 당·정·청 인사나 특정인 처리에는 반대하는 대신 제도개혁을 통한 근본쇄신을 주장해 왔다. 그러나 지금은 민심의 화살을 피할 수 없는 상황이다. 대통령의 결단이 필요하다. 앞으로 당은 대통령의 눈치를 보지 않고 책임있고 ...

      한국경제 | 2001.11.07 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