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1-120 / 27,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유 공짜로 달라던 애 엄마, 거절 당하자…"망할 줄 알아라"

    아이가 먹을 공짜 우유를 요구한 손님에게 거절 의사를 밝히자 '장사할 줄 모른다'는 핀잔을 들은 카페 사장의 사연이 화제다. 카페를 운영하는 A는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아이 먹일 우유를 달라는 고객 때문에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A는 "하루는 카페에 온 부모들이 '아이 먹이게 우유를 좀 달라'고 요구했다"며 운을 뗐다. 카페에는 우유가 구비돼 있었지만, 음료 ...

    한국경제 | 2024.03.19 19:42 | 장지민

  • thumbnail
    "스윙의 50%는 그립이 좌우한다"…카네까지 가세한 그립 전쟁

    ... 9승 보유자인 최나연은 램킨 론칭쇼에서 “스윙의 50%는 그립에서 결정된다”고 말했다. 브이 관계자는 “클럽이나 스윙으로 보완하기 힘든 구질을 그립 변경 만으로 해결 한다던가, 안정적이지 못한 퍼팅 ... 둔 브랜드다. 론칭쇼에 참가한 찰리 피셔 리테일 부사장은 “그립감을 향상시키거나 그립 수명을 늘리려는 력을 할때, 안정감이나 마찰력을 더하려고 할때 등 모든 상황에 기본이 되는 것이 소재”라고 강조했다. 표면에 ...

    한국경제 | 2024.03.19 16:28 | 조수영

  • thumbnail
    전처 살해 후 시신 두고 외박…다음날엔 경비원 살해 시도(종합)

    70대 인 구속영장 신청…"경비원에게 평소 불만 있었다" 아파트 경비원에게 흉기를 휘두르기 하루 전 전처를 살해한 70대 인이 경찰 조사에서 우발적으로 범행했다고 주장했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살인과 살인미수 혐의로 A(75)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A는 지난 17일 오전 10시 50분께 김포시 운양동 아파트에서 전처인 60대 B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다음 날 오전 7시 20분께 아파트 ...

    한국경제 | 2024.03.19 16:16 | YONHAP

  • thumbnail
    우유 공짜로 달라는 손님…거부하자 "너 망할 줄 알아" 폭언

    아이에게 먹일 우유를 공짜로 달라고 요구하는 손님에게 폭언을 들은 카페 사장의 사연이 공감을 사고 있다. 17일 카페 사장 A 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부모랑 아이가 와서는 '아이 먹이게 우유 조금만 달라'는 손님들이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A는 "'우유는 음료 제조 및 판매 용도라서 무료로 드릴 수 없고, 컵에 담아 판매하겠다'고 안내한다"며 "우유를 강매한다거나 ...

    한국경제 | 2024.03.19 11:22 | 오세성

  • thumbnail
    "2000만원 올려줄게"…'사 갈등' 불 된 연봉 파격 인상

    다중역할수행게임(RPG) '뮤'로 알려진 국내 중견 게임제작 기업 웹젠의 사갈등이 2년간 지속돼 논란이다. 코로나 시기 게임업체의 '몸값 인상 러시' 시점에 생긴 갈등이 지금까지 이어진 사례다. 올해 ... 이어 나가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반박했다. 게임업계에 따르면 웹젠의 올해 임단협 결렬은 지난 2년간 사간 '갈등의 골'이 깊어진 게 큰 원인이다. 웹젠 측이 2022년 10월 조 수석으로 일했던 A가 ...

    한국경제 | 2024.03.19 09:27 | 정희원/황동진

  • thumbnail
    신안서 80대 인 농수로에 빠져 익사

    80대 인이 농수로에 빠져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사고 경위 파악에 나섰다. 19일 전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28분께 전남 신안군 비금면의 농수로에서 80대 여성 A가 물에 빠진 채 발견됐다. 주민이 A를 발견하고 신고했지만, 이미 사망한 뒤였다. 경찰은 A가 농수로 인근을 지나다 물에 빠져 숨진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19 09:00 | YONHAP

  • thumbnail
    "사진 보고 예뻐서 여친이랑 왔어요"…MZ 핫플로 뜨는 곳 [송영찬의 신통유통]

    ... 신세계프리미엄아울렛. 꽃샘추위에도 ‘하리보’ 팝업스토어 앞엔 긴 줄이 늘어서 있었다. 이들은 모두 하리보를 상징하는 란 곰돌이 ‘골드베렌’과 사진을 찍으려는 사람들. 어린 아이들과 함께 온 가족들도 있었지만 친구나 연인과 함께 온 젊은층이 더 눈에 띄었다. 줄을 서있던 김형인 (28)는 “인스타그램에서 작년 하리보 팝업 사진을 봤는데 예뻐서 여자친구와 왔다”며 “굿즈도 사갈 생...

    한국경제 | 2024.03.19 08:28 | 송영찬

  • thumbnail
    "여기 아니면 갈 곳도 없어요"…7080 수백명 몰렸다 [현장+]

    ... 갈 곳도 없어." 종로구 낙원상가 4층 허리우드극장(허리우드클래식) 매표소 앞에서 만난 70대 박모 는 "오후 2시 30분에 시작하는 영화 '캐나다평원'을 관람하러 왔다"면서 이같이 ... 고용한다. 매표소에서 표를 확인 업무를 하는 80세 백모 도 자원봉사로 이 일을 시작해 5년 전 정식 채용됐다. 백 는 "5년 전에 비해 손님이 점점 늘어나는 것을 느낀다. 부부 고객도 많다"며 "인을 ...

    한국경제 | 2024.03.18 21:54 | 김영리

  • thumbnail
    盧 비하한 양문석, 공천 유지 가닥…잡음 커지는 野

    무현 전 대통령 비하 논란에 휩싸인 더불어민주당의 양문석 경기 안산갑 후보를 놓고 당내 파열음이 커지고 있다. 당 공천관리위원회가 도덕성 검증에 실패했다는 지적이 나오는 가운데 당 지도부는 양 후보의 공천을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 때문에 현재로선 결론을 뒤집기 어렵다”고 말했다. 양 후보는 2008년 언론사 기고문에서 “무현 와 이명박 는 ‘유사 불량품’”이라고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민주당 ...

    한국경제 | 2024.03.18 18:56 | 배성수

  • thumbnail
    이재명 "양문석 책임 물을지는 국민이 판단할 것"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과거 무현 전 대통령 비하 발언으로 논란이 된 양문석(경기 안산갑) 후보에 대해 "책임을 물을 것인지는 국민들께서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 후보 공천은 취소하지 않을 것이라는 취지로 풀이된다. 18일 서울 마포갑 이지은 후보 지원차 연남동 경의선숲길을 찾은 이 대표는 양 후보에 대한 공천 철회 요구가 나오는 것과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국민을 주권자로 인정하지 않거나 일부 ...

    한국경제 | 2024.03.18 14:22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