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1-310 / 27,9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전투표] 장병, 인 모두 짬 내서 '한 표'…강원 투표 행렬

      ... 강원지역 사전투표소 193곳에서 이른 아침부터 유권자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출근길에 들른 직장인부터 군 장병, 부부 등 모두가 소중한 권리를 행사했다. 춘천시 동내초등학교에 마련된 사전투표소를 찾은 이모(60)는 "지난 지방선거에는 ... 이번 총선에는 어느 해보다 조급한 마음이 생겨 이날 오전 7시께 서둘러 투표했다"고 말했다. 직장인 박모(55)도 "점심시간을 활용해 동료 직원들과 다 함께 사전투표에 참여하기로 했다"며 "국민의 권리인 만큼 짬을 내서라도 꼭 ...

      한국경제 | 2024.04.05 10:37 | YONHAP

    • thumbnail
      씨에스, 회사 임원 횡령·배임 혐의 발생 [주목 e공시]

      씨에스는 회사의 현 이사 및 공동대표이사, 감사 윤모 외 4명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배임) 또는 업무상 횡령 혐의로 회사의 현 공동대표이사 및 이사인 정모 외 4명을 검찰에 고소했다고 5일 공시했다. 금액은 ... "본 건과 관련해 진행되는 제반사항에 대해서는 적법한 절차에 따라 조치할 예정"이라며 "관련기관의 조사에 협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4.05 07:48 | 노정동

    • thumbnail
      같은방 환자 때려 숨지게한 치매 인, '무죄' 왜?

      같은 방 환자를 때려 숨지게 했으나 심신상실 상태였다는 이유로 알코올성 치매를 앓는 인의 무죄가 확정됐다. 5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서경환 대법관)는 상해치사 혐의로 기소된 박모(77) 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을 지난달 12일 확정했다. 박씨는 2021년 8월 7일 새벽 부산의 한 병원에서 잠을 자던 다른 환자를 소화기로 여러 차례 내리쳐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당초 병실 밖으로 나가려 했으나 간호조무사로부터 제지당하자 ...

      한국경제TV | 2024.04.05 06:16

    • thumbnail
      같은방 환자 때려 숨지게한 치매 인 무죄 확정…심신상실 인정

      "범행 당시에는 분별 능력 없었다" 알코올성 치매를 앓는 인이 같은 방 환자를 때려 숨지게 했으나 심신상실 상태였다는 이유로 대법원에서 무죄가 확정됐다. 5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서경환 대법관)는 상해치사 혐의로 기소된 박모(77) 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을 지난달 12일 확정했다. 박씨는 2021년 8월 7일 새벽 부산의 한 병원에서 잠을 자던 다른 환자를 소화기로 여러 차례 내리쳐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

      한국경제 | 2024.04.05 06:00 | YONHAP

    • thumbnail
      [대만강진 르포] "관광객 몰릴 청명절 연휴인데…"무너진 건물에 화롄시민들 낙담

      이틀째에도 도심에서 여러 차례 여진 감지…'연휴 대목' 불구 호텔·음식점 다수 문닫아 도심 건물 곳곳에 란 테이프 '위험주의보'…'기우뚱' 번화가 건물 주변은 접근 통제 놀람·망연자실 속 음료·햄버거 무료 배급도…"코로나19 때처럼 대만인은 서로 돕습니다" "오늘부터 청명절(淸明節) 연휴인데 성수기가 벌써 끝난 거죠. 건물이 무너진 것도 문제지만 관광객 손실이 더 큰 문제입니다. 성묘 시즌 종료예요. " 4일 오후 대만 동부 도시 화롄(花蓮)현. ...

      한국경제 | 2024.04.04 21:49 | YONHAP

    • thumbnail
      "육아 난이도 '최하', 이런 아이 키우신 적 있나요?" 워킹맘 사연은

      ... "키우기 쉬운 아이 키워보셨던 분?"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본인을 37세 워킹맘이라고 밝힌 작성자 A는 7살 난 아이의 육아 난이도가 너무 쉽다며 이런 경우가 있는지 질문했다. A는 "육아휴직 5개월 쓰고 ... "(아이가) 유치원 끝나고 어학원을 다니는데(본인이 배우고 싶다고 등록해달라고 했다) 집에 오면 씻자마자 바로 트 펴고 숙제하고, 테스트도 거의 만점 받아온다"고 놀라워했다. 또 "잘 시간 되면 알아서 들어가서 ...

      키즈맘 | 2024.04.04 15:24 | 김주미

    • thumbnail
      이찬원 아내 행복하겠네 "내 통장 탐낸다면…" ('한끗차이')

      ... 동반 자살을 가장해 살인을 저지른 '링거 살인범'이 등장했다. 또, 필리핀에 버려진 '코피(Kopino)' 아이들을 위해 '칼빵 살해' 협박부터 총격전, 수십 건에 달하는 명예훼손 소송까지 ... 주소 쪽지에는 '그걸 믿니 18 코리아'라는 조롱의 메시지가 담겨 있었다. 이 사건을 계기로 구본창 는 코피 가족의 생계를 지원하는 한편, 한국 아빠들을 상대로 국제 양육비 청구 소송도 벌였다. 그러던 중 계속된 ...

      텐아시아 | 2024.04.04 09:09 | 김세아

    • thumbnail
      "큰손이 1400억 쐈는데 주가 왜 이러나"…개미들 '분'

      ...; 투자자들도 이 기간 아프리카TV 지분을 대거 늘렸다. 모건스탠리 계열 자산운용사인 '모건스탠리 앤 오 인터내셔널 피엘'는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장내에서 4만4292주를 추가로 사들여 지분이 5.17%로 ...며 "특히 이들 스트리머들이 게임 콘텐츠를 강화하고 있어 콘텐츠 다변화와 더불어 아프리카TV의 광고 플랫폼으로서의 매력이 높아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4.04 07:30 | 노정동

    • thumbnail
      정부 연일 대화 제안에…"尹·전공의 조만간 만날 듯"

      ... 전공의들 사이에선 여전히 ‘대화에 나서지 말아야 한다’는 주장이 우세하다. 사직 전공의 A는 “전공의 나이가 대부분 30대 초반인데 이용당할 여지가 있다”며 “증원 철회 주장이 ... 받아들여지지 않고 있는데 (대통령이) 무슨 이야기를 하고 싶은지도 잘 모르겠다”고 했다. ○104세 교수 “의대 교수에 실망” 강경한 의사 사회 분위기 탓에 유화적 메시지를 내면 비난 대상이 ...

      한국경제 | 2024.04.03 18:50 | 이지현

    • thumbnail
      80세 베이비시터·75세 오너 셰프…싱가포르에서 '은퇴 절벽'은 없다

      ... 100세가 돼도 침대에 누워 지낼 생각은 없습니다.” 싱가포르 부킷티마의 한 카페에서 지난달 만난 린 서 (80)의 말이다. 이탈리아계 기업에서 일한 그는 은퇴 후 휠체어를 타야 할 정도로 퇴행성 관절염이 심했다. 인공관절수술 ... 호전됐다. 서씨는 20년 뒤 100세가 돼도 지금처럼 건강하게 일과 취미활동을 하며 살 것이라고 했다. “동으로 사회 접촉 늘리는 게 장수 비결” 한국만큼이나 고령화 속도가 빠른 싱가포르의 100세 시대 대책은 ...

      바이오인사이트 | 2024.04.03 18:36 | 이영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