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1-250 / 1,8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날 盧 기린 尹, 광주서 "통합의 정치" 호남 구애

    ... 거듭 머리를 숙여 인사했다. 앞서 이날 윤 후보는 낮 12시 5·18 민주묘지를 찾는 것으로 광주에서의 일정을 시작했다. 대통령 후보 선출 직후인 지난해 11월 10일 5·18민주묘지를 찾은 이후 두 번째다. 민주묘지에는 굵은 눈발이 날렸다. 윤 후보는 검은색 넥타이와 정장 차림으로 이날 낮 12시 '민주의 문'에 도착해 흩날리는 눈발 속에 추모탑을 향해 천천히 걸어갔다. '전두환 옹호 발언' 이후 민주묘지를 찾았던 지난해 11월과 달리, 이날 추모탑 ...

    한국경제 | 2022.02.06 18:18 | YONHAP

  • thumbnail
    신규 확진 4만명 코앞…전국 도심·유원지 '썰렁'

    ... 관광지인 담양 죽녹원, 순천만, 영광 백수해안도로 등지는 썰렁한 분위기였다. 이날 낮 최고기온 2.6도를 보인 부산의 해운대 해수욕장에도 평소보다 적은 수의 시민이 방문해 백사장을 산책하거나 부서지는 파도를 감상했다. 이날 오전부터 눈발이 날린 대전과 충남 지역의 주요 관광지를 찾은 행락객도 많지 않았다. 계룡산 국립공원을 찾은 등산객은 이날 오후 1시 기준 3천여명으로 평소 주말보다 적었다. 놀이공원인 대전 오월드에도 이날 오후 1시까지 평소 주말보다 적은 ...

    한국경제TV | 2022.02.06 14:47

  • thumbnail
    확진자 폭증에 전국 도심 한산…일부 관광지에는 인파

    ... 관광지인 담양 죽녹원, 순천만, 영광 백수해안도로 등지는 썰렁한 분위기였다. 이날 낮 최고기온 2.6도를 보인 부산의 해운대 해수욕장에도 평소보다 적은 수의 시민이 방문해 백사장을 산책하거나 부서지는 파도를 감상했다. 이날 오전부터 눈발이 날린 대전과 충남 지역의 주요 관광지를 찾은 행락객도 많지 않았다. 계룡산 국립공원을 찾은 등산객은 이날 오후 1시 기준 3천여명으로 평소 주말보다 적었다. 계룡산 국립공원사무소 관계자는 "연휴가 지난데다 오전부터 눈발이 날려 ...

    한국경제 | 2022.02.06 14:20 | YONHAP

  • thumbnail
    부산·울산·경남 대체로 맑고 건조…경남 서부 내륙엔 눈발

    일요일인 6일 부산, 울산, 경남은 오전 맑은 날씨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부산 -4.1도, 울산 -4.6도, 창원 -3.7도, 밀양 -3.4도, 창녕 -6.0도, 통영 -2.9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부산 7도, 울산 5도, 경남 4∼7도로 예상된다. 함양, 거창, 하동, 산청 등 경남 서부 내륙에는 이날 정오까지 0.1cm 미만의 눈이 날리겠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미세먼지는 '좋음'으로 예상된다....

    한국경제 | 2022.02.06 06:18 | YONHAP

  • 제주, 흐리고 눈발 날려…산간 도로 일부 통제

    일요일인 6일 제주는 대체로 흐리고 눈발이 날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1㎝ 내외다. 낮 기온은 6∼8도로 예상된다. 비나 눈이 오는 지역은 가시거리 1㎞ 미만의 짧은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또 제주시와 서귀포시를 연결하는 산간 도로인 1100도로, 516도로 일부 구간에서는 내린 눈이 얼어붙어 빙판길로 변해 차량은 월동장구를 갖춰야 운행할 수 있다. 미세먼지는 '좋음'으로 예상된다. 오전까지 제주도에는 바람이 초속 9∼13m로 ...

    한국경제 | 2022.02.06 06:14 | YONHAP

  • thumbnail
    설연휴 눈발·추위와 싸우며 채석장 매몰자 찾아낸 구조대

    ... 3명은 안타깝게도 사망했다. 설연휴 첫날 발생한 사고로 시작된 수색작업은 기온이 영하 10도 밑으로 떨어지는 혹한 속에서 밤낮을 가리지 않고 이어져 연휴 마지막 날인 이달 2일에서야 마무리됐다. 닷새간의 수색 작업 도중 거센 눈발도 날렸고 2차 붕괴 위험까지 제기되면서 현장에 있는 모든 구조 인력들은 한층 더 긴장해야 했다. 소방뿐만 아니라 경찰과 양주시, 산림청 등에서 나온 관계자들은 모두 연휴를 반납하고 실종자 찾기에 매달렸다. 삼표의 굴착기 기사들도 ...

    한국경제 | 2022.02.03 09:31 | YONHAP

  • thumbnail
    "추운 콘크리트속에 있는데"…설날 서로 의지하는 실종자 가족들

    ... 각지의 건설 현장으로 출장을 다녔기에 따뜻한 밥 한끼 함께하지 못한 것이 못내 아쉬움으로 남은 한 가족은 "집에 가족들이 모였다. 형님만 오시면 다 모이는 건데"라며 안타까워했다. 고층 건물 사이로 불어오는 칼바람과 함께 눈발이 날리는 궂은 날씨까지 더해지면서 이날 가족들이 머무는 천막 앞은 인적이 끊겼다. 가족들은 한겨울 천막생활에 몸이 굳고 잠을 제대로 못 자는 상황이지만 묵묵히 구조 소식을 기다리면서 서로가 서로에게 힘이 되어주는 듯했다. 어머니들은 ...

    한국경제 | 2022.02.01 16:46 | YONHAP

  • thumbnail
    설 명절에 내린 함박눈…전주 한옥마을 거리는 다소 '한산'

    설 명절인 1일 이른 아침부터 전북 지역에 하얀 함박눈이 쏟아졌으나 유명 관광지는 다소 한산했다. 공휴일이나 주말이면 인파로 북적이던 전주 한옥마을은 이날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뜸했다. 오전부터 날리던 굵은 눈발은 오후 들어 점차 잦아들었지만, 관광객들은 옷깃을 파고드는 추위에 잔뜩 어깨를 움츠렸다. 관광객들은 한옥마을 거리에 즐비한 문어꼬치 등 음식을 즐기다가도 자녀, 가족 손을 잡고 이내 주변의 카페로 발걸음을 옮겼다. 한 관광객은 한옥마을을 ...

    한국경제 | 2022.02.01 15:42 | YONHAP

  • thumbnail
    '역대 최다' 오미크론 확산에 거리 둔 설날…"아쉽고 섭섭"

    ... 모처럼 어딜 가볼까 해도 눈이 많이 와서 멀리 가지 못하고 코로나 때문에 극장이나 백화점 가기도 꺼려져 마땅히 갈곳이 없다"며 아쉬워했다. 전주의 대표 관광지인 한옥마을에는 이날 오전부터 관광객 발길이 이어졌으나 수가 많지 않았다. 눈발이 날리는 데다 오후부터 기온이 하강할 것이라는 예보에 거리를 걷는 관광객들이 이따금 눈에 띄는 수준이었다. 태조 이성계의 어진이 있는 경기전 입장객 수도 현저히 적었다. 경기전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입장객은 설 연휴 ...

    한국경제 | 2022.02.01 15:05 | YONHAP

  • thumbnail
    전북 곳곳에 눈발…낮 기온 '뚝'

    화요일인 1일 전북은 오전까지 가끔 눈이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전주 1.1도, 군산 2.1도, 익산 -2.0도, 남원 -2.2도, 무주 -0.4도, 장수 -1.2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전날보다 3도가량 낮은 1∼5도를 기록하겠다. 이날 오후까지 예상 적설량은 1㎝다. 또 이날 밤까지 서해 남부 해상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기...

    한국경제 | 2022.02.01 06: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