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6701-36710 / 40,2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증시, 내년 에릭슨수익악화전망에 동반하락

      22일(이하 런던 현지시간) 유럽주식들은 이동전화장비 세계 최대 메이커인 에릭슨이 내년에 당초의 예상보다 훨씬 큰 폭으로 결손을 보이게 될 것이라는 골드만삭스의 전망에 영향받아 내림세를 보였다. 다우존스50 주가지수는 이날 10.56포인트 (0.3%) 떨어진 3천399.55에 거래됨으로써 이전의 26.80포인트의 오름세를 상쇄해버렸다. 이날 에릭슨의 주가는 스톡홀름증시에서 무려 1.5크로나(3.6%)나 떨어진 40.1크로나에 거래됐다. 골드만삭스는 ...

      연합뉴스 | 2001.10.22 18:09

    • 대만 9월 수출 수주, 공업생산 감소 전망

      미 동시테러의 여파로 대만의 9월중 수출 수주액과 공업 생산량이 상당폭 줄어들 전망이라고 다우존스(DJ)가 22일 보도했다. DJ는 9월 대만의 공업 생산 규모는 전년동기대비 16.3% 줄어드는 등 지난 8월 8.16% 감소에 이어 2달째 연속 감소 추세를 유지할 것이며 9월 수출 수주도 전달의 114억달러에 비해 28.2% 감소한 103억달러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서울=연합뉴스) 국기헌기자 [email protected]

      연합뉴스 | 2001.10.22 10:03

    • 日 9월 무역수지 흑자 18.3% 감소

      일본의 9월중 무역수지 흑자가 18.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다우존스가 22일 보도했다. 다우존스의 보도에 따르면 9월중 미조정된 무역수지는 흑자는 전년동기대비 18.3% 줄어든 1조560억엔인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당초 9월중 무역수지 흑자는 31.5%감소할 것으로 예상됐었다. 수입과 수출은 각각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3%, 11.1%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이 가운데 대미 무역수지 흑자는 전년동기 대비 9.6% 감소한 6천829억엔인 ...

      연합뉴스 | 2001.10.22 09:14

    • 기업실적보다 反테러전쟁이 더 큰 변수

      ... 분석가들의 전망이다. 24일에는 연방준비제도(FED)에서 정례 미국경제 현황 보고서인 베이지북을 내놓는데 지난달 11일의 월드트레이드센터 등에 대한 테러사건으로 인해 그 내용은 어두운것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지난주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1.6% 떨어져 9,204.11에 금요일 장을 막았다. 나스닥종합지수는 1.9% 밀린 1,671.31에, S&P500 지수는 1.7% 빠진 1,073.48에마감됐다. (뉴욕=연합뉴스) 강일중 특파원 kangfam@y...

      연합뉴스 | 2001.10.22 07:04

    • 오름세 연장, 폭은 제한

      ... 줄기찬 매수를 타고 오름세를 나타냈다. 거래소 종합주가지수는 528.04로 금요일 거래를 마감, 주간으로 2.3% 상승했다. 코스닥지수는 62.06을 기록, 5.2% 급등했다. 반면 뉴욕 증시는 주춤거리며 4주만에 내림세를 기록했다.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1.5%, 나스닥지수는 1.9% 하락했다. S&P 500 편입 종목의 80%, 다우존스지수 종목은 30개 가운데 25개의 실적 공개가 이번 주면 마무리된다. 지난 금요일까지 경영성과를 공개한 S&P 500 지수 편입종목 ...

      한국경제 | 2001.10.21 17:23

    • [美國증시] 3분기 실적 낙관...안정세 지속

      ... 부담을 주겠지만 기본적으로는 기업수익발표가 주가의 향방을 좌우할 전망이다. 아메리칸익스프레스 SBC커뮤니케이션 3M(월),AT&T 컴팩 루슨트테크놀로지(화),듀폰(수),AIG JDS유니페이스 월드컴(목)등의 수익발표가 주목된다. 지난주 다우존스는 1.5% 떨어진 9,204.11을 기록했다. 이는 테러이전인 9월10일보다 아직 4.2% 낮은 수준이지만 9월21일 저점보다는 무려 12% 올랐다. 한주동안 1.9% 하락,1,671.31을 나타낸 나스닥도 9월21일보다는 17% ...

      한국경제 | 2001.10.21 15:59

    • 美 증시 막판 반등, 주간으로는 4주만에 약세

      뉴욕 증시가 생화학테러와 기업실적 저조 우려를 딛고 장 후반 상승했다. 그러나 주요 지수는 주간으로는 4주만에 내림세를 기록했다. 19일 뉴욕 증시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9,204.11로 거래를 마감, 전날보다 40.89포인트, 0.45% 상승했다. 대형주 위주의 S&P 500 지수는 1,073.48로 4.87포인트, 0.46% 올랐다. 나스닥지수는 18.59포인트, 1.12% 높은 1,671.31을 가리켰다. 이날 주요 지수는 장 내내 ...

      한국경제 | 2001.10.20 08:43

    • 뉴욕증시 주요지수 막판 반등

      ... 상승국면으로 접어들었다. 내림세로 출발한 미국 주가는 이날 탄저균 감염사례가 추가로 나오면서 오후 초반 까지도 맥을 못췄다. 거래종료 타종이 울리면서 나스닥지수는 1.12%(18.59포인트) 상승한 1,671.31을나타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0.45%(40.89포인트) 오른 9,204.11을, 스탠더드앤드 푸어스(S&P) 500지수는 0.38%(4.10포인트) 추가한 1,072.71을 기록했다. 거래량은 뉴욕증권거래소가 12억7천만주, 나스닥시장이 ...

      연합뉴스 | 2001.10.20 07:47

    • 월스트리트저널, 뉴욕 본사로 다시 들어간다

      세계 최대 경제지인 월스트리트저널을 발행하는 다우존스그룹의 피터 칸 회장은 최근 "세계무역센터 붕괴로 피해를 입은 본사(뉴욕 세계금융센터)건물이 완전 복구되는 대로 현 뉴저지 사무실을 다시 옮길 것"이라고 밝혔다. 칸 회장은 월스트리트저널의 제휴사인 한국경제신문에 보낸 서한에서 이같이 밝혔다. 세계금융센터는 미국 테러사태로 완전 붕괴된 세계무역센터의 길 건너편에 있다. 칸 회장은 또 테러사태 후 월스트리트저널의 발행을 지원해준 한국경제신문에 ...

      한국경제 | 2001.10.19 15:00

    • 대우인터내셔널 미얀마 가스전개발 지분매각추진

      대우인터내셔널[47050]이 미얀마 북서쪽에 위치한 천연가스유전 공동개발을 목적으로 개발권 지분매각을 추진하고 있다고 다우존스가 18일 보도했다. 대우인터내셔널은 이와 관련, 현재 인도의 ONGC 비데쉬와 GAIL, 한국가스공사[36460] 등과 지분매각 협상을 진행중으로 이번주내에 협상을 마치고 다음달에는 계약을 체결할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 관계자는 "이번 지분매각은 가스전을 공동개발하기 위한 업체를 물색하는과정"이라며 "현재로서는 ONGC에 ...

      연합뉴스 | 2001.10.19 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