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178,2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캠핑하던 관광객 '날벼락'…울릉도 거북바위 무너졌다

    ... 인근에서 캠핑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울릉군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사고 발생지점은 낙석 경고판이 있는 곳"이라며 "경고 표시가 있는 곳은 출입하지 않아야 한다"고 관광객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남한권 울릉군 군수는 페이스북에 "부상자들의 컴퓨터단층촬영(CT) 예후를 보고 다른 병원으로의 후송을 고려하고 있다"며 "사고 수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영기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3.10.02 10:25 | 진영기

  • thumbnail
    교통사고, 사계절 중 가을에 가장 많았다

    도로교통공단(이하 공단)은 가을철인 9~11월에 다른 계절 대비 교통사고 사망자가 많이 발생하여 외출이나 이동 시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공단이 최근 5년간(2018~2022년) 월별 교통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5년간 교통사고 사망자 1만5862명 중에서 가을철에 해당하는 9~11월에 발생한 사망자수 비율이 28.1%로 다른 계절 대비 높게 나타났다. 10월에 발생한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전체의 10.2%(1616명)로 연중 가장 많았고, ...

    키즈맘 | 2023.10.02 09:33 | 김경림

  • thumbnail
    울릉도 거북바위 낙석 사고…관광객 4명 중경상

    ... 4명을 덮쳤다. 이 사고로 20대 여성 1명이 머리를 다치는 등 중상을 입었고 또 다른 20대 여성 1명과 30대 남성 2명이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거북바위 인근에서 캠핑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울릉군 관계자는 "사고 발생지점은 낙석 경고판이 있는 곳으로 자연 발생으로 추정된다"며 "경고 표시가 있는 곳은 출입하지 않아야 한다"고 관광객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10.02 09:01 | YONHAP

  • thumbnail
    열반 30년 맞는 성철스님…극한 수행으로 주목·돈오돈수로 반향

    높은 사람 찾아와도 '부처님께 3천배' 주문…"참선 잘하라" 당부하고 열반 내달 4일이면 성철(1912∼1993)스님이 열반한 지 30년이 된다. 불교계는 열반 전날인 11월 3일을 기일로 삼아 고승의 뜻을 되새기고 있다. 열반 당시 "이 시대를 대표하던 한국 불교의 얼굴", "불교계 마지막 '전설'" 등의 평가를 받았던 성철스님의 수행 이력과 사상이 다시금 눈길을 끈다. 성철스님은 자신을 극한으로 몰고 가는 수행으로 주목받았다. 20대 ...

    한국경제 | 2023.10.02 09:00 | YONHAP

  • thumbnail
    '13건 방화 혐의' 美 의용소방대원 체포…"화재 진압에도 참여"

    ... 또는 폭발물 사용 혐의 1건을 적용해 체포했다. 로드스는 지난 6년간 관할 지역 의용소방대서에서 일했다. 본인이 불을 낸 뒤 소방서로 돌아가 소방대와 함께 해당 현장에 출동해 화재 진압을 도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로드스의 범행 동기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용의자는 현재 지역 교도소에 수감돼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관련된 정보가 있으면 제보해 달라고 주민들에게 당부했다. 진영기 한경닷컴 기자 young71@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10.02 08:17 | 진영기

  • thumbnail
    '배구 여제' 김연경, '베트남전 충격패' 女 대표팀에 "네팔전은 이길 수 있을 것"

    ... 시청자들과 스포츠 팬들에게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한편, 베트남전 패배 후 김연경 위원은 “네팔전이 바로 내일 있기 때문에, 오늘 잘 안됐던 것들을 플레이해보면서 준비해야 할 것 같다”고 선수들에게 당부했다. 그러면서 "네팔과는 제가 한 번도 싸워본 적이 없지만, 한국이 이길 수 있을 거라고 기대한다"라며 대표팀을 향한 힘찬 응원의 목소리를 보냈다. 여자 배구 대표팀은 2일 네팔과 맞붙으며, 김연경X윤봉우X이재후 트리오는 ...

    텐아시아 | 2023.10.02 08:10 | 김서윤

  • thumbnail
    [아시안게임] 동메달 노장 복서 정재민의 '마지막 당부'…"조금만 관심주시면"

    ... 그럴까' 생각도 했다"며 "그래도 마무리는 잘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조금만 국민들께서 관심을 가져주시면, 예전 선배들께서 계실 때만큼은 아니지만, 어느 정도는 반등할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어린 친구 중에는 잘하는 친구가 정말 많다. 이 친구들은 조금만 관심을 가져주시면 정말 좋아한다"고 힘줘 말했다. 그러면서 "많이 응원해달라는 말씀만 드린다. 기운을 차리게 해주시면 우리 선수들이 정말 열심히 하겠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10.02 07:30 | YONHAP

  • thumbnail
    산에서 밤 줍다가…80대 여성 말벌 쏘여 사망

    ...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나머지 2명도 함께 이송됐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일행과 유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소방 당국은 최근 벌 쏘임 사고가 잇따르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지난 8월 21일에도 가평 주금산에서 버섯을 채취하던 70대 남성이 말벌에 쏘여 응급처치받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소방 당국은 "벌은 어두운 계통의 옷이나 향이 진한 화장품에 공격성을 보인다"며 "벌과 ...

    한국경제 | 2023.10.02 07:25 | 진영기

  • thumbnail
    양주 야산서 밤 줍던 80대 말벌에 쏘여 숨져

    ...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나머지 2명도 말벌에 쏘여 함께 이송됐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일행과 유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소방 당국은 최근 벌 쏘임 사고가 잇따르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앞서 지난 8월 21일에도 가평 주금산에서 버섯을 채취하던 70대 남성이 말벌에 쏘여 응급처치받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소방 당국은 "벌은 어두운 계통의 옷이나 향이 진한 화장품에 공격성을 보여 야외활동 때 피해야 ...

    한국경제 | 2023.10.02 07:11 | YONHAP

  • thumbnail
    대전·세종·충남 맑다가 밤부터 구름…일교차 커

    ... 등이다. 낮 기온은 23~25도 분포로 일교차가 크겠다. 미세먼지는 '좋음' 수준으로 예상된다. 대전기상청 관계자는 "강이나 호수, 골짜기 주변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귀경길 교통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

    한국경제 | 2023.10.02 06: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