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6891-36900 / 42,1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승덕 변호사 '한나라당 행'] '고심' .. 재선에 돌출

      ... 모두 국민회의쪽에서 내는 방안 등이 거론되고 있다. 김영배 국민회의 총재권한대행은 기자들과 만나 "여여공조체제인데 솔직히 두곳중 한곳을 자민련에 내주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김 대행은 "자민련 간판을 달고 당선될 수 있느냐가 문제다"고 말해 두 곳 모두 국민회의가 후보를 낼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다. 이 경우 송파갑은 오세훈 변호사와 김희완 전 서울시 정무부시장, 계양. 강화갑은 박상은 대한제당 사장과 송영길 변호사중 택일될 전망이다. ...

      한국경제 | 1999.04.28 00:00

    • [고승덕 변호사 '한나라당 행'] '공방' .. '변심' 싸고 설전

      ... 이력서를 제출하고 당에 대한 충성까지 맹세했다"고 폭로했다. 고 변호사가 국민회의에 송파갑 재선거 후보신청을 하지 않았다는 이회창 한나라당 총재의 주장은 사실무근이라는 얘기다. 정 대변인은 이어 "고 변호사의 변심은 당선여부를 떠나 정치권 불신을 가중시키는 문제"라고 비판했다. 또 "고 변호사는 말만 새로운 정치인일뿐 기회주의 성향이 강하다"고 맹비난했다. 자신의 공천을 두고 정치권의 논란이 계속되자 고 변호사는 한나라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

      한국경제 | 1999.04.28 00:00

    • 링컨-케네디는 '무섭도록 닮은 운명' .. 독일 일간지 보도

      ... 마쳤다"며 "두 사람간의 공통점들이 전율감마저 들게 한다"고 전했다. "링컨-케네디 커넥션"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링컨은 1846년, 케네디는 1946년 국회의원에 선출됐으며, 링컨은 1860년, 케네디는 1960년에 대통령에 당선됐다. 링컨(Lincoln)과 케네디(Kennedy)라는 이름은 모두 알파벳 7자이다. 링컨의 여비서 이름은 케네디였고, 케네디의 여비서는 링컨이었다. 둘 다 금요일에, 머리에 총알을 맞고 암살됐다. 암살범들과 후임 대통령들은 모두 ...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이름만 '신선' 내용은 '먹어본 과일'..SBS 드라마 '토마토'

      ... 패션업계인 구두회사로 바꾸고 주인공도 여전히 김희선 에게 맡겼다. 착한 여자와 표독스런 여자 사이에 서 있는 한 남자라는 애정 구도도 똑같다. 혜성제화의 매장 점원으로 사회에 첫 발을 내디딘 이한이(김희선)가 디자인 공모전에 당선된후 업계에서 인정받는 톱 디자이너로 성장하는 것이 기본 줄거리다. 경쟁 회사인 테라의 디자이너 윤세라(김지영)는 겉으로는 예의 바르고 겸손한 척 하지만 실제로는 혜성제화를 손에 넣기 위해 온갖 음모를 꾸미는 사악한 인물. ...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우리모임] 'SK 영상연구회' .. 김성두 <설계3팀 과장>

      ... 불우이웃돕기에 내놓기도 한다. 지난해에는 전사적으로 사진을 공모, 99년도 책상용 캘린더를 만들어 사원들에게 무료로 배포했다. 우리 모임의 활동상을 알리는 한편 직원들이 일년내내 작품(?)을 감상하게 만들기도 했다. 물론 당선된 비회원작품에는 소정의 당선료를 전했다. 아무튼 이 캘린더는 인기가 높아 나중에 추가 인쇄까지 할 정도였다. 우리 모임의 이런저런 활동에 대해 회사측은 여러가지 배려를 아끼지 않는다. IMF한파로 회사도 어려운 시기가 물론 ...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일본 이시하라 도쿄 도지사 당선자 '반중 발언'

      일본의 이시하라 신타로 도쿄 도지사 당선자의 반중발언이 중국정부의 분노를 사고 있다. 중국 외교부는 18일 신화통신과의 회견에서 "중국인들의 마음에 상처를 안기는 이시하라의 분별없는 언동에 분노를 느낀다"며 "군국주의 역사를 미화하는 이시하라의 견해는 역사의 대세에 반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시하라 당선자는 최근 일본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달라이 라마 등 티베트인 친구를 통해 중국의 인권침해실태를 잘 알고 있다며 리덩후이 타이완 총통을 ...

      한국경제 | 1999.04.19 00:00

    • 이청준 문학인생 한권에 담았다 .. 미니전집 '오마니'

      ... 편가르기에 질려 정치혐오증을 갖게 됐다는 첫 고백도 담겨 있다. 그는 중3때부터 가정교사로 전전하며 굶기를 밥먹듯 했다. 대학 다닐 때는 밤마다 강의실 바닥에 숨어서 잤다. 서울대 독문과 4학년 때인 65년 "사상계" 신인상에 당선돼 작가로 데뷔한 뒤 장준하 사장의 권유로 1년반 동안 잡지사 일을 했지만 평생을 소설쓰는 일에만 진력해왔다. 그는 문학 자서전에서 "6.25때 동네 이웃에게 가족을 몰살당하고도 보복 하려는 마음 없이 염소 한마리를 끌고 ...

      한국경제 | 1999.04.19 00:00

    • 전교조위원장에 이부영씨 선출

      ... 제8대 위원장으로 이부영 서울 북공고 교사(53)를 선출했다. 전교조는 지난 13일부터 5일간 전국에서 실시된 위원장 선거 결과 이 교사 가 유효투표수 2만6천3백37표의 51.83%인 1만3천9백83표를 획득, 위원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수석 부위원장은 김은형 서울 당산중 교사(42.여)를 뽑았다. 이 위원장은 지난 89년 전교조 수석부위원장과 서울지부장으로 활동하면서 같은 해 7월 여의도에서의 전교조사수결의대회를 주도한 혐의로 구속과 함께 ...

      한국경제 | 1999.04.18 00:00

    • 우익 도쿄도지사 각국 '심기불편'..미/홍콩 등서 우려 표명

      일본의 대표적 우익논객인 이시하라 신타로 전 운수상이 도쿄도지사에 당선된데 대해 세계 각국은 12일 우려섞인 반응을 나타냈다. 미국의 주요언론들은 이날 "미군기지문제에 비판적인 민족주의자가 도쿄도 지사에 선출됐다"며 그동안 그가 보여준 보수우익적인 성향이 일본내에서는 집권 자민당, 밖으로는 미국 중국 등에 대한 매우 불편한 관계를 야기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같은 우려는 이시하라 신임지사가 지난해 출판한 말할 수있는 일본경제>에서 오늘날 ...

      한국경제 | 1999.04.13 00:00

    • 이회창 총재, 내각제논의 첫 시사 .. 공동여당 합의 전제

      ... "권력구조 문제가 확정되지 않고 정치개혁법을 다룬다는 것은 앞뒤가 뒤바뀐 것"이라며 "공동여당이 내각제 합의안부터 갖고 오라"고 강조했다. 내년 총선에서 공천 후보자를 얼마나 바꿀 계획인지에 대해 이 총재는 "인위적인 물갈이보다는 당선 가능성을 고려해 국민이 신뢰하는 후보를 내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계파간 "나눠먹기식 공천"은 없어져야 한다"며 내부단속도 강화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 총재는 14일 성균관대 경영대학원에서 특강을 하면서 "새정치 ...

      한국경제 | 1999.04.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