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7331-37340 / 42,1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시아자동차 대표이사에 부회장에 정두채씨...기아그룹

      기아그룹은 19일 아시아자동차 대표이사 부회장에 정두채 전 광주광역시 남구청장을 선임했다. 정 신임 부회장은 지난 76년 기아자동차에 입사해 판매계획실장 영업담당 상무 등을 역임했고 89년 아시아자동차로 옮긴 뒤 공장장 영업담당 전무 부사장을 거쳐 95년 기초단체장 선거에서 광주시 남구청장에 당선됐다. 김정호 기자 jhkim@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5월 20일자 ).

      한국경제 | 1998.05.19 00:00

    • [6.4 지방선거 'D-15'] 수도권 표심모으기 '비책' 마련 고심

      6.4 지방선거 득표활동이 19일 후보등록과 함께 시작됐다. 여야는 현재까지 드러난 우세지역을 당선확실 지역으로 굳혀 나가면서 백중지역과 백중열세지역을 우세지역으로 역전시켜 나간다는 전략하에 당력을 쏟고 있다. 특히 서울 경기 인천 등이 이번 선거 승패의 갈림길이 될 것으로 보고 수도권 유권자들의 표심 모으기 "비책"마련에 고심하고 있다. 여야는 또 선거때면 되살아나는 지역할거주의가 현재까지의 판세를 고착화할 것인지 또는 기존 판도를 ...

      한국경제 | 1998.05.19 00:00

    • "일자리만드는 뉴딜정책 펴겠다"..고건후보 관훈클럽 토론회

      국민회의 고건 서울시장 후보는 18일 "시장으로 당선되면 사무직 실업자들이 일할 수 있도록 정보 환경 문화분야 등 공공부문에서 일자리를 많이 만드는 "고건식 뉴딜정책"을 펴겠다"고 말했다. 고 후보는 이날 저녁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 참석, 기조연설을 통해 "행정 개혁으로 서울시 예산을 1조6천억원 가량 절감해 실업대책 재원으로 쓰겠다" 며 이같이 밝혔다. 또 "고용 효과는 크지만 자금확보가 취약한 중소기업에 지원함으로써 실업이 확대되는 ...

      한국경제 | 1998.05.18 00:00

    • [이 아침의 시] '풀잎에 쓴 시' .. 강인한

      내 어린 사랑을 담아 맺히거라. 순한 새가 되어 네 어깨에 기대고 하루쯤 나는 울고 싶다. 바람이 네 고운 몸짓을 틔워주고 들판을 가로질러 가쁜 저녁 햇살과 만나서 반짝일 때 어둠 속에서 가만히 기쁨의 뿌리를 내어 나에게로 올 때 작은 풀잎이여. - 시집 "어린 신에게" - 약력 : 44년 정읍생. 67년 조선일보 신춘문예 당선.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5월 18일자 ).

      한국경제 | 1998.05.18 00:00

    • 여권, 강원지사 후보조율 난항 .. 연합공천 무산 위기

      ... 전진대회를 개최했다. 자민련은 이 자리에서 "강원지사 양보불가"입장을 거듭 주장한데 이어 한호선 후보에 공식적으로 공천장을 수여하는 등 "배수의 진"을 깔았다. 이에 반해 국민회의측은 다소 소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당선 가능성"을 내세워 이상용 후보 공천을 관철시킨다는 입장이지만 자민련처럼 구체적인 액션은 취하지 않고 있다. 국민회의는 그동안 양당 수뇌회동을 통해 이 후보 공천을 위해 다양한 카드를 제시했지만 번번히 거절당했다는 후문이다. "이상용을 ...

      한국경제 | 1998.05.18 00:00

    • 국민회의 한발 물러서 .. '강원지사 갈등' 돌파구

      ... 고집했던 국민회의측에서 먼저 뻗었다. 국민회의 조세형 총재권한대행은 이날 강원지사 문제에 대해 "사정이 여의치 않을 경우 국민회의와 자민련 모두가 후보를 낸뒤 막판 단일화를 시도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당선가능성이 높은 사람을 후보로 내야 한다"고 종전의 입장을 재확인하면서 협상의 여지를 남겨두었다. 이 소식을 접한 자민련은 내심 느긋한 표정이다. 박태준 총재가 강원도대회에 불참하고 "한호선 후보는 연합후보가 아니다" 고 말하면서까지 ...

      한국경제 | 1998.05.15 00:00

    • 강원지사 연합공천 "갈등만 쌓이네" .. 국민회의-자민련

      ... 정균환 사무총장은 기자들과 만나 "자민련이 한전의원을 공천하고 추대한 것은 당내 행사일 뿐"이라고 말했다. 또 "일방적으로 하는 것은 연합공천이 아니다.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해 불편한 심기를 내비쳤다. 후보를 내는 것은 당선시키기 위한 것이고 여론조사 결과 이 전강원지사가 압도적으로 이길 수 있다는게 국민회의 입장이다. 정총장은 "당선될 수 있는 후보를 내야하며 앞으로 그렇게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강원지사후보를 내놓지 않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결국 ...

      한국경제 | 1998.05.13 00:00

    • [사고] 대학(원)생 정보사회 논문 공모

      ...까지(우편접수시 마감일 소인유효) 논문분량:A4용지 20매 내외(2-3매 요약분, 재학증명서 첨부- 전화번호 명기) 유의사항:원고는 반드시 컴퓨터 사용작성/창작품/저서, 논문 등 인용시 원전명시/응모작은 반환치 않으며, 당선작의 저작권은 한국통신 소유 보낼곳:한국통신 홍보실 논문현상공모담당자 (02)750-3521~3 서울시 종로구 세종로 100 (우)110-777 시상내용 : 최우수상(1편), 우수상(2편), 장려상(8편) 수상자발표 : 11월17일(화) ...

      한국경제 | 1998.05.13 00:00

    • [필리핀 대통령선거] 당선 확실 '에스트라다' .. 배우 출신

      11일 실시된 필리핀 대선에서 당선이 확실시되는 조지프 에스트라다 후보 (61)는 젊은 시절 액션영화 배우로도 활약한 바 있는 등 이색경력의 소지자. 현직 부통령인 그는 위스키를 즐겨 마시며 한때 간통한 사실까지 자인할 정도로 거침없는 행동을 해 이번 대선에 출마한 11명의 후보들중 가장 논란이 많았던 인물. 이 때문에 피델 라모스 대통령도 에스트라다가 자신의 뒤를 이을 대통령 감으로 적합하지 않다는 판정을 내리기도 했다. 그러나 정치기반인 ...

      한국경제 | 1998.05.12 00:00

    • [필리핀 대통령선거] 정권교체 '확실'

      필리핀 대통령선거에서 조지프 에스트라다(61) 부통령의 당선이 확실시되고 있다. 3개 야당의 연합후보로 나선 조지프 에스트라다 부통령은 11일 투표가 끝난 뒤 실시한 출구조사에서 36%의 득표율을 보였다. 반면 피델 라모스 대통령이 지명한 집권 라카스 기독교민주국민동맹의 호세 데 베네시아 (61)후보는 18%에 그쳤다. 이번 선거에서는 임기 6년의 대통령(단임)과 부통령(중임가능), 상원 24명중 12명, 하원 2백50명 전원, 78개주 ...

      한국경제 | 1998.05.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