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871-20880 / 23,1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2 수능] 막막한 '고3교실' .. 진학지도 혼란 극심

      ... '추정'에 불과해 높은 신뢰를 보내기에는 곤란하다는 평가다. 이런 가운데 정시모집 원서접수기간(10∼13일)은 시시각각 다가오고 있어 교사 수험생 학부모들은 발만 동동 구르는 형국이다. ◇ 최적의 지원 전략을 찾아라 =이번 대입은 '미로 찾기'에 비유되고 있다. 극히 일부 최상위권을 제외한 수험생들은 눈높이를 어디에 맞춰야 할지 전혀 감이 안 잡혀서다. 이에 따라 일부에서는 학생을 성적순으로 세워놓고 지난해 배치기준에 맞춰 지원토록 할 것을 검토하는 ...

      한국경제 | 2001.12.04 20:46

    • [2002 수능] "총점 공개하라..." 항의 빗발..막막한 '고3교실'

      ... 인기= 수능정보에 대한 갈증을 사이버공간에서 풀어 보려는 수험생들도 크게 늘어났다. J&J교육미디어(www.jnjedu.net) 에듀토피아(www.edutopia.com) 마이스쿨(www.myschool.co.kr) 등 대입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인터넷 사이트에는 수능 이후 자신의 성적대에 맞는 대학을 찾는 수험생들의 문의가 폭주했다. 대입관련 사이트의 한 관계자는 "수능성적이 폭락하면서 "도와달라"는 내용의 메일이 하루에 수백통씩 쏟아지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01.12.04 17:51

    • [2002 수능] '최상위권 학과 영역별 합격선'..중앙교육진흥연 분석

      올해 대입에서는 수능성적 총점이 아니라 일부 영역 점수만 반영하는 대학이 많다. 이 경우 서울대 인문계열 최상위권학과에 지원하려면 언어 사탐 외국어 제2외국어 등 4개 영역에서 2백92점 만점에 2백76점 이상을 받아야 할 것으로 전망됐다. 또 서울대 자연계열 최상위권학과의 경우엔 수리 과탐 외국어 등 3개 영역에서 2백32점 만점에 2백25점 내외의 점수를 획득해야 지원가능한 것으로 분석됐다. 입시전문기관인 중앙교육진흥연구소는 지난 3일 발표된 ...

      한국경제 | 2001.12.04 17:49

    • 대입 학생부성적 자동계산 서비스 등장

      수능점수와 함께 대입의 당락을 결정하는 학생부성적을 인터넷을 통해 자동으로 계산해주는 서비스가 등장했다. 서울대 학내 벤처기업인 아이틴㈜(대표 권현진. 기계항공공학부 3)이 개발한 '학생부 자동산출 서비스'가 바로 그것. 학생부에는 고교 3년 동안의 과목별 석차와 출결상황, 봉사활동 점수 등 4장에 달하는 학생 개개인의 입시자료가 포함된 것으로 대학과 계열마다 산출방식이 달라 그동안 대학교를 지원할 때마다 일일이 손으로 30여분에 걸쳐 계산해야만 ...

      연합뉴스 | 2001.12.04 17:13

    • 교육부 '총점 비공개' 재확인

      ... 교육정책의 방향이라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교육부는 "아직도 많은 대학이 5개 영역 전체 성적을 반영하고 있지만 대학에 따라서는 2∼4개 영역의 성적을 반영하거나 가중치를 두는 등 여러가지 방법으로 활용하고 있어 새 대입제도 하에서도 5개 영역 총점을 변함없이 제공하는 것은대입정책의 기본취지에 정면으로 배치된다"고 설명했다. 서남수 교육부 대학지원국장은 "앞으로도 총점 비공개 원칙은 불변"이라며 "총점제 폐지는 창의성 있는 인력양성을 위한 노력이므로 ...

      연합뉴스 | 2001.12.04 16:49

    • '수능 후유증', 지원포기, 재수 선택

      ... 자격미달로 원서조차 낼 수 없어 일찍부터 재수쪽으로 방향을 선회하고 있다. 또 C고교에서 우수한 학생으로 주목받던 K군의 경우 1교시 시험이 어려워 아예 시험을 포기하고 일찍부터 재수의 길을 선택한 경우도 있다. 이 같이 올해 대입을 포기하고 재수를 택한 학생들은 주로 시험을 잘못 치른 상위권 학생들로 한 학교에서 20여명 이상 속출하고 있다. 이로 인해 벌써부터 시내 유명 입시학원에는 등록 문의를 해오는 전화가 잇따르고 있는 실정이다. D학원 관계자는 ...

      연합뉴스 | 2001.12.04 16:18

    • 서울대 최상위권 영역점수 276∼277점

      ... 넘어야 합격권에 들 것으로 전망됐다. 고려대는 언어, 수리, 사탐, 외국어 등 4개 영역을 반영하는 인문계열의 경우 상위권학과는 352점 만점에 304점이상, 자연계열의 상위권학과는 307점이 돼야 지원가능할 것으로 예상됐다. 올해 대입에서는 서울대, 고려대, 서강대, 이화여대 등 48개 대학이 수능성적 총점이 아닌 일부 영역의 성적만을 활용해 학생을 선발한다. 서울대 인문대, 법과대, 사범대, 농생대 등은 수리와 과학탐구를 제외한 언어, 사회탐구, 외국어, 제2외국어 ...

      연합뉴스 | 2001.12.04 16:05

    • 대학입시 설명회..교보증권

      ... 4일 발표했다. 이번 행사는 고객사은행사의 하나로 수험생을 둔 고객들의 고민을 해결해주기 위해 교육계전문가와 입시전문가가 강사로 나온다. 설명회는 오후 1시∼4시30분까지 진행되며 교보증권 고객이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참석자에게는 대학입시 설명회책자와 전국대학의 지원·배치참고표가 배포된다. 또 이날 배포되는 진학상담 이용권을 이용하면 논술 면접구술 대입지원전략 등에 대해 1대 1로 컨설팅받을 수 있다. 문의 (02)3771-9648

      한국경제 | 2001.12.04 14:22

    • 서울대 최상위권 영역점수 277점

      ... 지원하려면 232점 만점에 227점, 상위권 학과는 역시 232점 만점에 224점을 받아야 할 것으로 예상됐다. 이어 자연계열 중위권학과는 216∼219점, 여타 학과도 최소한 209점은 넘어야 합격권에 들 것으로 전망됐다. 올해 대입에서는 서울대, 고려대, 서강대, 이화여대 등 48개 대학이 수능성적총점이 아닌 일부 영역의 성적만을 활용해 학생을 선발한다. 서울대 인문대, 법과대, 사범대, 농생대 등은 수리와 과학탐구를 제외한 언어,사회탐구, 외국어, 제2외국어 ...

      연합뉴스 | 2001.12.04 10:17

    • 修能 평균 66.5점 대폭락 .. 석차 공개안해 大入 대혼란

      200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전체 수험생 평균점수(4백점 만점 기준)는 지난해보다 66.5점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4년제 대학에 입학할 수 있는 수준인 상위 50%의 평균점수는 66.8점 떨어졌다. 지난해 66명이었던 만점자는 올해 한명도 없었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원장 김성동)은 3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02학년도 수능성적 결과를 발표하고 수험생 71만8천4백41명에게 개인별 성적을 통보했다. 평가원에 따르면 올해 처음으...

      한국경제 | 2001.12.03 1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