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921-20930 / 23,1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교육위 내일 `수능파문' 추궁

      국회 교육위는 13일 교육인적자원부와 국무조정실, 교육과정평가원 등의 관계자들을 출석시킨 가운데 전체회의를 열어 난이도 조정실패논란을 빚고있는 올해 대입수능시험 파문을 다루기로 했다. 여야 의원들은 이날 회의에서 한완상(韓完相) 부총리겸 교육부장관 등을 상대로 이번 수능 난이도 문제점과 향후 수능시험의 제도개선방안 등을 따질 예정이며 특히 야당측은 이른바 '이해찬 1세대'와 연관지어 학생들의 학력저하 문제를 강도높게 추궁할 방침이어서 논란이 예상된다. ...

      연합뉴스 | 2001.11.12 10:33

    • 김대통령 "흔들림없이 국정전념"

      ... 공정하고 자유롭고 책임있는선거가 되도록 노력하고 참여 당사자들도 노력해줘야 한다"면서 "나는 흔들리지 않고 이들 과제를 수행해 나갈 것이며 여러분도 확실한 자세로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당부했다. 특히 김 대통령은 2002학년도 대입 수능시험이 어렵게 출제돼 수험생 및 학부모들이 혼선을 겪고 있는 것과 관련, "쉽게 출제한다는 정부의 약속을 믿었다가 충격을 받은 학부모와 학생들을 생각할 때 매우 유감스럽다"며 한완상(韓完相) 교육부총리를 질책했다. 이와함께 김 ...

      연합뉴스 | 2001.11.12 10:05

    • 대입설명회 人山人海 .. 修能 충격속 "이젠 정보와의 전쟁..."

      11일 오후 2시 이화여대에서 열린 연세대 고려대 서강대 등 7개 사립대학의 2002학년도 입시설명회는 말 그대로 인산인해였다. 올 수능이 어렵게 출제돼 점수가 대폭락하면서 자녀의 대학진학에 불안을 느낀 학부모와 고3 담임, 학원 관계자 등이 입학정보를 하나라도 더 수집하기 위해 대거 몰렸기 때문이다. 이날 설명회는 수능시험 이후 열린 첫 설명회여서인지 시작 30분전에 3천석 규모의 이대강당에 6천여명이 몰려 입시 전쟁을 실감케 했다. 미...

      한국경제 | 2001.11.11 18:03

    • 대입설명회에 인파7천여명 몰려

      2002학년도 대입에서 `수능점수 대폭락'으로 극심한 눈치작전이 예상되고 있는 가운데 11일 오후 연.고대, 이화여대 등 7개 대학과대성학원이 이화여대 대강당에서 공동 주최한 대입 설명회에는 7천여명의 학생과 학부모들이 몰렸다. 설명회에는 입시정보를 얻기 위해 찾은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4천여석의 좌석을 꽉 채웠으며, 통로에 마련된 계단에까지 걸터앉아 각 대학 입시관계자들의 설명에 귀를 기울였다. 이날 `수능점수 대폭락' 이후 점수대별 지원대학을 ...

      연합뉴스 | 2001.11.11 15:53

    • 수능시험후 명문학교 주변 '아파트값 상승세'

      대입 수학능력 시험이 끝나면서 명문학교 부근을 중심으로 아파트 전셋값이 상승하고 있다. 11일 부동산 정보서비스업체인 `부동산 114(www.R114.co.kr)'에 따르면 서울.수도권 지역의 아파트 매매.전세값이 전반적으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신도시명문학교 인근 아파트 전셋값은 오르고 있다. 신흥 명문고교가 몰려있는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일대의 경우 30-40평형 아파트의 전셋값이 최근 한달동안 500만-3천만원 가량 뛰었으며 분당 ...

      연합뉴스 | 2001.11.11 10:14

    • 대학입시 설명회 잇따라 개최

      다음달 10일부터 시작되는 2002학년도 대입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앞두고 대학들이 참여하는 입시 설명회와 사설 입시기관 주최 논술.구술 설명회 등이 잇따라 열린다. 수험생들은 수능점수 대폭락으로 받은 충격에서 빨리 벗어나 입학정보를 수집해지원전략을 세우고 정시모집에서 비중이 큰 논술.면접고사도 철저히 대비해야겠다. 11일에는 경희대 고려대 서강대 성균관대 연세대 이화여대 한양대 등 서울시내주요 7개 대학이 참가하는 `2002 대학 입시 연합설명회'가 ...

      연합뉴스 | 2001.11.11 09:53

    • [2002 수능] 영역별 점수.등급 當落좌우 .. 大入 지원전략

      ... 이상을 요구하고 있다. ◇논술면접 등 기타 전략=논술 및 면접으로도 수능에서 모자라는 점수를 만회할 기회는 있다. 대학과 학과에 따라 논술에서 평균 5점 정도는 만회할 수 있다는 것이 입시전문가들의 분석이다. 2002학년도 대입에서 논술고사를 실시하는 곳은 모두 32개 대학이다. 외국어고 등 특목고생들과 학생부 성적이 좋지 않은 수험생들은 비교내신을 시행하는 대학 혹은 교과성적 산출시 반영하는 과목수가 적고 평어를 사용하는 대학을 선택해 지원하는 것이 ...

      한국경제 | 2001.11.09 21:47

    • 평가원 "2005학년도 수능원점수 비공개"

      ... 난이도를 맞히기가 어려운 만큼 오는 2005학년도부터 수능 원점수를 공개하지 않고 수험생들의 평균 점수를 토대로 한 표준점수만 공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달 22일 교육부 주최로 열린 2005학년도 입시 관련 대입수능 공청회에서도 이런 방안이 포함됐다. 김 원장은 그러나 "당장 2003학년도부터 원점수를 공개하지 않는 방안은 검토는 하되 갑작스러운 제도 변화로 혼란을 주지 않기 위해 도입할 가능성은 낮다"고 덧붙였다. 표준점수는 수험생의 ...

      연합뉴스 | 2001.11.09 20:26

    • [2002 수능] 영역별 점수.가중치 當落 좌우 .. '大入 지원전략'

      이번 수능에서는 총점보다 등급과 영역별 점수가 관건이다. 따라서 수험생들은 점수에 연연해 하지말고 자기가 속한 등급과 영역별 점수를 잘 따져봐야 한다. ◇상위권 지원 전략=서울대의 경우 최상위권학과는 5개 영역 총점 3백75점 내외,상위권 학과는 3백60점 내외면 지원이 가능하지만 인문과 자연계별로 각각 3∼4개 영역 점수만 반영한다. 인문계 중에서 법대 인문대 사범대 농생명과학대는 언어 사회탐구 외국어 제2외국어 성적을 반영한다. 따라...

      한국경제 | 2001.11.09 17:27

    • 국회, 수능 난이도 실패 추궁

      국회 예결위는 9일 한완상(韓完相) 부총리 겸 교육인적자원부장관을 상대로 사회적으로 큰 물의를 빚고 있는 대입 수능시험의 난이도 조정 실패 문제를 집중 추궁했다. 한 부총리는 이에대해 "시험을 친 수험생과 학부모들의 아픔과 책임을 통감하며이 모두에 대해 국민에게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한 부총리는 "지난해 너무 쉽게 출제됐다는 여론이 많아 올해는 다소 어렵게 하되 재작년보다는 쉽게 출제하라는 지침을 내렸었다"며 "그러나 난도가 이렇게 높은데 대해선 ...

      연합뉴스 | 2001.11.09 1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