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901-21910 / 22,5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답유출'재조사...건찰, 이규환씨 범인은닉혐의로 구속

    대입학력고사 정답유출 시간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형사3부는 24일 김광 옥장학사(50.구속중)에게 도피처를 소개해 준 김씨 소유여관의 경영주 이 규환씨(41)에 대해 범인은닉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또 김씨와 김씨의 재산관리인 역할을 해 온 이씨의 재산형성경 위 예금구좌추적 등을 통해 또다른 정답유출사실의 단서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검찰은 또 김씨가 정답메모를 유출한 날인 지난 1월 13일 성남시의 인 쇄본부에서 문제지 시쇄본을 ...

    한국경제 | 1993.04.25 00:00

  • 검찰 정답유출수사 '게걸음'...김장학사 구속후 일손놓아

    대입학력고사 정답유출사건은 검찰의 수사 미흡으로 범행경위와 정답 유출 범위.내부협조사 유무등 사건 진상에 관한 의혹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구속된 김광옥장학사(50)는 학력고사 27개 과목중 해당 9개과목의 정 답만을 학부모 한승혜씨(51)의 세딸들에게 전달했다고 진술했으나 91학년도 입시에서 함께 응시한 첫째.둘째딸은 서로 다른 제2외국어를 각각 선택한 것으로 확인됐다. 따라서 빼돌린 정답으로 두딸이 학력고사 3백6점(큰딸.내신10등급)과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91-93년 출제관리위원 자녀 대입치른 7명 감사

    교육부는 91학년도부터 93학년도까지 아버지가 학력고사 출제본부 관리위 원으로 일하던 해에 대학에 진학한 국립교육평가원자녀 7명에 대한 감사를 벌여 이중 대학입학성적이 의심스러운 1-2명에 대해 정밀조사에 착수했다. 교육부는 이중 내신 6등급자가 91학년도에 사립 S대 공학계열학과에 합격 한 사실을 밝혀내고 이 학생의 고교교과과목별 성적과 학력고사 과목별 성 적간의 정밀비교를 통해 정답유출로 인한 합격인지 여부를 캐고 있다. 교육부는...

    한국경제 | 1993.04.23 00:00

  • <오늘의 조간톱 뉴스>김종철 전해참총장 수사등

    *1면톱 =김종호 전해참총장 연행 *경 제 =은행 경영공백 우려 *사 회 =91-93년 출제관리위원 자녀 대입치른 7명 감사 *1면톱 =미,북한과 곧 차관회담 *경 제 ="신 3저 큰효과 없다" 기획원 전망 *사 회 =관리요원 출제본부 "무상출입" *1면톱 =김종철전해참총장 수사 *경 제 =창업 공장설립 획기적 간소화 *사 회 =`정답장사'' 아직 의혹 많다 *1면톱 =김종철 전해군총장 수사 *경 제 =쌀생산 줄고있다 *사 회 ...

    한국경제 | 1993.04.23 00:00

  • 김장학사, 한서대 교수직 요구...정담유출 대가로

    대입학력고사 정답유출사건을 수사중인 서울지검은 23일 김광옥장학사(50. 구속)가 구속된 학부모 한승혜씨(51)에게 정답유출 댓가로 한씨의 남편이 재단이사장으로 있는 한서대 교수직을 요구했다는 새로운 사실을 밝혀내고 김장학사의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검찰은 또 정답 유출에 핵심역할을 한 것으로 드러난 김장학사의 부인 김 영숙씨(47)의 행적을 추적,또다른 정답유출 범행을 캐고 있다. 검찰은 김장 학사 소유 여관을 임대.운영하고 있는 이규환씨(41)가 ...

    한국경제 | 1993.04.23 00:00

  • 대입정답 3회유출...출제관리책임자 김종억장학관 구속

    학력고사 정답유출사건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형사3부(송광수부장검사)는 22일 국립교육평가원 대입 출제관리책임자 김종억장학관(58)이 이미 구속 된 김광옥장학사(50)와 공모,92학년도 전.후기입시때 모두 세차례에 걸쳐 정답을 유출한 사실을 확인하고 김장학관을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및 공무상 비밀누설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은 김장학관의 아들이 그후 추가로 실시된 후기대 입시때도 유출된 정답을 받았으며 이를 이용,부정합격을 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천자칼럼] 가지많은 나무

    "다자 다복"의 생각이 흐려진 것은 꽤 오래전 부터의 일이다. 바로 전 세대까지만 해도 되도록 많은 자녀를 거느리는 것이 당대의 행복일뿐 아니라 조상에 대해 효심을 다하는것이었다. 그런데 대입부정의 파문이 꼬리를 물고 일어나고 전직 대통령의 딸의 외화문제로 말썽의 대상이 되는 모습을 보면서 "무자식 상팔자"란 말이 시정의 새 유행어로 되어버렸다. "가지 많은 나무 바람 잘 날이 없는"세태가 되고만 셈이다. 프랑스 황제 나폴레옹1세의 어머니 ...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교육평가원 내부공모 확인...범행관련자 더 있을듯

    대입학력고사 정답유출사건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형사3부(송광수 부장 사)는 21일 잠적중이던 국립교육평가원 과학실업교과실장 김종억(58) 장학관의 신병을 교육부로부터 넘겨받아 밤샘 조사한 결과 김 장학관이 9 2학년도 전.후기 입시에서 구속중인 김광옥(50) 전 장학관과 공모해 답 안지를 빼낸 사실을 확인했다. 검찰은 이에 따라 두 김씨 외에 평가원내부에 다수의 공모자가 조직적 으로 개입하는 등 광범위한 입시부정이 이뤄졌을 가능성이 높다고 ...

    한국경제 | 1993.04.22 00:00

  • 정답유출 검찰수사 의문점 투성이...제3자 유포여부 밝혀야

    검찰이 20일 대입학력고사 정답유출사건에 대한 수사결과를 발표함으로써 이 사건의 진상이 어느정도 드러나고 있으나 여전히 풀리지 않는 의문점이 남아 있어 검찰의 보다 철저한 보강수사가 절실하다. 검찰은 과거 5년 내내 출제본부 관리책임자로 일했던 국립교육평가원 김모 장학관등 또다른 정답유출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부분에 대해 수사를 계속하 겠다는 방침을 밝히고는 있으나 이날 수사결과 발표로 사실상 수사가 마무 리된 상태다. 검찰이 당장 풀어야할 ...

    한국경제 | 1993.04.21 00:00

  • 교육평가원 김종억씨 김광옥장학사와 공모...내부공모 확인

    대입학력고사 정답유출 사건과관련해 잠적했던 국립교육평가원 김종억 58) 과학실업교과실장(장학관)이 92학년도에 김광옥장학사와 공모해 정 답을 빼내 자신의 아들(22)을 성균관대 영문과에부정입학시킨 사실이 확 인됐다. 김 실장은 21일오후 잠적 사흘 만에 나타나 교육부 관계자들에게 정답 유출 사실을 시인했으며, 이날 저녁 검찰에 넘겨져 밤샘조사를 받았다. 이로써 국립교육평가원은 두 김씨뿐만아니라 다수의 내부 공모자가 91 학년도 이전부터 ...

    한국경제 | 1993.04.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