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701-3710 / 3,9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만 '지진 강타'] 발칸 앙숙 그리스-터키 '지진복구' 협력

    ... 시청 건물에서 환영 행사를 개최, 두 도시가 과거의 적대감을 벗어 던지고 새로운 동반자 관계에 진입했음을 내외에 선포했다. 앙숙이었던 그리스와 터키의 관계가 이처럼 급속한 해빙의 모습을 보여주게 된 것은 지난 8월17일 대지진이 터키 북부를 초토화 하면서부터. 지진 발생 직후 아브라모포울로스 아테네 시장은 그리스 고위 관계자로서는 처음으로 이스탄불을 방문, 화해의 물꼬를 텄다. 그리고 3주후 아테네에서도 강력한 지진이 발생하자 이번엔 구르투나 이스탄불시장이 ...

    한국경제 | 1999.09.21 00:00

  • [1면톱] 대만경제 '강진 쇼크' .. 21일 규모 7.6

    ... 진앙으로 약 1분간 계속됐다. 이후 진도 5.0을 넘는 강진 22번을 포함, 모두 1천번 이상의 여진이 9시간 동안 이어졌다. 전문가들은 이번 지진이 지난 76년 중국에서 발생, 50만명의 목숨을 앗아간 탕산(당산) 대지진(리히터 규모 8.3) 이후 최대 강진으로 보고 있다. 지진으로 수도 타이베이는 부상자들을 실어나르는 응급차와 붕괴된 건물의 화재를 진화하기 위한 소방차의 사이렌 소리들로 뒤덮여 전시상황을 방불케 하고 있다. 특히 6백만가구 이상에 ...

    한국경제 | 1999.09.21 00:00

  • [지진/태풍] '지진' .. '한반도도 안전지대 아니다'

    우리나라는 전통적으로 "대지진"과는 크게 관계가 없었다. 지난 78년 속리산 부근에서 발생한 규모 5.2의 지진이 가장 큰 규모일 정도다. 인명피해를 일으킬수 있는 규모 5.0 이상의 지진도 금세기들어 4차례밖에 없었다. 이웃나라 일본이 매년 1백여차례나 규모 5.0이상 강진에 시달리고 있는 것과 대조적이다. 그러나 90년대 중반이후 국내 지진 발생빈도는 눈에 띄게 증가하면서 한반도는 더 이상 지진의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분석도 나오고 ...

    한국경제 | 1999.09.21 00:00

  • [대만 '지진 강타'] '새벽덮친 참사' 공포 .. '이모저모'

    ... 층들은 한쪽으로 기울어져 금방이라도 무너져 내릴 것 같은 모습이라고 홍콩TV들이 21일 화면과 함께 보도했다. 홍콩TV들은 지진 피해가 가장 큰 타이중 지역의 4층 짜리 주거 건물이 무너져 내린 현장도 잇따라 방영했다. 이번 대지진의 진앙지 푸리 지역의 한 주류공장에서는 폭발음이 감지됐으며 수십채의 빌딩이 파괴된 것으로 알려졌다. 국영 라디오 방송은 타이완 중부의 고압선용 철탑이 지진으로 무너짐에 따라 대만 전역에 걸쳐 6백만 가구가 전기가 나간 상태라고 ...

    한국경제 | 1999.09.21 00:00

  • [다산칼럼] '금융 지진지대'서 사는 슬기 .. 김병주 <교수>

    ... 돈시장에 조만간 큰 변고가 있을 모양이다. 정부당국은 투자자의 과욕 탓, 금융기관의 운용미숙 탓으로 돌리며 나무라고 있다. 돈이 몰리도록 여건을 조성해 준 것은 누구였던가. 재앙은 고독을 혐오한다. 대우 그룹의 붕괴가 금융시장 대지진을 예상케 한다. 대충 60조원의 대우 빚이 승수배 만큼 금융.자본시장 파괴력을 가질것이다. 이미 대우 거래은행들은 그간 막대한 공적자금 투입 등 힘겨운 구조조정 노력도 보람없이 다시 궁지에 몰렸다. 채권시장이 사실상 마비돼 있다. ...

    한국경제 | 1999.09.13 00:00

  • 그리스 강진...2천여명 사상

    ... 56분(한국시간 오후 8시56분)께 약 10초에 걸쳐 발생했으며 곧바로 20여차례의 여진이 잇따랐다. 이에따라 28개 지역에서 고층아파트, 공장 등 건물 1백여채가 붕괴돼 시민 수십만명이 거리로 뛰쳐나오는 일대 소동이 벌어졌다. 한편 지난 달 발생한 대지진 때 그리스의 도움을 받은 터키 정부가 즉각 그리스를 지원하겠다고 나서 그동안 앙숙이었던 양국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9.09.09 00:00

  • 그리스 강진...최소 35명 사망

    ... 56분(한국시간 오후 8시56분)께 약 10초에 걸쳐 발생했으며 곧바로 20여차례의 여진이 잇따랐다. 이에따라 28개 지역에서 고층아파트, 공장 등 건물 1백여채가 붕괴돼 시민 수십만명이 거리로 뛰쳐나오는 일대 소동이 벌어졌다. 한편 지난 달 발생한 대지진 때 그리스의 도움을 받은 터키 정부가 즉각 그리스를 지원하겠다고 나서 그동안 앙숙이었던 양국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초대석] 지진참사 돕기에 감사 '하릴 다으 주한 터키 대사'

    ... 고마운 마음을 어떻게 저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한국에 부임한지 3년째인 하릴 다으(62) 주한 터키 대사는 연신 감사한 마음을 표한다. 예상치 못햇던 온정의 물결이 끊이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17일 발생한 터키의 대지진 참사 소식이 전해지자 터키 대사관엔 "어떻게 도울 수 있느냐. 성금을 내거나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싶다"는 전화가 하도 많이 걸려와 한동안 불통이 됐을 정도였다고. 대사관측은 이같은 요청이 쇄도하자 부랴부랴 국민은행에 계좌를 ...

    한국경제 | 1999.09.01 00:00

  • [여론광장] 우방국 터키 지진 대참사 .. 성금모금 벌이길

    요즘 모든 신문의 국제면을 장식하고 있는 것이 지난 17일 새벽 2시 진도 7.4의 대지진 피해 보도다. 자고 나면 수천명의 사망자가 발표되는 것을 볼 때 안타깝기만 하다. 지금까지 경제손실 50억달러, 이재민 20만명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축물 부실공사가 더 큰 화를 자초했다니 삼풍백화점과 성수대교 붕괴사고 등을 겪은 우리들에게 다시 한번 부실의 교훈을 되새기게 한다. 세계 각국은 앞다투어 전문 구조팀을 참사 현장에 보내 한 명의 ...

    한국경제 | 1999.08.24 00:00

  • 터키경제 '대지진' 쑥대밭

    터기 북서부를 강타한 지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19일 오전 11시 현재 (한국시간) 4천53명에 이르고 있으며 부상자도 1만8천명을 넘어섰다고 앙카라의 터키정부 위기관리센터가 발표했다. 지진의 진앙지인 이즈미트시에서만 지금까지 2천80명이 숨지고 4천8백여명이 부상했다고 터기 국영TV TRT가 전했다. 그러나 아직 무너진 건물 잔해속에 깔린 시민들이 많을 것으로 보여 사망자는 앞으로도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피해지역 주민들은 현재 여...

    한국경제 | 1999.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