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2191-342200 / 397,6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기지역 강우량 크게 늘어...피해 없어

      ... 오전 10시 현재 평균 53.4㎜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의정부가 88㎜로 최고 강우량을 기록한 가운데 ▲김포 73㎜ ▲파주 69㎜ ▲양주 63㎜ ▲수원 47㎜의 비가 내렸다. 그러나 다행히 아직까지 도(道) 재해대책본부에는 별다른 피해사항이 보고되지 않고 있다. 재해대책본부는 내륙을 관통중인 태풍이 많은 비와 강풍을 동반하고 있어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는 가운데 송추계곡, 한탄강 유원지 등 41곳의 행락객 출입을 금지했다. 또 하천 둔치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해양부, 비브리오패혈증 주의 당부

      최근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해양부가 7일 예방대책을 내놓고 주의를 당부했다. 해양부는 "비브리오 패혈증 원인균은 염분이 없으면 죽기 때문에 건강한 사람은 어패류를 수돗물에 30초만 깨끗하게 씻어 먹어도 안전하다"며 "그러나 만성 간질환환자 등 면역력이 떨어진 사람들은 가급적 익혀먹을 것"을 당부했다. 이외에도 ▲피부에 상처가 있으면 되도록 바닷물에 접촉을 삼갈 것 ▲생선을 요리한 도마, 칼, 행주 등은 소독을 철저히 할 것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태풍 라마순 약화..충남 큰 피해 없어

      ... 태안에 99.0㎜의 가장 많은 비가 내린 것을 비롯, 부여 77.0㎜, 청양 69.0㎜, 보령 58.0㎜, 금산 52.0㎜ 등 도내 평균 56.3㎜가 내렸으나 당초 우려했던 집중호우 등은 발생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충남도 재해대책본부에는 이 시각 현재 별다른 피해상황은 보고되지않았다. 대전지역도 일부 하상도로의 부분 통제만 이뤄졌을 뿐 피해상황은 없는 상태다. 대청댐과 보령댐의 저수율도 각각 42.3%(수위 64.7m), 34.0%(61.7m)로 아직여유를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충북지역 태풍 피해 없어

      충북지역은 5일 오후 11시를 기해 태풍경보가 발효됐으나 비는 거의 내리지 않고 있다. 6일 도 재해대책본부에 따르면 5일 영동에 54㎜의 비가 내린 것으로 비롯해 도내 평균 38.5㎜의 강우량을 보였으나 밤 12시께부터 대부분의 지역에서 비가 그쳐 6일에는 청주, 제천 1㎜, 단양 2㎜의 강우량만 기록하고 있다. 또 도내에서 특별한 비 피해는 접수되지 않고 있다. 도 재해대책본부 관계자는 "5일 밤부터 도내 대부분의 지역에서 비가 그쳐 피해가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경남지역 태풍 피해 속출

      ... 침수됐다. 이밖에 마산시 합포구 해안도로변과 진주시 집현면 집현우체국 앞 가로수 10여그루가 강풍으로 부러지거나 뽑혔으며 통영시 북신동 북신오거리 앞 보행신호등이넘어지면서 지나던 시내버스 출입문을 덮쳐 파손시켰다. 경남도 재해대책본부에 따르면 6일 오전 6시 현재 평균 110.4㎜의 비가 내린 가운데 산청 289㎜, 합천 194㎜, 함양 189㎜, 하동 159㎜, 거창 145㎜ 등의 강우량을기록했다. 특히 지리산 일대는 425㎜의 강우량을 기록, 시간당 5∼10㎜의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태풍 전북-강원 관통, 최고 120㎜ 비

      ... 정오께 군산 인근 내륙에 상륙, 강원도 원주와 속초 등지를 거쳐 7일 새벽께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며 "태풍의 최대풍속과 크기는 약해졌지만 전국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오겠으니 수방대책을 철저히 하기 바란다"고 예보했다. 라마순은 이날 오전 7시30분 현재 전북 군산 남서쪽 약 10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8㎞의 빠른 속도로 북북동 방향으로 진행하고 있다. 지난 4일까지 '초대형'의 '강한' 태풍에서 현재 '중형'의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경남지역 태풍 피해 잇따라

      제5호 태풍 '라마순'의 영향으로 경남지역 곳곳에서 농경지가 침수되고 산사태. 낙석으로 교통이 두절되고 있으며 어린이가 익사하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6일 경남도 재해대책본부에 따르면 지난 4일부터 120∼292㎜의 폭우가 내린 산청.거창.진주에서 수박.딸기.고추 등 비닐하우스 117채, 모두 22.7㏊의 농경지가 침수됐다. 산청군 생초면에서는 김모(46)씨의 양계장이 침수돼 1천여마리의 병아리가 폐사했다. 또 5일 오후 7시에서 오후 11시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은행 첫 토요휴무 일부 불편호소

      ... 창천동)씨는 "현금카드로 돈을 인출하려고 왔다가 카드가 망가져서 찾지 못하고 친구에게라도 빌려야하게 됐다"면서 "지점에다 물어보니 그런 업무는 할 수 없다면서 무작정 월요일날 오라고만 한다"면서 분통을 터뜨렸다. 한편, 이근영 금감위원장과 홍석주 조흥은행장, 이강원 외환은행장 등은 은행전략.거점점포들을 돌며 직원들을 격려하고 점포운영 상황을 점검했으며 각 은행 본점에서는 대부분 비상대책반을 운영했다. (서울=연합뉴스) hsh@yna.co.kr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태풍으로 언양반천교 유실위험

      태풍의 영향으로 울산에서는 교량파손과 절개지붕괴 등의 피해가 발생했으나 인명피해나 가옥침수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6일 울산시재해대책본부에 따르면 울산지역에는 5일부터 현재까지 울주군 상북면 177㎜, 삼남면 158㎜ 등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평균 100mm 의 비가 내렸다. 이 때문에 태화강의 물이 불어나면서 상류인 울주군 언양읍 반천1교의 교각 2개가 크게 파손, 유실 위험이 커 5일오후 11시께부터 언양읍 - 삼남면간 차량통행이완전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제주.남부지방 재산피해 잇따라

      태풍 '라마순'이 북상하면서 피해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 중앙재해대책본부는 6일 오전 7시 현재 전국적으로 태풍으로 인한 인명피해는아직 없으며 재산피해는 11억1천600만원에 이른 것으로 공식 집계했다. 지역별로는 제주도가 10억6천100만원으로 가장 컸고 전남 5천만원, 부산 500만원 등이었다. 남제주군 하천 1곳의 제방 및 구조물이 무너졌고 제주 서귀포와 남제주의 방파제 5곳이 파괴됐으며 북제주군과 신안군의 도로 400m가 유실되고 입간판이 ...

      연합뉴스 | 2002.07.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