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401-14410 / 15,5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스페인-아일랜드, 창과 방패의 대결

      ... 스페인-아일랜드전은 스페인의 우승 가능성을 점쳐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결전의 장소는 16일 오후 8시30분 수원월드컵경기장. B조에서 비교적 쉬운 상대인 슬로베니아, 파라과이, 남아공을 연파하고 3연승을 달린 스페인은 아일랜드전에서 ... 통과한 아일랜드는 스페인의 이같은 허점을 얼마나 효율적으로 공략하느냐가 승패의 기로다. 다행히 무승부를 이룬 독일전을 계기로 스트라이커 로비 킨의 활약이 갈수록 살아나고 있고 대회 직전 로이 킨의 이탈로 흐트러졌던 팀웍도 완전히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독일 8강행 결승골 노이빌레

      "작은 고추가 맵다." 15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2한일월드컵축구 파라과이와의 16강전에서후반 43분 8강행을 결정짓는 천금의 결승골을 따낸 올리버 노이빌레(29.바이엘 레버쿠젠)는 '전차군단'의 장신 공격수 틈바구니에서 ... 미드필더 베른트 슈나이더가 오른쪽 사이드라인으로 쏜살같이 치고 나가자 동물적인 감각으로 골문을 향해 뛰어 들었다. 독일의 파상공세를 찰거머리 수비로 차단하던 파라과이 중앙수비수 아얄라, 가마라의 대형이 잠시 흐트러진 사이 우측 코너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thumbnail
      공 다투는 독일-파라과이

      서귀포월드컵경기장에서 15일 열린 월드컵 16강전 첫 경기에서 독일의 마르크 보데(왼쪽)와 파라과이의 후안 다니엘 카세레스가 공중볼을 다투고 있다. / 특별취재단

      한국경제 | 2002.06.15 00:00 | milkyway

    • [월드컵 이모저모] 파라과이 산타크루스 교체

      0...사상 첫 월드컵 본선 8강에 도전하는 파라과이 공격의 핵인 로케 산타크루스(21.바이에른 뮌헨)가 전반 29분께 호르헤 캄포스(우니베르시다드)로 교체됐다. 남아공과의 조별리그 첫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었던 산타크루스는 이날 독일과의 16강전에서 왼쪽 공격수로 나서 카르도스와 함께 투톱을 이뤘으나 전반 15분께 상대수비와 볼을 다투다 왼쪽 허벅지를 다쳤다. (서귀포=연합뉴스) chaehee@yna.co.kr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월드컵] 경고 증가...퇴장은 감소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에서는 모두 205개의 옐로카드가 쏟아졌고 13명이 경기 도중 그라운드에서 쫓겨났다. 옐로카드는 지난 98년 프랑스대회 같은 기간의 180개에 비해 25개나 늘어난 것이나 레드카드는 당시 18개에 ... 것은 이번 대회부터 심판의 눈을 속이는 할리우드액션을 철저히 단속한 탓도 있지만 11일 시즈오카에서 벌어진 카메룬-독일 E조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무려 16장의 옐로카드와 2장의 레드카드가 남발되는 등 특정 경기에서 경고가 쏟아졌기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독일, 첫 8강대열 안착..파라과이에 1-0..노이필레 결승골

      독일이 파라과이를 힘겹게 누르고 8강에 선착했다. 독일은 15일 제주 서귀포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16강 결선토너먼트에서 '남미의 다크호스' 파라과이를 만나 졸전을 펼친 끝에 후반 43분 올리버 노이빌레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독일은 거친 태클과 압박으로 상대 예봉을 사전에 차단하는 '전차군단'의 모습을 전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수준낮은 경기를 펼쳤다. 전반전에는 슈팅다운 슈팅을 한 번도 기록하지 못할 정도로 수비에 치중하며 지루한 ...

      한국경제 | 2002.06.15 00:00

    • 잉글랜드-독일 8강 선착 .. 덴마크.파라과이 꺾어

      ... 수차례 완벽한 슛찬스가 있었으나 번번이 골포스트를 빗겨가거나 잉글랜드의 철벽 수비에 막혀 골로 연결시키지 못했다. 이에 앞서 독일은 15일 오후 제주 서귀포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16강 결선토너먼트에서 '남미의 다크호스' 파라과이를 만나 졸전을 펼친 끝에 후반 43분 올리버 노이빌레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독일은 거친 태클과 압박으로 상대 예봉을 사전에 차단하는 '전차군단'의 모습을 전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수준낮은 경기를 펼쳤다. ...

      한국경제 | 2002.06.15 00:00

    • [월드컵] 조별리그에 145만명 입장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에 모두 145만여명이 경기장을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국제축구연맹(FIFA)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막을 올린 이후 보름동안 한국과 일본의 20개 경기장(총 수용능력 980,862석)에서 열린 ... 멕시코-이탈리아, 스웨덴-아르헨티나, 멕시코-에콰도르, 벨기에-튀니지, 아일랜드-사우디아라비아, 잉글랜드-나이지리아, 카메룬-독일, 에콰도르-크로아티아, 벨기에-러시아등 자국을 제외한 축구선진국 9게임에서 90%이상의 입장률을 보였다. 이밖에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월드컵] 비명과 함께 사라진 '스타 10인'

      한일월드컵은 강호들의 무덤이었다. 프랑스, 아르헨티나 등 우승후보로 꼽히는 축구명가들은 힘한번 제대로 못쓰고 예선라운드에서 줄줄이 나가떨어졌고 각국의 슈퍼스타들도 고개를 숙인채 팬들을 뒤로한채 쓸쓸히 귀국행 보따리를 싸야 했다. ... 명성에 금이 갔다. ▲사미 알자베르= 사우디아라비아의 두번째 16강 진출을 이끌 스트라이커로 기대를 모았지만 독일전에서 0-8로 패할때 무릎 인대를 다쳤고 카메룬전이 끝난 다음날에는 위통증으로 병원에 입원, 수술대에 오르는 신세가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월드컵 新문화...달라진 한국인 .. 남미처럼 '열정적'

      월드컵 신문화가 용틀임하고 있다. 한국 축구대표팀의 16강 진출로 시민들의 생활 스타일,정서,의식이 변하고 있다. 태극전사 스타 신드롬,붉은 악마의 레드신드롬은 기본이고 저녁에 축구를 보고 밤새도록 춤추고 즐기는 등 "라이프 ... 남미 축제의 밤을 연상케 한다. 서울 조선호텔에 묵고 있는 아일랜드 관광객 존스씨는 "남미보다 더 열정적이면서도 독일처럼 질서정연한 데 놀랐다"며 한국인의 '열정과 절제'를 칭찬했다. ◆영웅,스타 신드롬과 '위트와 여유' 발현='한국팀이 ...

      한국경제 | 2002.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