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771-19780 / 21,2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런 수험생 환영'.. 전문대 이색 특별전형

      ... 등 만학도를 뽑는 대학이 가톨릭상지대와 강릉영동대를 비롯해 97개 대학에 달하며, 경도대와백석대 등 55개 대학은 소년.소녀 가장을 배려한 전형기준을 마련했다. 또 경남정보대와 경복대 등 38개 대학은 생활보호대상자 자녀나 3세대 동거가족,환경미화원 자녀, 65세 이상 노인, 실직자 자녀를 특별전형 기준으로 삼았고, 충청대와 혜천대 등 37개 대학은 헌혈 참여자가 장기 기증자에게 지원자격을 부여했다. 경북외국어테크노대와 김천과학대, 대구미래대 등 11개 대학은 ...

      연합뉴스 | 2004.12.16 00:00

    • 온라인 車보험 급성장..교보에 제일.대한.다음 등 가세

      ... 자동차보험을 동시에 판매하고 있다. 최근 각종 언론매체를 통해 공격적인 마케팅을 하는 제일화재는 최근 온라인자동차보험의 주요 고객층이라 할 수 있는 30∼40대를 겨냥한 '3040 온라인 차보험'을 출시했다. ◆다음다이렉트 자동차보험=자동차 소유자가 연인이나 동거인,또는 가족 구성원 중 1인 등 특정인을 운전자로 추가해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기명피보험자 플러스 1인한정 운전특약'을 판매 중이다. 이익원 기자 ik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2.15 00:00

    • 유부남이 총각 행세, 동거후 돈뺏어

      유부남이 채팅에서 여성과 결혼을 미끼로 동거하고 돈까지 뺏다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14일 인터넷 채팅을 통해 만난 이모(28.여.익산시 마동)씨에게 총각이라고 속인 뒤 수개월간 동거하고 사업자금 명목으로 5천800만원을 빼앗은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 등)로 윤모(28.군산시 미룡동.무직)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윤씨는 지난 6월 채팅에서 만난 "공무원 시험에 합격한 총각인데 발령날 때까지 사업을 ...

      연합뉴스 | 2004.12.14 00:00

    • `부유층 행세' 부녀자 상대로 거액 챙겨

      ... 속이고 "부산 다대포에 펜션사업에 투자하라"고 설득해 장씨가 전 직장에서 받은 퇴직금 등 5억여원을 투자금명목으로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오씨는 96년부터 최근까지 장씨를 비롯, 금융기관 여직원, 채팅으로 알게 된 이모씨, 동거녀 등 5명의 여성으로부터 비슷한 명목으로 모두 7억여원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조사결과 오씨는 `거액의 위자료를 이혼한 전처에게 주고 있다'거나 `아버지가 군장성 출신'이라는 식으로 만나는 여성들마다 말을 ...

      연합뉴스 | 2004.12.11 00:00

    • 이민우 前 신민당 총재 별세

      ... 그는 87년 내각제 개헌을 암시하는 이른바 '이민우 구상' 파문으로 신민당이 분당사태로 치닫자 정계를 은퇴한 뒤 일절 정치에 관여하지 않았다. 99년 태릉의 한 아파트로 거처를 옮길 때까지 강북의 삼양동 구옥에서 기거해 '삼양동거사'란 별칭을 얻기도 했다. 고인은 '어진 돌(仁石)'이란 호에 걸맞게 후덕하고 서민적인 풍모에 모나지 않은 인품으로 생전에 여야 정치인들과 원만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유족은 부인 김동분씨와 상용 상래 상호 상열씨 등 4남4녀가 있다. ...

      한국경제 | 2004.12.09 00:00

    • 뉴질랜드, 동성애자 결합 합법화

      뉴질랜드에서 9일 동성애자들간의 결합이 합법화됐다. 뉴질랜드 의회는 이날 동성간의 결합과 동거로 이루어지는 사실혼을 전통적인남녀간의 결혼과 법적으로 동등하게 대우하는 시민결합법안을 찬성 65표 대 반대 55표로 가결했다. 이 법안은 의회의 심의과정에서 찬성과 반대의견이 팽팽히 맞섰을 뿐 아니라 기독교가 강력하게 반발하고 시민들의 여론조사에서도 반대의견이 압도적으로 많았으나 마지막에 일부 의원들이 찬성 쪽으로 입장을 정리함에 따라 비교적 여유 있는 ...

      연합뉴스 | 2004.12.09 00:00

    • 연말정산 누락, 99년분부터 환급신청 가능

      ... 과세표준(총급여-총소득공제)이 1천만원 이하라면 100만원에 기본세율 9%를 곱해 9만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또 같은 과표의 근로소득자가 부모 모두 작년 현재 만 65세이상(38.12.31 이전출생) 경로 우대자이고 생계를 같이 하는데도, 동거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공제대상에서 누락했다면 부양가족 공제(1인당 100만원)와 경로우대자 추가공제(1인당 100만원)를 합쳐 400만원의 소득공제를 신청, 36만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국세청 원천세과 관계자는 "경정청구나 고충청구 ...

      연합뉴스 | 2004.12.07 00:00

    • 호주 20대 산모 50%, 결혼 않고 출산

      ... 오히려 아이가 태어난 다음에 한 쌍의 남녀가 결혼할 것인지 말 것인지를 고려하는 게 더보편적인 현상이라고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드 바우스 박사는 “사생아라는 개념은 이미 자취를 감추었고 임신했기 때문에 결혼을 해야 한다는 사고도 호주에서는 더 이상 찾아볼 수 없다”며 20대일수록 동거 비율이 높게 나타나고 있고 결혼을 하지 않고 아이를 갖는 대부분의 경우도 이런 사실혼 관계에서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연합뉴스 | 2004.12.06 00:00

    • 개신교 미혼여성 30% "혼전 성관계 안돼"

      ... 128명의 개신교인 가운데 30.5%가 `결혼 후에만 성관계가 가능하다'는 의견을 나타냈다. 반면 46명의 가톨릭 신자 가운데 15.2%, 326명의 비기독교인 가운데는 16.9%가혼전 성관계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보였다. 혼전 동거에 대해서도 개신교인의 48.4%가 반대한다고 대답해 비기독교(44.1%)보다 조금 수치가 높았다. 가톨릭신자 가운데는 54.4%가 반대한다고 밝혔다. 동성애에 대해서는 개신교인의 31.3%만이 `인정해주어야 한다'고 밝혀 가톨릭(39.1%), ...

      연합뉴스 | 2004.12.05 00:00

    • 동거남 자식 때려 숨지게 한 20대주부 징역 3년

      서울 북부지법 형사11부(박철 부장판사)는 동거남 자식을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폭행치사)로 기소된 주부 A(26)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은 만 6살 밖에 되지 않은 자녀가 돈을 훔친 것으로 여겨 추궁하다 화가 난 나머지 나무빗자루가 부러질 만큼 마구 때린 것은 범행수법이 가혹하며 잘못된 훈육방법에 따른 사회적 비난을 면키 어렵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그러나 "피고인이 범행을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평소 학대를 ...

      연합뉴스 | 2004.12.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