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1-190 / 54,3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천시 초고층 단지 '이천 롯데캐슬 센트럴 페라즈 스카이' 계약금 5% 선착순 분양 실시

      ... 인근에 위치한 경강선 이천역, 영동고속도로, 제2중부고속도로, 성남~장호원간 자동차전용도로와 이천종합터미널을 통해 서울 및 수도권 접근성이 용이하다. 특히 이천에 GTX-D 노선 신설 계획으로 이천에서 삼성역까지 약 40분대에 이동이 가능한 광역 교통 수혜도 받을 전망이다. 이 밖에도 안흥지, 중리천, 중리천변 수변공원, 안흥유원지, 이천온천공원 등 쾌적하고 풍부한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다. 또 롯데마트, CGV, 경기의료원 이천병원, 이천파티마병원, ...

      한국경제TV | 2024.04.30 13:16

    • thumbnail
      경기도 개별주택가격 평균 1.19%↑…전국 최고 상승

      ... 용인시 처인구로 반도체 국가산업단지와 도시개발사업 등의 영향으로 평균 3.98% 상승했다. 동두천시는 0.8% 하락해 내림세를 이어갔다. 전년보다 가격이 상승한 주택은 47.56%이며, 하락한 주택은 14.35%, 가격변동이 없거나 신규인 물건이 38.09%로 나타났다. 가격이 가장 높은 주택은 성남시 분당구에 있는 정용진 신세계그룹 회장 단독주택(연면적 3,049㎡)으로 159억원이다. 가장 낮은 주택은 포천시에 있는 단독주택(연면적 18.12㎡)으로 ...

      한국경제 | 2024.04.30 12:03 | YONHAP

    • thumbnail
      작년 경부고속道 신갈∼판교 가장혼잡…日 평균교통량 21만6천대

      ... 따르면 추석 연휴(9월 28∼30일)가 포함된 9월에 교통량이 가장 많았다. 9월 고속국도의 하루 평균 교통량은 7만9천418대였고, 일반국도는 1만6천437대였다. 추석 연휴와 이어진 사흘간 연휴(10월 1∼3일)가 포함됐고 행락철 이동이 많은 10월의 하루 평균 교통량은 고속국도 7만7천670대, 일반국도 1만6천180대로 그 뒤를 이었다. 지난해 하루 평균 교통량이 가장 적은 시기는 1월이었다. 고속국도의 경우 6만9천153대, 일반국도 1만3천497대였다. ...

      한국경제 | 2024.04.30 11:00 | YONHAP

    • thumbnail
      충남도, 보령∼대전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 밝혔다. 도는 서해안 접근성 향상 등을 위해 3조4천억원을 투입해 보령과 부여, 논산, 계룡 등을 거쳐 대전까지 70㎞ 구간에 왕복 4차로를 건립한다는 계획이다. 보령∼대전 고속도로가 건설되면 대전에서 보령까지 1시간 이내로 이동이 가능할 것으로 도는 전망한다. 현재 대전시민이 자동차로 대천해수욕장에 가려면 공주와 청양 등을 지난 국도 등을 이용해야 한다. 막힘 없이 달려도 1시간 50분이 걸린다. 오는 11월까지 진행하는 용역을 통해 도는 교통 수요 ...

      한국경제 | 2024.04.30 10:18 | YONHAP

    • thumbnail
      5월 1일 노동절 집회, 대구시의회 일대 교통 통제…"8천명 참가"

      ... 8천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신고됐다. 집회 신고 장소 주변 도로는 오전 5시 30분 공평네거리에서 교동네거리 구간 일부 차로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통제된다. 무대가 설치되는 공평네거리∼시청 네거리 구간은 오전 8시 30분부터 차로 이동이 전면 통제된다. 공평네거리∼교동네거리는 오후 1시부터 집회 참가자 중 6천명의 행진이 예정돼 모든 차로 이동이 제한된다. 오후 3시 30분부터는 3개 코스에서 동시 행진이 진행된다. 대구시의회에서 출발해 각기 교동네거리∼도청교, ...

      한국경제 | 2024.04.30 10:08 | YONHAP

    • thumbnail
      [종합] 김윤지, '임신 28주차'에도 쇄골 여전하네…"'똥배'만 나와→티 안 나서 걱정" ('동상이몽')

      ... 실감했다. 이은형은 "나는 왜 이렇게 배가 크냐"면서 너스레를 떨었다. 눈물까지 보이는 이지혜를 향해 김숙은 "우는 거냐"고 물었고, 두 딸을 둔 이지혜는 "나는 누가 임신했다 그러면 감동이다"라면서 김윤지를 축복했다. 김윤지는 '착착이'를 품고 열심히 영화 홍보를 했다고 밝혔다. 그는 "임신 티가 나면 자연스럽게 알리려고 했으나, 생각보다 티가 빨리 잘 안 났다"고 웃는 얼굴로 ...

      텐아시아 | 2024.04.30 07:52 | 이소정

    • thumbnail
      요동치는 원화 환율, 한·미 금리 차이 때문이라는데…

      ... 오르고, 외국 물가가 오르면 환율은 내린다는 의미다. 환율은 복잡계 현실의 환율은 훨씬 더 복잡하다. 금리와 물가만 보고 환율의 움직임을 예측했다가는 낭패 보기 십상이다. 이론 자체에도 허점이 있다. 이자율평가설은 국가 간 자본 이동이 완전히 자유롭다고 가정한다. 하지만 현실에선 국경을 넘는 자본 이동에 제약이 많다. 기대수익률을 금리와 환율 변동률로만 계산할 수도 없다. 해외 투자엔 소버린 리스크가 따른다. 정치적으로 불안정하고 국가 신용도가 낮은 나라에 금리와 환율만 ...

      한국경제 | 2024.04.29 19:26 | 유승호

    • thumbnail
      부르키나파소 군정 "민간인 학살 주장 근거 없어…조사중"

      ... 지국 운영을 무기한 중단시켰다. 서아프리카 사헬(사하라 사막 남쪽 주변)의 심장부에 있는 부르키나파소는 영토의 40%가 정부의 통제 밖이어서 세계에서 가장 불안정한 나라 중 하나다. 특히 이슬람 급진세력과 연계된 지하디스트의 준동이 2015년부터 이어지면서 지금까지 약 2만명이 숨지고 200만명 넘는 피란민이 발생했다. 2022년 두 차례의 쿠데타 끝에 9월 이브라힘 트라오레를 수반으로 하는 군사정부가 폭력 사태를 막겠다며 권력을 장악했으나 상황은 나아지지 ...

      한국경제 | 2024.04.29 17:30 | YONHAP

    • thumbnail
      "우리 동동이가 똑똑해졌어요"…동대문구 민원안내로봇 기능↑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이필형)는 사용자환경(UI) 개선을 마친 민원안내 로봇 '동동이'가 업무에 복귀했다고 29일 밝혔다. 구는 앞서 지난 1~3월 시범운행을 마치고 UI 개선안을 로봇업체에 전달해 기능을 업그레이드했다. 돌아온 동동이는 기존의 부서 안내 기능에 더해 ▲ 주요 민원 업무(12개) 안내 ▲ 구정 홍보영상 송출 및 음성 안내 ▲ 자율주행 기능 등을 수행할 수 있게 됐다. 담당 직원이 로봇의 동작을 제어할 수 있는 프로그램에 접속해 ...

      한국경제 | 2024.04.29 16:35 | YONHAP

    • thumbnail
      GS건설, '문화자이SKVIEW' 30일 1순위 청약 접수

      ... 317가구 ▲75㎡ 305가구 ▲84㎡ 502가구로 구성된다. 단지로부터 도보 약 5분 거리에 동문초등학교가 있고, 글꽃중학교와 동산고등학교도 걸어서 통학이 가능하다. 단지 인근 유등로와 국도4호선을 이용해 시내는 물론 전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고, KTX서대전역도 차량 약 5분 거리에 있다. 차량으로 약 6분 거리에 코스트코와 홈플러스, 하나로마트 등 근린생활시설이 있고, 충청권 최대 규모 3차 상급종합병원 충남대병원도 가까운 거리에 위치해 있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4.04.29 1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