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1-110 / 4,0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승우, 황선홍 앞 무력시위…K리그1 수원, 전북과 1-1 무승부(종합)

      ... 벗어났고, 전반 43분에는 안데르손의 중거리 대포알 슈팅이 크로스바를 아슬아슬하게 넘는 등 골문을 열어젖히는 데 실패하며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지동원 대신 그라운드를 밟은 이승우는 교체 투입 직후 선제 득점포를 가동하며 자신을 점검하러 온 황선홍 감독 앞에서 무력시위를 펼쳤다. 후반 1분 골대 정면 페널티 지역에서 공을 잡은 이승우는 발재간으로 수비 4명 사이를 파고든 뒤 왼쪽 페널티 지역에서 왼발 슈팅으로 반대쪽 골망을 흔들었다. ...

      한국경제 | 2024.03.09 18:37 | YONHAP

    • thumbnail
      이승우, 황선홍 앞 무력시위…K리그1 수원, 전북과 1-1 무승부

      ... 벗어났고, 전반 43분에는 안데르손의 중거리 대포알 슈팅이 크로스바를 아슬아슬하게 넘는 등 골문을 열어젖히는 데 실패하며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지동원 대신 그라운드를 밟은 이승우는 교체 투입 직후 선제 득점포를 가동하며 자신을 점검하러 온 황선홍 감독 앞에서 무력시위를 펼쳤다. 후반 1분 골대 정면 페널티 지역에서 공을 잡은 이승우는 발재간으로 수비 4명 사이를 파고든 뒤 왼쪽 페널티 지역에서 왼발 슈팅으로 반대쪽 골망을 흔들었다. ...

      한국경제 | 2024.03.09 16:04 | YONHAP

    • thumbnail
      메시, 북중미 챔피언스컵 16강전서 득점포…팀은 2-2 무승부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가 3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미국프로축구 메이저리그 사커(MLS) 인터 마이애미CF에서 뛰는 메시는 8일(한국시간) 미국 테네시주 내슈빌의 지오디스 파크에서 열린 북중미카리브해 축구연맹(CONCACAF) 챔피언스컵 16강 1차전 내슈빌SC와 원정 경기에서 팀이 0-2로 끌려가던 후반 7분에 추격하는 득점을 올렸다. 마이애미는 메시의 골로 1-2로 따라붙은 뒤 후반 추가 시간에 나온 루이스 수아레스의 동점 골을 묶어 ...

      한국경제 | 2024.03.08 13:38 | YONHAP

    • thumbnail
      EPL 트로피는 어디로…11일 리버풀-맨시티 '1·2위 대격돌'

      ... 더브라위너와의 찰떡궁합도 주목할 만하다. 더브라위너가 장기 부상으로 20라운드가 돼서야 경기에 복귀한 탓에 올 시즌 둘의 합작 골 자체는 많지 않지만 임팩트는 강하다. 23∼24라운드 연속으로 더브라위너의 패스에 이은 홀란의 득점포가 터졌다. 지난달 FA컵 16강 루턴 타운전에서는 홀란의 다섯 골이 모두 더브라위너의 도움으로 기록됐다. 맨시티를 승점 1차로 뒤쫓는 리그 3위 아스널은 우승컵을 향해 돌진하는 폭주기관차다. 아스널은 최근 EPL에서 누구보다 화끈한 ...

      한국경제 | 2024.03.08 07:01 | YONHAP

    • thumbnail
      '홀란 6호골' 맨시티, 코펜하겐 잡고 7시즌 연속 UCL 8강행(종합)

      ... 앞섰다. UCL 역대 최다 14회 우승을 보유한 레알 마드리드는 2021-2022시즌 이후 2년 만의 정상 탈환을 노린다. 이날 후반 20분 비니시우스 주니오르의 선제골로 앞서 나간 레알 마드리드는 3분 뒤 빌리 오르반에게 득점포를 허용하며 쫓겼으나 합계에서 한 골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켜냈다. 전날 바이에른 뮌헨(독일), 파리 생제르맹(프랑스)에 이어 이날 맨시티와 레알 마드리드가 합류하면서 이제 UCL 8강 중 4개 팀이 결정됐다. 다음 주 포르투(포르...

      한국경제 | 2024.03.07 11:08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2경기 연속골 쏠까…토트넘, 4위 애스턴빌라와 10일 격돌

      독일 분데스리가선 김민재-이재성 '코리안 더비' 예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득점포 가동을 재개한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정조준한다. 토트넘은 10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열리는 2023-2024 EPL 28라운드에서 애스턴 빌라와 격돌한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의 마지노선인 4위를 노리는 토트넘에는 분수령이 될 만한 경기다. 현재 ...

      한국경제 | 2024.03.07 10:09 | YONHAP

    • thumbnail
      '홀란 6호골' 맨시티, 코펜하겐 잡고 7시즌 연속 UCL 8강행

      ... 앞섰다. UCL 역대 최다 14회 우승을 보유한 레알 마드리드는 2021-2022시즌 이후 2년 만의 정상 탈환을 노린다. 이날 후반 20분 비니시우스 주니오르의 선제골로 앞서 나간 레알 마드리드는 3분 뒤 빌리 오르반에게 득점포를 허용하며 쫓겼으나 합계에서 한 골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켜냈다. 전날 바이에른 뮌헨(독일), 파리 생제르맹(프랑스)에 이어 이날 맨시티와 레알 마드리드가 합류하면서 이제 UCL 8강 중 4개 팀이 결정됐다. 다음 주 포르투(포르...

      한국경제 | 2024.03.07 08:15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또 메시 연호'에 호날두 골 침묵…알나스…)

      ... 풀기 위해 그라운드에 등장하자 메시의 이름을 연호하기 시작했고, 호날두는 침착하게 이들을 향해 손뼉을 쳐 보이기도 했다. 경기가 시작되고, 호날두는 전반 6분 골 지역 왼쪽에서 멋진 오버헤드킥을 시도했지만 골대를 빗나갔다. 득점포는 알아인의 몫이었다. 전반 44분 알레한드로 로메로가 찔러준 침투패스를 소피앙 라히미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볼을 잡아 골키퍼까지 제치고 오른발로 골 맛을 봤다. 일격을 당한 알나스르는 전반 45분 호날두가 골 지역 오른쪽에서 ...

      한국경제 | 2024.03.05 11:30 | YONHAP

    • thumbnail
      '또 메시 연호'에 호날두 골 침묵…알나스르 ACL 8강 1차전 패배

      ... 풀기 위해 그라운드에 등장하자 메시의 이름을 연호하기 시작했고, 호날두는 침착하게 이들을 향해 손뼉을 쳐 보이기도 했다. 경기가 시작되고, 호날두는 전반 6분 골 지역 왼쪽에서 멋진 오버헤드킥을 시도했지만 골대를 빗나갔다. 득점포는 알아인의 몫이었다. 전반 44분 알레한드로 로메로가 찔러준 침투패스를 소피앙 라히미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볼을 잡아 골키퍼까지 제치고 오른발로 골 맛을 봤다. 일격을 당한 알나스르는 전반 45분 호날두가 골 지역 오른쪽에서 ...

      한국경제 | 2024.03.05 11:22 | YONHAP

    • thumbnail
      배준호, 잉글랜드 축구 2부리그 2경기 연속골…팀 연패 탈출

      ...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들즈브러와의 2023-2024 챔피언십 3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로 출전, 전반 40분 선제 결승 골을 터뜨렸다. 지난달 25일 카디프시티와의 34라운드에서 잉글랜드 무대 데뷔골을 폭발했던 배준호는 2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배준호는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4강 멤버로, 지난해 8월 스토크시티 유니폼을 입고 이번 시즌 유럽 무대에 데뷔해 팀 내 입지를 굳혀 나가고 있다. 이번 골로 그는 시즌 리그 공격 포인트를 ...

      한국경제 | 2024.03.03 10: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