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91-2600 / 3,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벤투호 첫 골' 손흥민 "혼자 주목받아 미안해…골은 팀원 덕"

      ... 나선 손흥민은 전반 16분 황의조(감바 오사카)의 패스를 받아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콜롬비아의 골망을 흔들었다. 2018 러시아월드컵 독일전 이후 A매치에서 골이 없던 손흥민은 9경기 만에 '골 침묵'에서 벗어나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 손흥민에게 골에 대한 소감을 묻자, "대표팀 선수들에게 미안하다"는 답이 먼저 돌아왔다. 그는 "대표팀에서 자꾸 나의 이름만 많이 거론되는 것 같아 선수들에게 미안하고, 코치진들에게도 ...

      한국경제 | 2019.03.27 09:16 | YONHAP

    • thumbnail
      한국, 콜롬비아에 2-1 승리…`손흥민·이재성 득점포`

      ... 전적에서 4승 2무 1패를 기록했다. 벤투호는 `난적` 콜롬비아를 상대로 최전방에 손흥민과 황의조(감바 오사카)를 내세운 4-1-3-2 전술을 가동했다. 한국은 초반 날카로운 슛으로 앞세워 제대로 예열한 손흥민의 발끝에서 마침내 득점포가 터져 나왔다. 전반 16분 황인범에서 시작된 패스가 황의조의 패스를 거쳐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쇄도한 손흥민에게 전달됐고, 손흥민은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콜롬비아의 골그물을 세차게 흔들었다.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최종전 ...

      한국경제TV | 2019.03.26 22:13

    • thumbnail
      '손흥민·이재성 득점포' 한국, 콜롬비아에 2-1 승리

      ... 한국은 경기 초반부터 콜롬비아와 '맞불 작전'을 놨다. 전반 7분 만에 역습에 나선 손흥민의 통렬한 오른발 중거리포가 크로스바를 살짝 벗어나며 공세의 물꼬를 텄다. 슛 감각을 제대로 예열한 손흥민의 발끝에서 마침내 득점포가 터져 나왔다. 전반 16분 황인범에서 시작된 패스가 황의조를 거쳐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쇄도한 손흥민에게 전달됐다. 손흥민은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콜롬비아의 골그물을 세차게 흔들었다.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최종전 독일전 ...

      한국경제 | 2019.03.26 21:56 | YONHAP

    • thumbnail
      벤투호 3월 평가전 출격 멤버는?…황의조·지동원은 '골맛'

      ... 아시안컵 직후 국가대표 은퇴를 선언했기 때문에 벤투 감독으로선 3월 A매치 때 아시안컵 멤버들을 주축으로 하되 새로운 선수들을 실험하겠다는 구상이다. 아시안컵에 뛰었던 해외파 황의조(감바 오사카)와 지동원(아우크스부르크)의 득점포 가동은 벤투 감독에겐 희소식이다. 벤투호의 간판 골잡이인 황의조는 2일 시미즈와 일본 프로축구 J리그 2라운드 경기에서 후반 28분 추가 골을 터뜨리고 두 번째 골을 배달하는 등 1골 1도움 활약으로 팀의 4-2 승리에 앞장섰다. ...

      한국경제 | 2019.03.04 08:27 | YONHAP

    • thumbnail
      `엘 클라시코` 바르사, 레알에 승리...선두 질주

      ... 3무)다. 우스만 뎀벨레-루이스 수아레스-리오넬 메시를 최전방에 내세운 바르셀로나는 비니시우스-카림 벤제마-개러스 베일의 삼각 편대로 나선 레알 마드리드와 정면 대결에 나섰다. 하지만 최근 상승세를 앞세운 바르셀로나가 먼저 득점포를 가동했고, 그것이 결승 골이 됐다. 바르셀로나의 라키티치는 전반 26분 오른쪽 측면에서 세르지 로베르토가 내준 침투 패스를 이어받아 페널티 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뒤 골 지역 오른쪽에서 달려 나온 골키퍼의 키를 살짝 넘기는 재치있는 ...

      한국경제TV | 2019.03.03 08:54

    • thumbnail
      손흥민, 3경기 연속 무득점…토트넘, 아스널과 1-1 무승부

      토트넘, 리그 3경기 무승…아스널은 4경기 무패 손흥민(27)의 득점포가 3경기째 멈춘 가운데 소속팀 토트넘은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에서 비겨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경기 연속 무승에 그쳤다. 손흥민은 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9라운드 홈경기에 선발로 출전해 후반 34분 페르난도 요렌테와 교체될 때까지 뛰었다. 지난달 중순 도르트문트(독일)와의 ...

      한국경제 | 2019.03.02 23:43 | YONHAP

    • thumbnail
      `나도 양봉업자` 지동원, 멀티골로 승리 견인

      ... 2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의 WWK 아레나에서 열린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2018-2019 독일 분데스리가 24라운드 홈경기에서 전반 24분 선제골에 이어 후반 22분 추가 골을 터뜨리며 2-1 승리에 앞장섰다. 5개월여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던 지난 16일 바이에른 뮌헨전에 이은 보름여 만의 득점이다. 아우크스부르크는 시즌 5승 6무 13패(승점 21)를 기록해 15위로 강등권에서 벗어났다. 지동원은 두 골을 넣고 후반 38분 교체됐고, 팀 동료 구자철도 선발로 ...

      한국경제TV | 2019.03.02 08:06

    • thumbnail
      '어게인 50m 질주골!'…손흥민, 28일 첼시전 출격 준비 완료

      ... 잠시 숨을 고른 상태인 만큼 이번 첼시전에서 득점이 필수다. 특히 손흥민은 지난해 11월 25일 첼시와 정규리그 13라운드 홈경기에서 폭풍의 '50m 드리블 득점'으로 이번 시즌 리그 1호골을 작렬했다. 첼시전 득점포를 밑거름 삼아 몰아치기 골로 리그에서 11골을 쌓았다. 기분 좋은 추억이 가득한 첼시와 시즌 두 번째 대결인 만큼 손흥민의 득점 의욕도 남다를 수밖에 없다. 토트넘을 맞는 첼시는 분위기가 어수선하다. 첼시는 지난 25일 맨시티와 ...

      한국경제 | 2019.02.27 08:44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5경기 연속골 무산...토트넘 연승행진 끝

      ... 모우라와 교체됐다. 지난달 31일 왓퍼드와의 리그 경기를 시작으로 뉴캐슬전(3일), 레스터전(11일), 그리고 14일 도르트문트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까지 4경기 연속 득점 행진을 이어갔던 손흥민은 불붙은 득점포 가동을 잠시 멈췄다. 데뷔 후 최근까지 네 차례 4경기 연속 골을 기록한 바 있는 손흥민으로서는 데뷔 첫 5경기 연속 골 기회였으나 아쉽게 대기록 달성에 실패했다. 시즌 17호 골(리그 12호 골)도 다음으로 미뤄졌다. 손흥민의 ...

      한국경제TV | 2019.02.24 09:29

    • thumbnail
      '에이스' 손흥민 "항상 잘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최선 다할 뿐"

      4경기 연속 득점포로 절정의 골 감각을 이어가는 손흥민(27·토트넘)이 최근 선전에 대해 "항상 잘하는지는 모르겠지만, 늘 최선을 다하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토트넘은 19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최근 손흥민의 활약상을 전하며 그의 인터뷰 내용을 실었다. 여기서 손흥민은 "우리 팬들은 진심으로 우리를 응원한다. 나는 팬들을 존중하며, 나 역시 그들을 지지한다"며 애정과 고마움을 표현했다. ...

      한국경제 | 2019.02.20 09: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