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21-3130 / 3,9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북한, 사우디와 월드컵 본선행 `최종 혈투'

      ... 슈팅을 자랑하는 정대세와 월드컵 최종예선 홈경기 때 결승골을 뽑아 사우디아라비아 격파에 앞장섰던 문인국은 골 사냥을 벼르고 있다. 지난 10일 한국과 원정경기에서 0-0 무승부를 이끌어냈던 사우디아라비아도 날카로운 공격력을 뽐냈던 나세르 알 카타니가 안방에서 득점포를 가동할 태세다. 북한이 원정 팀들의 무덤에서 사상 첫 남북 동반 진출을 확정하는 축포를 쏘아올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9.06.16 00:00

    • thumbnail
      "마음 편하게"…10일 밤 사우디 골문 가른다

      ... 수비라인에 배치된다. 골문은 이운재(수원)가 맡는다. 주목되는 것은 '스트라이커 듀오' 이근호와 박주영이 사우디아라비아 골문을 시원하게 뚫어줄지 여부다. 두 선수는 지난해 11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치러진 최종예선 3차전 때 나란히 득점포를 가동하며 2-0 승리를 이끌었다. 한국이 19년 동안 사우디아라비아를 이기지 못했던 '무승 징크스'를 깬 주역들이다. 허 감독 체제에서 가장 많은 6골을 사냥한 이근호는 또 한번 사우디아라비아 골문을 가르겠다는 각오이고,중동팀을 상대로 ...

      한국경제 | 2009.06.09 00:00 | 김경수

    • [월드컵축구] 한국, 7회연속 본선행

      ... 골키퍼가 몸을 던져 잡으려다 공이 그대로 흘렀다. 기성용은 이 틈을 놓치지 않고 골지역 왼쪽으로 달려들며 공을 가로챈 뒤 가볍게 오른발로 차 넣어 골문을 갈랐다. 골키퍼 실책을 놓치지 않은 기성용의 재치있는 플레이가 돋보인 득점포였다. 0-2로 끌려가던 UAE는 전반 막판 나와프 무바라크가 강한 오른발 슈팅을 날렸지만 골키퍼 이운재의 선방에 걸렸다. 한국은 후반 들어서도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지만 김정우가 4분 만에 휘슬이 울린 상황에서 불필요한 공 ...

      연합뉴스 | 2009.06.07 00:00

    • 허정무호 상대 UAE, 독일에 2-7 대패

      ... 전반 29분 수비수 헤이코 베스테르만의 선제골로 기선을 잡은 뒤 35분 고메스, 39분 피오트르 트로초브스키, 전반 인저리 타임 때 고메스가 다시 골을 터뜨려 전반을 4-0으로 앞섰다. 기세가 오른 독일은 후반 3분 고메스가 또 득점포를 가동, 해트트릭을 작성했고 UAE는 후반 7분 수비수 파리스 주마의 자책골에 0-6까지 뒤졌다. 막판 반격에 나선 UAE는 후반 8분 이스마일 살렘 알-하마디, 후반 28분 나와프 아미르 무바라크가 한 골씩 넣으며 추격전을 ...

      연합뉴스 | 2009.06.03 00:00

    • 귀국 김두현 진로 고심 '잔류 또는 이적'

      ... 2008-2009시즌에는 무릎 부상 여파로 정규리그 16경기(선발 9경기 포함) 밖에 뛰지 못했다. 김두현은 지난 1월 잉글랜드 FA컵 4라운드(32강) 챔피언십(2부) 번리와 홈경기에서 프리킥 골을 터뜨렸지만 정작 정규리그에서는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다. 김두현은 소속팀 잔류와 다른 팀으로의 임대, 이적을 놓고 고민 중이다. 소속팀이 챔피언십으로 강등됐기 때문에 그대로 뛰면서 프리미어리그 복귀를 기대하기보다는 임대 또는 이적 쪽으로 무게가 쏠리는 분위기다. ...

      연합뉴스 | 2009.06.02 00:00

    • 유럽 해외파 4인 결산…박지성만 웃었다

      ... 박지성은 팀의 활력소 노릇을 톡톡히 해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얻은 박지성의 공격포인트는 2골 2도움. 박지성은 지난해 9월22일 첼시와 대결 때 시즌 첫 골을 터뜨리며 값진 1-1 무승부에 이바지했고 지난 3일 미들즈러전에서도 득점포를 가동해 2-0 승리에 앞장섰다. 또 FA컵에서도 3경기 출장해 한 차례 골문을 갈랐다. 이와 함께 박지성은 이번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도 8경기(4경기 선발)에 나와 한 골을 사냥하며 팀이 결승에 진출하는 ...

      연합뉴스 | 2009.05.25 00:00

    • 박주영 풀타임…모나코, 보르도에 무릎

      ... 스타디움에서 열린 보르도와 2008-2009 프랑스 정규리그(리그1) 3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오른쪽 측면 공수로 선발로 나와 풀타임을 뛰었다. 지난 17일 발랑시엔FC와 36라운드 홈 경기에서 올 시즌 5호골을 터트렸던 박주영은 득점포를 재가동하지는 못했다. 모나코는 전반 35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마루안 샤마크에게 헤딩 결승골을 내주고 보르도에 0-1로 패했다. 최근 4경기 연속(1무3패) 승수를 쌓지 못한 모나코는 11승11무15패(승점 44)가 됐다. ...

      연합뉴스 | 2009.05.24 00:00

    • 이근호, 득점포 침묵…정대세 쐐기골

      ... 연속골 행진에 실패한 반면 정대세(25.가와사키 프론탈레)는 쐐기골을 터뜨려 희비가 엇갈렸다. 이근호는 16일 오후 일본 가와사키 도도로키 경기장에서 열린 가와사키와 2009 J-리그 12라운드 원정경기에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지만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다. 이로써 두 경기 연속골을 포함해 출장한 6경기에서 6골을 수확했던 이근호의 득점 퍼레이드는 중단됐다. 반면 정대세는 가와사키가 1-0으로 앞선 후반 종료 직전 승부에 쐐기를 박는 골을 터뜨리며 2-0 승리에 ...

      연합뉴스 | 2009.05.16 00:00

    • 박지성, 맨유 3연속 우승에서 빛난 활약

      ... 체력으로 팀의 활력소가 됐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얻은 박지성의 공격포인트는 2골 2도움. 박지성은 지난해 9월22일 첼시와 라이벌 대결 때 시즌 첫 골을 터뜨리며 값진 1-1 무승부에 이바지했고 지난 3일 미들즈러전에서도 득점포를 가동하며 2-0 승리에 앞장섰다. 박지성은 또 이번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도 8경기(4경기 선발)에 나와 한 골을 사냥하며 팀을 결승 무대로 이끌었다. 또 FA컵에서도 3경기 출장해 한 차례 골문을 갈랐다. ...

      연합뉴스 | 2009.05.16 00:00

    • 박지성 '아스널전서 우승 축배 들자'

      ... 샴페인을 터뜨리는 주역이 되기를 바라고 있다. 또 프랑스 프로축구 무대에서 뛰는 박주영(24.AS 모나코)은 17일 오전 2시 모나코의 루이2세 스타디움에서 열릴 발랑시엔과 36라운드 홈경기에 선발로 출격해 시즌 5호골에 도전한다. 박주영은 14일 FC 소쇼와 원정경기에서 풀타임으로 그라운드를 누비고도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못했지만 활발한 움직임을 보여 득점포 가동을 벼르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9.05.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