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91-3300 / 3,9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로2008] 첫 해트트릭 비야 `무적함대' 해결사

      ... 혼자 세 골을 몰아 넣어 대표팀 주득점원으로 떠오른 것이다.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정규리그 24골을 포함해 시즌 30골을 사냥한 토레스가 예선 7경기에서 두 골에 그쳤고 이날 비야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하고도 정작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한 것과 대비되는 화끈한 골 사냥이다. 2006 독일 월드컵까지 스페인 공격의 핵이었던 라울 곤살레스를 과감하게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비야에게 믿음을 보내준 루이스 아라고네스 감독 기대에 부응하는 활약이다. 비야가 현란한 ...

      연합뉴스 | 2008.06.11 00:00

    • [유로2008] 호날두 `황금시대 2막' 여는 에이스

      ... 8골, FA컵 3골 등 시즌 42골을 작렬하는 빼어난 골 감각을 뽐냈던 호날두의 기세는 유로2008에서도 꺾이지 않았다. 호날두는 8일(한국시간) 새벽 스위스 스위스 제네바 스타드 드 제네바에서 열린 대회 터키와 A조 1차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음에도 특유의 현란한 드리블과 강력한 슈팅, 정교한 패스를 선보인 것. 선제골을 넣은 페페와 추가골 주인공인 라울 메이렐레스 못지 않은 2-0 승리에 주역인 셈이다. 오른쪽 윙어로 선발 출격한 호날두는 터키 수비수들의 ...

      연합뉴스 | 2008.06.08 00:00

    • [월드컵축구] 박지성 '역시 해결사'

      ... 골키퍼 머리 위로 찔러넣었고 볼은 그대로 골 그물을 출렁였다. 마치 독일월드컵 프랑스전 당시 동점골을 터트렸을 때 장면이 연상되는 골이었고, 5만3천여 축구팬은 뜨겁게 환호했다. 지난 2월6일 투르크메니스탄과 1차전 홈경기 때 득점포를 쏘아 올린 이후 대표팀에서 114일 만의 골. 교체 없이 경기 종료 휘슬이 울릴 때까지 전.후반 90분을 모두 소화한 박지성의 움직임은 한창 소속 리그가 진행 중이던 3월26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북한과 2차전 당시 피로에 ...

      연합뉴스 | 2008.06.01 00:00

    • 반환점 앞둔 K-리그, 수원 독주…골ㆍ관중 증가

      ... 속에 성남 일화, 포항 스틸러스, FC서울, 울산 현대 등 우승 후보들이 예상대로 K-리그 상위권을 형성했다. 화끈한 공격 축구로 경기당 평균 득점이 증가하며 관중도 늘었다. 초반 토종 공격수들의 약진 속에 외국인 골잡이들의 득점포도 서서히 달궈지면서 개인 타이틀 경쟁도 점점 불을 뿜고 있다. K-리그 11라운드까지를 뒤돌아 본다. ◇수원 '거침없이 하이킥' 올 시즌 전반기의 가장 큰 화제는 16경기 연속 무패행진(14승2무)을 이어간 '푸른 날개' ...

      연합뉴스 | 2008.05.26 00:00

    • 허정무호 `지옥의 4연전' 카운트다운

      ... 저돌적인 팀이라 준비를 많이 해야 할 것 같다"고 경계심을 드러냈다. 국내파 선수들도 주말 K-리그에서 막판 컨디션을 점검한다. 허 감독이 공격의 핵으로 지목한 안정환(부산)은 24일 밀양 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경남 FC와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하겠다고 벼르고 있다. 또 대표팀에서 주전 경쟁 라이벌인 `골잡이' 박주영(FC 서울)과 신예 스트라이커 조동건(성남)은 25일 자존심을 건 한판 대결을 펼친다. 미드필더 조원희, 수비수 곽희주, 이정수(이상 수원)와 ...

      연합뉴스 | 2008.05.23 00:00

    • 박주영-조동건, 축구대표팀 주전 경쟁 전초전

      ... 받아둬야 한다. 박주영은 올 시즌 컵대회를 포함해 12경기에 출전, 2골1도움을 기록했다. 이름값에 걸맞은 성적은 아니다. 특히 지난달 6일 K-리그 광주 상무전에서 시즌 2호골 맛을 본 뒤 7경기 동안 도움 하나만 추가했을 뿐 득점포는 침묵했다. '미흡했다'는 것은 자신도 잘 알고 있다. 박주영은 22일 아디다스 코리아와 스폰서십 체결식에서 "오히려 최근의 부진이 내 자신에게 기회가 되고 있다. 세뇰 귀네슈 감독으로부터 조언을 많이 듣는다. 더 나은 ...

      연합뉴스 | 2008.05.23 00:00

    • 박지성 '아시아 축구의 역사를 새로 쓴다'

      ... 그대로 적중할지 팬들의 기대감은 커지고 있다. ◇호날두-루니 VS 드로그바-발라크 축구의 묘미는 화끈한 골. 이런 의미에서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유)와 지난 시즌 득점왕 디디에 드로그바(첼시)의 득점포 공방은 결승전 최고의 볼거리다. 호날두와 드로그바는 챔피언스리그에서 나란히 7골과 6골을 터트리고 있어 역시 치열한 득점왕 경쟁을 펼치고 있다. 화력 면에서는 맨유의 우세가 점쳐진다. 프리미어리그에서 맨유가 80골(22실점)을 ...

      연합뉴스 | 2008.05.21 00:00

    • 맨유-첼시, 22일 챔프전 격돌…박지성 출격 대기

      ... 있다. 아버지 박성종씨, 옛 스승 거스 히딩크 러시아 대표팀 감독, 이회택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김주성 국제부장의 응원을 받을 박지성은 "우승할 때마다 기쁜 건 똑같다. 큰 무대에서 골을 넣는 것은 영광"이라며 더블 달성과 득점포 가동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첼시는 `검은 폭격기' 디디에 드로그바와 대포알 슛을 장착한 미드필더 미하엘 발라크를 내세워 정규리그 우승을 좌절시켰던 맨유에 진 빚을 갚겠다는 각오다. 드로그바는 챔피언스리그에서 6골을 사냥해 득점 ...

      연합뉴스 | 2008.05.19 00:00

    • 김남일 풀타임…고베는 1-1 무승부

      ... 않았다. 고베는 전반 31분 오쿠보 요시토의 선제골로 앞서 갔지만 전반 42분 니카타 공격수 알렉산드로에게 동점골을 내준 뒤 후반에도 득점을 올리지 못해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고베는 3승7무3패(승점 16)로 중하위권에 머물렀다. 북한 축구 대표팀 간판 골잡이 정대세(24.가와사키)는 17일 오미야와 홈 경기에 출전했지만 득점포를 가동하지는 못했고 팀은 2-3으로 역전패를 당했다.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gogo213@yna.co.kr

      연합뉴스 | 2008.05.18 00:00

    • 축구 대표팀 허정무호 승선할 태극전사는

      ... 2차전 소집명단 24명 가운데 왼쪽 발등뼈 피로골절로 수술을 받은 공격수 염기훈(울산)과 왼쪽 발목을 다쳐 재활 중인 `골 넣는 수비수' 곽태휘(전남)는 제외 대상이다. 대신 2차전 예비 엔트리 43명에서 빠졌음에도 최근 화끈한 득점포를 가동하고 있는 특급 새내기 조동건(성남)과 수원의 `골잡이 듀오' 서동현, 신영록 등이 허 감독의 눈도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또 기량이 검증된 조재진(전북)과 이근호(포항), 박주영(서울) 등도 허정무호 승선이 점쳐진다. ...

      연합뉴스 | 2008.05.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