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841-3850 / 3,9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포항, 울산 첫 10연승 저지

    ... 아이콘스의 경기가 열린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는 마그노가 펄펄 날았다. 전남과의 스카우트 분쟁 속에 계약금 30만달러, 연봉 32만4천달러에 전북에 둥지를 튼 마그노는 전반 21분 선취골을 뽑은 데 이어 후반 18분과 33분 잇따라 득점포를 가동, 시즌 첫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지난 2000년 브라질 리그 득점왕(20골)에 오른 골잡이 마그노는 자신의 진가를유감없이 과시하며 다크호스로 지목된 전북의 핵으로 부상했다. 전북은 마그노와 3개의 어시스트를 기록한 지난해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프로축구] 이적생들, 첫 단추 잘 뀄다

    ... 멋지게 보답한 것. 김도훈에게는 의미있는 개막 축포였다. 그는 A3마즈다챔피언스컵,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기존 멤버와의 팀워크 난조를 노출했고 이 과정에서 '킬러' 능력이 사라진 것 아니냐는 팬들의 눈총도 받았지만 첫판부터 득점포를 가동, 이런저런 우려를 불식시키며 올 시즌 활약을 예고했다. 김도훈은 또 오는 29일 콜롬비아와 데뷔전을 치르는 움베르투 코엘류 한국축구 대표팀 감독의 부름을 받지 못한 설움도 함께 씻었다. K리그 2년차인 '삼바특급' 뚜따도 ...

    연합뉴스 | 2003.03.24 00:00

  • 한국돌풍 예상 J리그 킥오프

    ... 특히 움베르투 코엘류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이 콜롬비아전 최전방 공격수로 안정환과 더불어 최용수를 발탁했다는 점은 그의 가치가 올해 더욱 빛을 발하리라는 점을 입증하고 있다. 최용수는 22일 도쿄 베르디와의 개막전에 출격해 올시즌 득점포를 시험가동할예정이다. 한편 이적 파동을 일으키며 일본에 진출한 고종수는 부상과 컨디션 난조로 시즌초반 출장이 불투명하지만 네덜란드에 진출한 박지성을 대체할 선수가 없다는 점에서 경기 출장은 시간문제다. 다만 교토는 고종수를 박지성의 포지션인 ...

    연합뉴스 | 2003.03.21 00:00

  • 설기현, 시즌 11호골 작렬

    벨기에 프로축구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안더레흐트)이 모처럼 득점포를 가동하며 골가뭄에서 벗어났다. 설기현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열린 벨기에 주필러리그 몽스와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1분 교체투입돼 전방을 누비다 24분 결승골을 작렬, 팀의 2-1 역전승을 이끌었다. 재계약 문제, 교체멤버 전락 등으로 마음고생이 심했던 설기현은 이로써 유럽축구연맹(UEFA)컵과 리그컵을 포함해 지난 1월 26일 리그 메헬렌전 이후 처음으로 골맛을 보며 그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亞챔피언스리그] 안정환의 시미즈, 성남 앞에 '무릎'

    ... 얻은 페널티킥을 직접 침착하게 차넣으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후 양팀은 일진일퇴의 공방을 벌였으나 승리의 여신은 결국 성남의 손을 들어줬다. 윤정환이 43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올려준 센터링을 김대의가 트래핑해 떨군뒤 시저스킥, 골망을 출렁인 것. 김대의는 오소츠파(태국)전에 이어 2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하며 지난해 한국프로축구 최우수선수(MVP)의 위용을 유감없이 뽐냈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3.03.12 00:00

  • 송종국, 화려한 부활 .. 3개월만에 그라운드 복귀 팀승리 견인

    ... 상태다. 한편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활약 중인 차두리(23·빌레펠트)는 이날 슈투트가르트전에 후반 24분 디아방 대신 교체 투입돼 비교적 안정된 플레이를 펼쳤지만 팀은 0-1로 패했다. 최근 부진에 빠진 설기현(24·안더레흐트)도 찰레로이와의 경기에서 후반 33분 바세지오를 대신해 그라운드를 누볐지만 득점포는 터뜨리지 못했다. 그러나 팀은 바세지오와 제스트로비치의 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03 00:00

  • 송종국, 3개월만에 성공적인 복귀전

    ... 슈투트가르트 전에 후반 24분 디아방 대신에 교체 투입돼 비교적 안정된 플레이를 펼쳤지만 팀은 0-1로 패했다. 최근 부진에 빠진 설기현(24.안더레흐트)도 찰레로이와의 경기에서 후반 33분바세지오를 대신해 그라운드를 누볐지만 득점포는 터지지 않았다. 그러나 팀은 바세지오와 제스트로비치의 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이밖에 일본 J리그에 진출한 고종수(25.교토 퍼플상가)는 지난 2일 오후 간사이 대학 선발팀과 연습경기에서 후반에 투입돼 날카로운 패스와 ...

    연합뉴스 | 2003.03.03 00:00

  • 설기현 등 유럽파, 골 침묵

    ...(안더레흐트), 차두리(빌레펠트), 이을용(트라브존스포르) 등 유럽파들이 24일(한국시간) 동반 출격했으나 골과 어시스트는올리지 못했다. 설기현은 이날 열린 벨기에 주필러리그 모스크론과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32분교체 투입됐으나 득점포가 터지지 않았고 팀도 0-1로 패했다. 설기현이 리그 2002-2003 시즌에서 선발로 나오지 못한 것은 지난해 11월 23일로케렌전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4경기 연속 선발 출장했던 차두리도 이날 헤르타 베를린과의 분데스리가 ...

    연합뉴스 | 2003.02.24 00:00

  • 올림픽.청소년축구대표팀, 연습경기서 '희비'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과 20세이하 청소년축구대표팀의 명암이 엇갈렸다.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전지훈련 중인 올림픽팀은 28일 밤 열린 남아공프로축구 1부리그 위츠 유니버시티와의 연습경기에서 최태욱이 연이어 득점포를 가동한 데 힘입어 2-0 승리를 거뒀다고 선수단이 29일 알려왔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팀은 이로써 3번의 연습경기를 모두 승리로 이끌었다. 후반 4분 김완수의 패스를 골로 연결한 최태욱은 38분 최원권의 센터링을 받아 추가 득점, ...

    연합뉴스 | 2003.01.29 00:00

  • 차두리 데뷔골 행운, 설기현 10호골

    ... 독일무대에 진출한 뒤 정규리그 10경기 등에 나서고도 공격포인트 하나 없이 전반기 리그를 마쳐 우려를 낳았었다. 차두리가 분데스리가 첫 골에 성공한 이날 벨기에 주필러리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24.안더레흐트)도 후반기 첫 득점포를 가동, 유럽무대에 태극전사의 매운 맛을 뽐냈다. 메헬렌과의 원정경기에 출전한 설기현은 후반 45분 추가골을 작렬, 정규리그 10호골을 장식하며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서울=연합뉴스) 김재현기자 jahn@yna.co....

    연합뉴스 | 2003.01.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