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11-4020 / 4,0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NBA] 조던 40득점 '부진탈출' .. 워싱턴 승률 5할 복귀

      최근 부진했던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워싱턴 위저즈)이 오랜만에 불꽃 같은 득점포를 터뜨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조던은 25일(한국시간) 워싱턴에서 열린 2001∼2002 미 프로농구(NBA) 정규리그 경기에서 무려 40득점(8리바운드)을 올리며 전·후반 내내 공격을 진두 지휘해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를 94 대 85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워싱턴은 승률 5할(20승20패)에 복귀하는 데 성공했고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를 반게임 차로 ...

      한국경제 | 2002.01.25 17:20

    • [월드컵] 이천수 플레이메이커 테스트

      ... 패스하려하자 즉각 플레이를 중단시키고 따끔하게 질책하는 등 강행군에 지친 선수들에게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한편 이날 모의경기에 앞서 선수단은 패스를 주고받은 뒤 슈팅으로 결정짓는 연습을 집중적으로 실시하면서 다가올 미국전에 대비, 득점포를 가다듬었다. 다양한 득점루트 개발을 향후 팀 운영의 주안점 중 하나로 삼은 히딩크 감독은 이날 훈련을 마친 뒤 "선수들에게 슛찬스에서 책임감있는 플레이를 하도록 주문하고 있다"며 "남은 기간 다양한 훈련을 통해 득점력을 끌어올릴 ...

      연합뉴스 | 2002.01.16 00:00

    • [美 NBA] 샌안토니오, 보스턴전 8연승

      샌안토니오 스퍼스가 4쿼터 막판 불꽃 득점포를 가동한 스티브 스미스의 맹활약에 힘입어 보스턴 셀틱스를 물리쳤다. 샌안토니오는 10일(한국시간) 보스턴에서 벌어진 2001∼2002 미 프로농구(NBA) 정규리그 보스턴과의 경기에서 접전 끝에 93대90의 신승을 거뒀다. 스미스는 이날 자신이 득점한 19점 중 승부의 고비가 된 4쿼터 막판에만 13점을 쏟아부으며 팀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팀 던컨도 25득점,12리바운드로 팀의 중심 역할을 훌륭히 ...

      한국경제 | 2002.01.10 17:16

    • thumbnail
      호나우두, 한경기 2골 '부활축포'..팀 3-0 승리 이끌어

      ... 알렸다. 호나우두는 20일(한국시간) 열린 베로나와의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 A 홈경기에서 5분 사이에 2골을 몰아넣으며 팀의 3대0 완승을 이끌었다. 지난 10일 브레시아전에서 2년 만에 첫 골을 넣은 호나우두는 이날 득점포를 폭발시키는 예년의 모습을 보이기 시작했다. 호나우두가 한 경기에 두 골을 넣은 것은 지난 99년 5월2일 AS로마와의 경기 이후 2년7개월여 만이다. 지난 96년과 97년 연속으로 FIFA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던 호나우두의 부활은 ...

      한국경제 | 2001.12.20 17:22

    • 브라질 골잡이 호나우두, 2골 폭발

      긴 부상에서 복귀한 브라질의 축구스타 호나우두(25.인터밀란)가 득점포를 본격 가동하며 대표팀 복귀에 청신호를 켰다. 호나우두는 20일(한국시간) 열린 베로나와의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 A 홈경기에서 5분사이에 2골을 몰아 넣으며 팀의 3-0 완승을 앞장서 이끌었다. 지난 10일 브레시아전에서 약 2년만에 리그경기에서 골맛을 봤던 호나우두는 지난 16일 키에보전에서 시즌 처음으로 풀타임 출장한데 이어 이날 득점포를 폭발시키는 등 완연한 회복세를 ...

      연합뉴스 | 2001.12.20 09:26

    • thumbnail
      -NBA- 조던의 워싱턴, 시즌 첫 3연승

      ... 올라섰다. 필라델피아는 부상중이던 앨런 아이버슨이 복귀해 34득점, 어시스트 5개로 분전했음에도 불구하고 애틀랜타 호크스에 87-89로 석패했다. 이전 두 경기에서 경기 막판 활약으로 승리를 이끌었던 조던은 이날은 반대로초반부터 득점포에 불을 붙여 워싱턴이 2쿼터까지 58-41로 앞서나가는 데 커다란 역할을 했다. 31분만 출장한 조던은 19개의 슛을 던져 8개를 림에 꽂았고 팀내 최다인 9개의어시스트에 리바운드도 6개나 보태는 등 팀플레이에 주력했다. 이러한 ...

      연합뉴스 | 2001.12.12 15:33

    • [월드컵] 공인구 '피버노바' 한미전서 첫 투입

      ... 피버노바의 출현이 마이너스요인이 될 수도 있다. 실제로 2일 소집돼 3일 훈련중 피버노바를 테스트했던 한국대표팀의 골키퍼 김병지는 "볼을 잡기가 쉽지 않다. 빨리 적응하지 못한다면 낭패를 볼 수 있다"고 실토했다. 반면 확실한 득점포가 없는 한국이 이같은 특성을 활용, 다양한 세트플레이 전술을 개발하면서 킥의 정확도를 높인다면 상대적으로 득점력을 높일 수 있다는 계산도 나온다. (서울=연합뉴스) 김상훈기자 meolakim@yna.co.kr

      연합뉴스 | 2001.12.04 11:11

    • [FA컵축구] 김은중, '팀에 첫 우승 선물한다'

      프로축구 대전 시티즌의 스트라이커 김은중(22)이 팀의 창단 첫 우승을 위해 신발끈을 조여맨다. 2001 시즌을 결산하는 서울은행 FA컵축구대회에서 16강부터 준결승까지 3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한 김은중은 97년 창단한 팀에 첫 우승을 선물하겠다며 결의를 불태우고 있다. 김은중은 지난 3일 강릉시청과의 16강전과 15일 안양과의 8강전에서 각각 선제골을 작렬시킨데 이어 18일 전북과의 준결승에서는 FA컵에서 복귀한 이관우의 패스를 받아 동점 ...

      연합뉴스 | 2001.11.19 09:49

    • [NBA] 조던 32득점 불구 워싱턴 3연패

      ... 3분43초를 남기고 89-106으로 뒤처지면서 더이상 추격하지 못했다. LA 레이커스는 선수 전원을 고루 기용하며 약체 멤피스 그리즐리스를 110-86으로 가볍게 제치고 5연승을 기록, 태평양지구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올시즌 들어 득점포가 녹슨듯 했던 트레이시 맥그레이디가 44득점과 리바운드 13개로 부활한 올랜도 매직은 페야 스토야코비치(33점)로 맞선 새크라멘토 킹스를 115-105로 꺾고 3승3패가 됐다. ◇10일 전적 인디애나 103-95 뉴욕 골든스테이트 ...

      연합뉴스 | 2001.11.10 16:12

    • -NBA- 조던 활약으로 워싱턴 첫승

      '돌아온 황제' 마이클 조던이 왕년의 득점포를 재현하며 워싱턴 위저즈의 시즌 첫승을 이끌었다. 워싱턴은 2일(한국시간) 조지아주 애틀랜타 필립스아레나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정규리그 경기에서 조던이 정식경기에 복귀한 이후 첫 덩크슛을 곁들이며 31점을 폭발시킨 데 힘입어 애틀랜타 호크스를 98-88로 물리쳤다. 이로써 워싱턴은 1패 후 시즌 첫승을 올렸고 뉴욕 닉스와의 복귀전에서 19득점의 평범한 성적으로 우려를 자아냈던 조던도 화려한 ...

      연합뉴스 | 2001.11.02 1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