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1-320 / 2,3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최종전 독식'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나란히 포디움에 오른 EXR 팀 106 정연일(왼쪽부터), 장순호, 류시원이 경기를 마친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한국경제 | 2013.10.27 15:24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최종전 우승을 향한 힘찬 질주'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출전한 EXR 팀 106 류시원, 정연일, 장순호가 나란히 질주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암=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

      한국경제 | 2013.10.27 15:22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나란히 선두권 유지하며 포디움 독점'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출전한 EXR 팀 106 류시원, 정연일, 장순호가 나란히 질주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암=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

      한국경제 | 2013.10.27 15:21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역동적인 주행'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출전한 EXR 팀 106 류시원, 정연일, 장순호가 나란히 질주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암=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

      한국경제 | 2013.10.27 15:20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나란히~나란히~'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출전한 EXR 팀 106 류시원, 정연일, 장순호가 나란히 질주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yun...

      한국경제 | 2013.10.27 15:19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한국 모터스포츠 한 페이지 장식한 'EXR 팀 106'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출전한 EXR 팀 106 류시원, 정연일, 장순호가 나란히 질주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암=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

      한국경제 | 2013.10.27 15:19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원투쓰리'를 향한 질주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출전한 EXR 팀 106 류시원, 정연일, 장순호가 나란히 질주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암=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

      한국경제 | 2013.10.27 15:14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최종전서 '원투쓰리' 기록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원투쓰리를 차지한 EXR 팀 106 장순호(왼쪽부터), 류시원, 정연일과 김준호 슈퍼레이스 조직위원장(오른쪽 두 번째)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

      한국경제 | 2013.10.27 15:06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EXR 팀 106, 한국 모터스포츠 사상 첫 '원투쓰리' 기록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 경기가 27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열렸다. GT클래스에서 원투쓰리를 차지한 EXR 팀 106 장순호(왼쪽부터), 류시원, 정연일과 레이싱모델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정연일, 류시원, 장순호 순으로 선두권을 유지한 세 선수는 결승에서 류시원이 선두로 체커기를 받으며 포디움에 나란히 올랐다. 국내 모터스포츠 역사상 원투쓰리를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영암=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13.10.27 15:05 | 변성현

    • thumbnail
      故 로티플스카이 발인, 스물 다섯 젊은 나이에… '눈물 속 진행'

      ... 기반으로 두터운 친분을 쌓아온 연예계 지인들이 자리해 고인을 추모한 것으로 알려졌다. 故 로티플스카이는 2001년 만 13세라는 어린 나이에 하늘이라는 활동명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오랜 공백 끝에 지난 2010년 배우 류시원이 제작한 음반 '노 웨이'로 가요계에 복귀해 로티플스카이라는 활동명으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그는 2011년 SBS 주말드라마 '여인의 향기' OST '블루 버드(Blue bird)', SBS 수목드라마 '마이더스' OST ...

      한국경제 | 2013.10.10 1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