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2741-102750 / 119,3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건보공단 노인대상 건강강습 대폭 확대

      ... 밝혔다. 이는 지난해 3만4천여회의 건강 강습에 85만9천여명이 참여한 것에 비해 대폭 늘어난 것이다. 올해의 경우 강습 참여인원이 200만명을 훨씬 넘을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강습은 경로당과 복지회관, 지방자치단체 문화시설, 마을 회관 등에서 이뤄지며 체조와 춤, 수영 등이 주요 종목이다. 지난해 강습 참여자 1천명을 대상으로 한 최근 설문조사에서 강습 효과로 `건강 관리에 관심이 더 많아졌다'(40.4%), `몸.관절이 유연해져 집안 활동이 수월해 졌다'(18.7%), ...

      연합뉴스 | 2006.02.21 00:00

    • 영국서 나체 커플 국토종단..체포·감금 당하기도

      ... 874마일(1363km)을 완주하는데 성공했다고 한다. 46세의 전직 해병인 남자와 34세의 미용사인 여자는 섭씨 5도의 추위속에서 마지막 20마일을 달렸다고 한다. 스티븐 고프라는 이름의 이 남자는 "날씨가 꽤 추웠는데, 마을 사람들이 친절하게 위스키 등을 주기도 했다"며 "학교를 지나쳤을 때 학부모들이 비디오 카메라로 찍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미 2003년~2004년에 나체 달리기를 완주한 적이 있는 이 남자는 "다시 하지 않겠다는 말은 못하겠다"고 말했다고. ...

      한국경제 | 2006.02.21 00:00 | mjh

    • thumbnail
      [새영화] 불꽃같은 카우보이 동성애 '브로크백마운틴'

      ... 편견에 대해 묻는 질문이기도 하다. 반면교사로 삼으라는 의미에서 동성애자의 피살체를 아들에게 보여주는 에니스의 부친이나 에니스에게 경멸스런 말을 퍼붓는 잭의 아버지는 동성애에 대한 가족의 편견을 효과적으로 집약한다. 특히 마을사람들에게 살해당한 동성애자의 피살체는 잭의 죽음과 연결짓도록 이끈다. (잭의) 아내가 잭의 죽음을 사고사로 얼버무리는 표정에는 진실성이 전혀 없다. 그녀는 마치 남의 말을 하는 듯하다. 이처럼 상세한 설명이 의도적으로 배제된 구성은 ...

      한국경제 | 2006.02.20 00:00 | 유재혁

    • [스폰서 섹션] 보래령터널 옆 투자성 12필지 최우선 매각

      ... 이어주는유일한 관통로로서 추후 동계올림픽을 대비해 양양 국제공항과 평창을 이어주는 중요한 역활을 하는 터널이다. 이 보래령 터널은 길이 8.3km의 대규모 터널로 개통될 시(2007년3월 개통예정)에는 휘닉스파크 스키장, 이효석 문화 마을, 흥정계곡 등이 15분대로 가까워 진다는 이점을 가지고 있어 많은 투자자들이 주목하고 있다. 웰빙팜영농조합은 단순히 토지 분양만이 아니라 분양한 토지에 대해 지속적인 관리를 해주고, 조합원내지 인근 현지 주민을 활용해 영농도 병행해 ...

      한국경제 | 2006.02.20 00:00 | 박태화

    • '산사태 필리핀 아이들 살아 있을까'

      지난 17일 발생한 필리핀 중부 레이테섬의 기온사우곤 마을 산사태로 인한 사망자가 2천명에 육박할 것으로 추산되는 가운데, 흙더미에 파묻힌 마을 초등학교 학생들의 생존 가능성에 실낱같은 기대감이 일고 있다. 산사태 당시 200여명의 학생과 교사가 갇힌 이 학교가 파묻힌 곳으로 추정되는 지점에서 한 구조대원이 산사태 발생 3일째인 19일 오후 2시30분부터 3시사이 1분가량 흙더미에서 "할퀴는 소리"가 났다는 주장했기 때문이라고 온라인 매체인 INQ7.net이 ...

      연합뉴스 | 2006.02.20 00:00

    • 정녕 진실만을 원하는가

      ... '양치기 소년'의 교훈을 모르는 이는 없다. 그러나 그 교훈은 어디까지나 '교과서용'이다. 경제활동을 하는 성인이라면 결과적 이해득실까지 헤아려야 한다. '늑대가 나타났다'는 양치기 소년의 '거짓말'에 한 번 더 속아주지 않음으로써 마을 사람들은 무엇을 얻고 무엇을 잃었을까. 화롯가에 둘러 앉아 왁자지껄 떠들어댈 이야깃거리와 대대손손 물려줄 교훈 하나가 얻은 것이라면, 그들이 잃은 것은 막대한 재산상의 손실(그 양들이 누구의 것이었던가), 그리고 다소 과장하자면 마을의 ...

      한국경제 | 2006.02.19 23:37

    • 시골주택 리모델링 돈·시간 절약 '1석2조'

      ... 변경된 내용을 건축물대장에 기재하면 모든 행정적인 절차가 끝난다. 개축하기 때문에 건축비도 신축보다 30% 이상 덜 소요된다. 창고나 축사를 별채로 사용할 수도 있다. 이 밖에 농가주택은 기존 주민들과의 커뮤니티를 형성하는데 유리하다. 마을이 형성돼 있는 곳에 건립하기 때문에 지역 주민들과 활발하게 교류할 수 있다. 그렇다면 농가주택을 개조하기 위해서는 어디에서 정보를 얻어야 할까. 가장 보편적인 방법이 고향사람 등을 통해서 정보를 얻는 방법이다. 마을 이장들에게 부탁하는 ...

      한국경제 | 2006.02.19 22:36

    • “사랑의 망치질, 윤리경영 시작이죠”

      년 8월9일 경북 경산시 남천면 삼성동. 이날까지 3일 내내 비가 억수같이 내리고 있었다. 폭우 속에서 마을 한쪽에는 망치소리가 한창이었다. 망치 소리가 나는 곳은 사랑의 집짓기(해비타트) 운동 단체의 자원봉사 현장. 3일 내내 빗속에서 진행된 봉사활동은 작은 집을 완성하는 것으로 막을 내렸다. 다국적 기업인 카길코리아의 김기용 회장(61)은 아직도 그때의 감동을 잊지 못한다. “처음 해봤는데 생각보다 힘들더라고요. 3일 내내 빗속에서 작업했는데 ...

      한국경제 | 2006.02.19 20:58

    • thumbnail
      숲속 미술관

      19일 전남 장성군 북일면 문암리 금곡 영화마을에 '금곡 숲속미술관'이 문을 열었다. 이 미술관은 마을 구판장으로 사용돼왔으나 최근 미술관으로 개조돼 무료로 일반인들에게 공개된다.

      연합뉴스 | 2006.02.19 16:14

    • thumbnail
      춘색ㆍ춘풍이 화폭 가득 넘실넘실‥변관식 화백 30주기 기념전

      평화로운 농촌 마을에 봄햇살이 따사롭다. 왼쪽 산밑에서 나와 오른편의 야트막한 기슭으로 휘돌아나가는 길이 나직하게 이어지고,드문드문 늘어선 소나무 사이엔 복사꽃이 흐드러지게 피었다. 정감 어린 집과 담장,분홍빛 간접조명처럼 뒤안을 환하게 껴안은 도화(桃花)의 품이 화사하다. 먼 산 중턱과 이웃 마을의 부드러운 지붕 위에도 온통 춘색(春色)이 만연하다. 그야말로 무릉도원이 따로 없다. 소정(小亭) 변관식(卞寬植,1899~1976) 화백의 30주기를 ...

      한국경제 | 2006.02.19 00:00 | 고두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