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8001-8010 / 17,7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메리츠화재, 유니세프와 '행복한 나눔걷기대회' 협약

      메리츠화재(사장 송진규)는 24일 서울 역삼동 메리츠화재 본사에서 송진규 사장과 한국유니세프위원회 유종수 사무총장, 한국유니세프친선대사 안성기 씨가 참석한 가운데 '유니세프와 메리츠화재가 함께하는 행복나눔 걷기대회'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송 사장은 “메리츠화재와 유니세프가 역량을 총동원해 소외된 이웃을 돕겠다”고 말했다. 조재길 기자 road@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8.24 00:00 | sjhjso

    • thumbnail
      메리츠화재·유니세프 '행복나눔 걷기'

      메리츠화재(사장 송진규·오른쪽)는 24일 서울 역삼동 본사에서 유종수 한국유니세프위원회 사무총장(왼쪽), 안성기 한국유니세프 친선대사가 참석한 가운데 '행복나눔 걷기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한국경제 | 2012.08.24 00:00 | 조재길

    • thumbnail
      지주사 자본 규제 강화…"은행株, 배당 확대 힘들다"

      ... 위험가중자산을 선출하는 반면 바젤Ⅱ는 대출자 개개인의 신용등급에 따라 위험가중자산을 산출한다. 바젤Ⅲ는 일부 후순위채권, 신종자본증권 등을 자본으로 인정하지 않고 최저자기자본 규제비율이 더 높다. 다만 은행을 자회사로 두고 있지 않은 메리츠금융지주, 한국투자금융지주 2곳의 경우 이번 규제에서 제외된다. 심규선 한화증권 연구원은 24일 "확실한 은행의 바젤Ⅲ 도입 일정이 없는 상태에서 금융지주사의 바젤Ⅱ, 바젤Ⅲ 동시 도입 예정안이 발표된 것은 금융권 전체적으로 자본안정성과 ...

      한국경제 | 2012.08.24 00:00 | chs8790

    • 삼성전기, 갤럭시S3 효과…3Q 실적 개선 기대-메리츠

      메리츠종금증권은 23일 삼성전기에 대해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인 '갤럭시S3' 효과로 3분기에 적층세라믹콘덴서(MLCC) 등을 중심으로 실적 개선 기조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가 14만원을 유지했다. 이 증권사 지목현 연구원은 "3분기 갤럭시S3 판매 본격화에 따라 삼성전기가 MLCC, 플립칩-칩스케일패키지(FC-CSP), 카메라모듈 등 주력제품을 중심으로 실적이 개선될 전망"이라며 "4분기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신모델 출시 ...

      한국경제 | 2012.08.23 00:00 | blooming

    • 은행지주사 자본규제 강화된다…바젤Ⅱ·Ⅲ 내년 도입

      ... 자기자본비율 산출에 쓰이는 위험가중자산 계산 방식이다. 은행지주사는 지금껏 대출자 유형을 5단계로 나눠 자산의 위험가중치를 매기는 바젤Ⅰ을 썼지만, 내년부터는 개별 대출자의 신용등급을 따지는 바젤Ⅱ를 쓴다. 은행을 자회사로 두지 않은 메리츠금융지주와 한국투자금융지주는 이번 바젤Ⅱ 적용에서 제외된다. 우량 자본을 많이 확보하도록 한 바젤Ⅲ 규제도 내년부터 은행과 은행지주사에 도입하기로 했다. 금융위기 시 사용할 자본보전완충자본을 2.5% 쌓아야 해 BIS 비율의 최저한도는 ...

      한국경제 | 2012.08.23 00:00 | 장창민

    • CJ제일제당, 내년 실적 변수는?-메리츠

      메리츠종금증권은 22일 CJ제일제당에 대해 중국 라이신 스팟 가격과 일부 가공식품 가격 인상 등의 요인에 비춰 주가 상승 기조가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투자의견 '강력매수'와 목표가 50만원을 유지했다. 이 증권사 송광수 연구원은 "중국의 라이신 스팟 가격 회복과 국내 음식료 판가 인상에 대한 기대로 CJ제일제당의 주가가 회복세로 전환했다"며 "내년 실적 변수에 대해 올해 하반기 확인 과정이 필요하겠지만 주요 요소에서 긍정적인 변화가 ...

      한국경제 | 2012.08.22 00:00 | blooming

    • 국내증시, 위험자산 선호 초기 단계-신영

      ... 안전자산 선호도 완화와 기업이익 부진이 겹치는 시기라며 위험자산 선호의 초기 단계라고 진단했다. 관련해 주목해야 할 종목으로는 대한항공, LIG손해보험, 동양생명, 한세실업, 파라다이스, 동부화재, 신세계푸드, 하이록코리아, 대덕전자, 메리츠화재, 풍산, 삼성화재, CJ대한통운, 종근당, 멜파스, 대상, 파트론, 기아차, 동양기전, 골프존 총 20개 종목을 꼽았다. 이경수 신영증권 연구원은 "위험선호 시기에는 전체적인 펀더멘털의 방향성과 무관하게 상대적으로 이익이 양호한 ...

      한국경제 | 2012.08.22 00:00 | minari

    • 마일리지 자동차보험 100만건 돌파

      ... 보험업계에 따르면 마일리지 자동차보험은 지난 10일 기준으로 총 101만2502건이 팔렸다. 삼성화재가 가장 많은 22만7729건을 팔았고 온라인 손보사인 악사다이렉트가 18만7702건으로 뒤를 이었다. 이어 동부화재(9만8257건) 메리츠화재(9만1852건) 더케이손보(9만2178대) 현대해상(5만8924대) 롯데손해보험(4만7853대) 한화손해보험(4만5498대) LIG손해보험(4만3700대) 등의 순이다. 올 들어 새로운 계약 중 절반가량이 마일리지 보험으로 가입하고 있어 ...

      한국경제 | 2012.08.20 00:00 | sjhjso

    • thumbnail
      'CD금리 논란' 이후 1개월…증권사 "신속한 조사 결과 희망"

      ... 호소하며 하반기 CD금리 보고 기관에서 제외시켜달라고 요청해오기도 했지만, 관계사 간 설득과 협력을 통해 차질 없이 CD금리가 고시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하반기 CD91물 관련 호가 보고를 맡은 곳은 동부증권, 리딩투자증권, 메리츠종금증권, 미래에셋증권, 우리투자증권, 하나대투증권, 한화증권, KB투자증권, KTB투자증권, LIG투자증권 등 10곳이다. 익명을 요구한 한 증권사 CD금리 관련 실무자는 "만약 증권사 한 곳이라도 CD금리 호가 보고를 하지 않으면 금융업계에 ...

      한국경제 | 2012.08.17 00:00 | bky

    • thumbnail
      ['금산분리' 2금융권 확대 與 내부서도 이견] "보험사 가진 삼성 표적 아니냐" vs "고객 돈 보호위해 규제 필요"

      ... 이견 없이 공감대가 이뤄졌다. 하지만 세 번째와 네 번째에 대해선 모임 내에서도 반론이 만만치 않았다. 우선 세 번째안은 보험이나 증권(금융투자) 지주회사가 일반 자회사를 거느릴 수 없도록 한 것으로, 이것이 시행되면 예컨대 메리츠금융지주는 한진코린도 등 비금융 자회사 지분을 팔아야 한다. 또 현재는 지주회사가 아니지만 삼성에버랜드가 삼성생명 등을 거느린 지주회사로 바뀌면 삼성전자 등에 대한 보유지분도 처분해야 한다. 네 번째안은 보험사의 일반 계열사에 ...

      한국경제 | 2012.08.14 00:00 | 김재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