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31-5740 / 6,3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물동정] 정동준(인사관리자협회장)

      정동준한국인사관리자협회장은 14일 한국경영자총협회 양병무박사를 초청,"리더십과 팔로우십(명예퇴직 뛰어넘기)"에 관한 강좌를 연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2월 12일자).

      한국경제 | 1997.02.11 00:00

    • 편의점에도 불황의 '한파' .. 점포당 매출 감소세 반전

      편의점에도 불황의 한파가 몰아닥치고있다. LG유통이 운영하는 편의점체인 LG25는 최근 경기침체와 명예퇴직확산등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으로 지난해 12월과 올해 1월 두달동안 계속 점포당 매출액이 1년전 같은기간보다 줄었다고 밝혔다. LG25는 지난해12월 1백85만원, 올해 1월 180만원으로 점포당 매출액이 전년동기대비 각각 1%씩 감소했다. LG편의점을 찾는 고객수도 지난해 12월 점포당 7백14명으로 6% 줄어든데 이어 1월에는 ...

      한국경제 | 1997.02.10 00:00

    • [사회II면톱] 불황 모르는 '엔젤 비즈니스' 급부상

      ... 크기의 실내에 각종 놀이기구를 설치해 놓고 아이들이 뛰놀 수 있도록 한다는 것.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데다 비교적 넓은 공간에서 유아들이 놀 수 있어 맞벌이 부부 등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창업회사 관계자는 "최근 명예퇴직 등의 바람으로 부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유아시장에 대한 문의가 크게 늘고 있다"며 "개성을 중요하게 여기는 신세대 부모들이 늘어나면서 아이들 육아방식도 과거와는 달라지는 추세여서 관련시장 규모도 덩달아 확산되고 있다"고 ...

      한국경제 | 1997.02.10 00:00

    • [논단] 정보기술과 기업 위기관리 .. 김택호 <사장>

      ... 경제의 주도권을 거머쥘 수 있었다. 그러나 미국 경제의 부활이 감량경영에 의한 기업조직의 슬럼화만으로 일궈진 것은 분명 아니다. 최근 우리나라를 방문한 일본 히타치사의 미타 가스시게 회장은 일본과 마찬가지로 한국 기업들이 명예퇴직 등으로 인원 감축을 꾀하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을 내놓은 적이 있다. 또한 미국 위스콘신 대학의 경영학과 교수들은 대대적인 감원이 발표된지 2년후에는 기업의 재무구조가 더욱 악화된다는 논문을 내놓기도 했다. ...

      한국경제 | 1997.02.10 00:00

    • 퇴직자위한 창업강좌 확대...생산성본부

      한국생산성본부가 최근의 높아진 창업수요에 부응해 퇴직자를 위한 창업관련강좌를 확대,신설한다. 생산성본부는 9일 그동안 연 2~3회 개설해왔던 창업예비학교와 소자 본창업세미나를 이달부터 각각 연 6회로 늘리는 한편 퇴직자재교육프로 그램인 "푸른생활교육"을 개설키로 했다고 밝혔다. 생산성본부는 이번에 개설하는 푸른생활교육과정이 정년퇴직이나 명 예퇴직 조기퇴직을 앞둔 직장인들에게 제3의 인생설계를 위한 준비및 대 책을 마련토록 도와주며 ...

      한국경제 | 1997.02.09 00:00

    • 강서구, 인력개발사무소 개소..명예퇴직자에게 정보 등 제공

      서울 강서구 (구청장 유영)는 5일 국영 및 사기업체 등의 명예퇴직자들 에게 새출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12일 "강서구 인력개발협의회 사무실"을 개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화곡본동 강서종합복지관 2층에 마련될 협의회는 주요 관련기관과 연계해 창업을 희망하는 명예퇴직자들에게 각종 정보를 제공하고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쳐나가는 등 창업지원센터의 기능을 담당하게 된다. 구는 지원사업으로 세미나 개최 영업전문분야 교육 전문대리점 ...

      한국경제 | 1997.02.06 00:00

    • [이책 이사람] '돈 없는 사람도...' 펴낸 박연수씨

      ... 역시 잘된다는 보장이 없다는 뜻이지요. 따라서 점포를 경영 하려 할 때는 먼저 기회비용을 정확하게 분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점포에 투자하는 자금을 다른 곳에 투입했을 때와 그 수익이 어떻게 달라지는지를 충분히 고려해야지요" 명예퇴직의 여파로 인해 소점포 창업 희망자가 폭증하는 시점에서 출간된 이 책은 얼마의 자본으로 어디에 투자할 수 있다는 식의 단순한 전망을 제시하지 않는다. "아이템과 경험으로 승부하던 시대는 지났다"는 저자는 대신 "사업성공의 ...

      한국경제 | 1997.02.06 00:00

    • [기업안테나] 삼성정밀화학 ; 대우자동차

      삼성정밀화학은 4일 박영구대표이사주재로 울산사업부의 모범사원부부 50여명을 초청, 호텔신라 다이너스티홀에서 만찬을 갖고 1박한후 용인 에버랜드를 관광하는 사원부부초청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명예퇴직등 최근 어려워진 근무환경속에서 대표이사부부가 직접 지방사업장의 사원부부를 초청,격려하고 허심탄외한 대화를 나누기 마련한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 박대표는 이자리에서 부인들의 헌신적인 내조에 감사하면서 "어려운 때일수록 가정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

      한국경제 | 1997.02.04 00:00

    • '자격증 교재 사기판매' .. 명예퇴직자 노린 악덕 상혼

      명예퇴직자를 상대로 특정 자격증만 취득하면 안정적인 직장과 수입이 보장된다는 일부 학원과 교재 판매회사들의 허위과장광고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자격증만 따면 기업체에 의무채용되는 것은 물론 취직을 안하더라도 자격증을 임대해 월 70만원은 너끈히 챙길 수 있다는 말에 귀가 솔깃 할 수 밖에 없었지요" 지난 가을 다니던 회사에서 명예퇴직을 당한 김철수씨 (가명.40)의 웃지 못할 예기. 김씨는 물류관리사 자격증을 이렇게 과대.허위선전한 ...

      한국경제 | 1997.02.03 00:00

    • 닛산USA, 수백명 감원 계획 .. 판매 저조

      일본 닛산자동차 미국판매법인인 닛산USA는 판매저조로 수백명을 명예퇴직 등을 통해 감원할 계획이라고 뉴욕타임스지가 1일 보도했다. 로버트 토마스 닛산USA사장은 이번 인원감축은 여러 분야로 나눠진 경영 조직을 통합함으로써 경비절감등의 효과를 얻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토마스 사장은 "지난 35년동안 경영조직은 방대하게 운영돼 왔으며 이는 작고 알찬 회사로 키우겠다는 원래 경영목표와는 상반된 것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미국 자동차업계는 ...

      한국경제 | 1997.02.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