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911-30920 / 35,4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소시효 끝난 범죄사실 유.무죄 판단 '헛심'

      광주고법 1심 유죄 피고인 항소심서 면소 판결 공소시효가 끝난 범죄사실을 놓고 검찰과 법원, 변호사가 유.무죄를 다툰 사건에 대해 항소심 재판부가 뒤늦게 잘못을 지적, 면소 판결을 했다. 광주고법 형사1부(이우룡 부장판사)는 25일 군의회 의원을 비방하는 내용의 기사를 올린 혐의(출판물에의한명예훼손)로 기소된 전남 완도군 모 지역신문 편집인 김모(54)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파기하고 무죄를 선고했다. ...

      연합뉴스 | 2009.11.25 00:00

    • 시효 지난 범죄사실 유.무죄 판단 '헛심'

      광주고법 1심 유죄 피고인 항소심서 면소 판결 공소시효를 넘긴 범죄사실을 놓고 검찰과 법원, 변호사가 유·무죄를 다퉈 1심 판결까지 내려졌으나 항소심 재판부가 뒤늦게 잘못을 지적, 면소 판결을 했다. 광주지법 형사1부(이우룡 부장판사)는 25일 군의원 비방 내용의 기사를 올린 혐의(출판물에의한명예훼손)로 기소된 전남 완도군 모 지역신문 편집인 김모(54)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파기하고 무죄를 선고했다. ...

      연합뉴스 | 2009.11.25 00:00

    • 서울대생들 용산참사 사과와 진상규명 촉구

      ... 경찰이 이들을 죄인으로 몰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정부는 유가에게 제대로 된 사과를 하지 않았고 유족은 장례조차 치르지 못하고 있다. 법원은 용산 철거민들에게 2~6년의 중형을, 철거민을 죽음으로 내몬 경찰에게는 무죄를 선고했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사회정의를 위해 용산참사는 무시되거나 잊혀져서는 안 되며 반드시 해결되어야 한다. 정부는 참사의 진상을 규명하고 비상식적인 재개발정책을 중단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서울연합뉴스) 황철환 기자 ...

      연합뉴스 | 2009.11.25 00:00

    • "2차례 '괜찮다' 답변…뺑소니 아니다"

      대구지법, 1심 깨고 50대에 무죄 선고 경미한 인명피해 교통사고를 낸 뒤 피해자로부터 2차례나 `괜찮다'는 답변을 듣고 구호조치 없이 떠났다면 뺑소니가 아니라는 판결이 나왔다. 대구지법 형사항소3부(이영화 부장판사)는 24일 피해자에게 전치 2주의 상처를 입히고 달아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로 기소된 박모(53)씨의 항소심에서 벌금 100만원이 선고된 원심을 깨고 무죄를 선고했다. 박씨는 지난 1월 16일 오후 10시50분께 경북 영주시 ...

      연합뉴스 | 2009.11.24 00:00

    • thumbnail
      성폭행 당한 지적장애 여성 '법 앞에 두번 운다'

      ... 낡은 수사관행과 법원의 낮은 형량 적용에 대한 비판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지적장애인 여성들도 성폭행 사건에서 법의 보호를 제대로 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이 법 적용을 잘못해 지적장애인 여성을 성폭행한 가해자에게 무죄가 선고되는가 하면 법원이 과도하게 정상을 참작해 가해자들이 집행유예를 선고받는 사례가 빈발하고 있는 것. 이 때문에 사회적 약자인 지적장애인의 피해를 구제해야 할 검찰과 법원이 이들을 두 번 울리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검찰,잘못된 ...

      한국경제 | 2009.11.18 00:00 | 서보미

    • thumbnail
      '범서방파 두목' 김태촌씨 새벽에 만기출소

      ... 교도소 보안과장에게 전화 사용과 흡연 등의 편의를 제공받는 대가로 2천여만원의 금품을 건넨 혐의 등으로 구속돼 징역 1년이 확정됐다. 탤런트 권상우씨에게 일본 팬사인회를 강요하고 협박한 혐의는 1심에서 유죄 판단했지만 대법원은 무죄판결했다. 김 씨는 구속 후 당뇨와 저혈압, 협심증 등으로 법원에 구속집행정지를 신청하고 여러차례 연장해 3년만에 형기를 마쳤다.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nari@yna.co.kr 화제뉴스 1 '품절녀' 김성은 '아슬아슬' ...

      연합뉴스 | 2009.11.17 00:00

    • thumbnail
      막걸리의 변신은 무죄!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막걸리를 이용한 칵테일과 여기에 잘 어울리는 한식요리 시연행사가 16일 오전 서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열렸다. 신세계강남점은 오늘부터 22일까지 일주일간 각 지방의 유명 막걸리를 비롯해 햅쌀로 만든 막걸리누보 등 다양한 막걸리를 한 자리에 선 보이다. (서울=연합뉴스) 전수영 기자

      연합뉴스 | 2009.11.16 00:00

    • 대법 "자기 땅에 펜스…통행 방해시 유죄"

      ... 하거나 기타 방법으로 교통을 방해한 자는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고 규정한다. 그는 "펜스를 설치한 곳이 내 땅이고, 도로 일부에만 펜스를 설치해 사람이나 소형 승용차가 지나다닐 수 있어 무죄"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1ㆍ2심 재판부는 "일반교통방해죄는 공중의 교통안전을 위한 법으로, 그 부지의 소유관계나 통행권리관계, 통행인의 많고 적음을 가리지 않는다"며 "원씨의 땅이더라도 육상의 통로임이 분명한 이상 펜스를 설치해 ...

      연합뉴스 | 2009.11.16 00:00

    • "단속표지판 지나친 이유만으론 처벌못해"

      과적단속 표지판 무시한 운전자 무죄확정 과적을 단속하기 위해 도로에 표지판을 설치해 놓는 것만으로는 이에 불응한 화물차 운전기사를 처벌할 수 없다는 대법원의 확정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3부(주심 박시환 대법관)는 13일 과적 단속에 불응하고 달아난 혐의(도로법 위반)로 기소된 화물차 운전자 최모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검문소 앞에 설치된 표지판만으로는 최씨가 단속에 대한 구체적 요구가 있었다는 사실을 알았다고 ...

      연합뉴스 | 2009.11.13 00:00

    • 정연주 前 KBS사장 해임처분 취소판결

      ... 긴급한 필요성이 인정되지 않는다"며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 정 전 사장은 2005년 6월 사장으로 재직하며 국세청을 상대로 낸 법인세 부과 취소 소송에서 1심에서 이기고도 항소심 진행중 법원의 조정 권고를 받아들여 556억원을 환급받기로 하고 소송을 취하해 KBS에 1천892억원의 손실을 끼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로 불구속 기소된 형사사건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jesus7864@yna.co.kr

      연합뉴스 | 2009.1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