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801-33810 / 34,7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체특징 증거로 성폭행 유죄 인정

    동네에 사는 10대 정신지체 장애인 소녀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50대 남자에게 2심 재판부가 가해자의신체적 특징을 증거로 인정, 유죄를 선고했다. 서울고법 형사4부(재판장 구욱서 부장판사)는 20일 12세 정신지체 소녀를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및 피해자 보호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기소돼 1심에서무죄가 선고된 이모(52)씨에 대해 원심을 깨고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IQ가 70 정도인 ...

    연합뉴스 | 2001.09.20 14:55

  • "무죄판결 20% 무리한 검찰기소탓"..법무부 국감자료

    지난 98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간 법원에서 무죄판결된 형사사건중 약 20%가 검찰의 무리한 기소에 따른 것으로 나타났다. 법무부가 14일 국회 법사위 윤경식(尹景湜.한나라) 의원에 제출한 `최근 3년간검찰의 수사미진, 법리오해, 절차잘못으로 인한 무죄판결'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무죄판결된 2천285건중 415건(18.2%)이 검찰의 기소잘못에 의한 것으로 집계됐다. 99년에는 무죄사건 2천465건중 454건(18.4%), 98년엔 1천610건 ...

    연합뉴스 | 2001.09.14 09:09

  • 음주측정 허용오차 넘어 무죄

    서울지법 의정부지원 형사1단독 김윤기(金潤基)판사는 12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음주운전)로 기소된 이모(43.고양시 일산구) 피고인에 대해 수차례 음주측정 결과가 측정기 허용오차를 넘어 측정결과가 잘못됐을개연성이 높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이유에서 "경찰의 피고인에 대한 음주측정치가 1, 2차 같은 측정기로 0.067%, 0.044%, 3차 다른 측정기로 0.056%로 음주측정기 허용오차범위 0.005%를 넘어 단속 당시 피고인의 실제 ...

    연합뉴스 | 2001.09.12 13:54

  • `과속이 사망사고 원인 아니면 책임 못물어'

    최근 법원이 약식기소된 피고인을 정식재판에회부, 실형을 선고하는 사례가 늘고 있는 가운데 다른 사고차량 승객을 치어 숨지게한 혐의로 약식기소된 운전자를 정식재판에 회부, 무죄를 선고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서울지법 형사4단독 윤남근 판사는 "지난 7월13일 과속으로 운전중 다른 사고차량에서 튕겨나온 승객을 치어 숨지게한 혐의(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로 약식기소됐다 정식재판에 회부된 구모(26)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재판부는 ...

    연합뉴스 | 2001.09.09 10:20

  • [일요영화] (9일) '나는 고백한다' ; '언더시즈'

    ... 혐의는 점점 짙어지고 진범인 켈러는 로건을 범인으로 몰기 위해 계략을 꾸민다. 다행히 로건 신부는 증거 불충분으로 풀려나게 된다. 하지만 밖에 나오자마자 군중이 달려들어 비난을 가한다. 이때 켈러의 아내가 달려들어 신부의 무죄를 외치다가 남편의 총에 맞아 목숨을 잃는다. 켈러는 로건 신부에게 총을 겨누지만 빗나가고 결국 경찰의 총에 맞고 만다. 죽어가면서 그는 마지막 고해 성사를 한다. □언더시즈(SBS 오후 10시 50분)=전형적인 할리우드 액션 ...

    한국경제 | 2001.09.07 17:46

  • 대법, "김태복 육군소장 횡령죄 인정안돼"

    대법원 1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6일 업무상횡령 혐의 등으로 기소된 김태복(45) 육군 소장에 대해 일부 무죄취지로 원심을 깨고 사건을 국방부 고등군사법원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김 소장이 부하 장교가 유용했다가 변상한 600만원의 부대 운영비를 국고에 반납하지 않고 부대비품 구입에 사용한 것은 개인적으로 사용한것이 아닌 만큼 횡령으로 보기 어렵다"고 밝혔다. 김 소장은 96년 7월 군사시설 보호구역 안에 휴양시설을 짓도록 허가해주는 ...

    연합뉴스 | 2001.09.06 15:05

  • 여고생 상대 위계간음 무죄 선고

    ... 여고생에게 돈을 주겠다고 약속하고 성관계를 가진 후 되레 돈을 빼앗은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5년이 선고된 정모(23)씨에 대해 특수강도와 절도죄를 적용, 징역2년6월을 선고하고 청소년성보호법 10조4항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를 선고했다. 현행 청소년성보호법 제10조4항은 '위계 또는 위력으로 미성년자를 간음한 자는 징역 5년 이상에 처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정씨와 성관계를 가졌던 여고생은 성경험이 있어 성관계에 대한 사리 판단력이 ...

    연합뉴스 | 2001.09.04 18:27

  • 종교계인사 등, 강정구 교수 석방촉구

    ... 동국대생 등 20여명은 4일 오전서울지검 청사앞에서 집회를 갖고 강 교수의 석방을 촉구했다. 이들은 "통일을 바라는 마음을 담은 의례적인 만경대 방명록 내용을 문제삼아 강 교수를 구속한 것은 마녀사냥식 여론몰이의 결과"라며 "이번 사건 또한 지난 98년 '김일성 주석의 영생을 빈다'는 문규현 신부의 방명록 문제가 결국 무죄판결을 받은 것과 같은 전철을 밟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jhpark@yna.co.kr

    연합뉴스 | 2001.09.04 10:58

  • "음주운전후 5시간 지나도 측정 응해야"

    ... 음주측정불응죄에 해당된다는 대법원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이용우 대법관)는 2일 음주 5시간 뒤 경찰의 음주측정 요구를거부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 등으로 기소된 김모(36)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음주측정거부 부분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청주지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운전한 뒤 5시간이 지나 집에서 잠을 자고 있었다고 해도경찰은 피고인이 음주운전을 했다고 인정할만한 이유가 있다면 음주측정을 요구할수 있다"며 "음주운전뒤 ...

    연합뉴스 | 2001.09.02 10:10

  • [프리즘] 청소년 성매매 또 무죄 .. 법원 "대가성 볼수 없다"

    청소년보호위원회가 청소년 상대 성범죄자 1백69명의 명단을 공개해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법원이 가출 여고생과 성관계를 맺고 현금 등을 건넨 20대 고시생에게 또 다시 무죄를 선고했다. 서울지법 형사4단독 윤남근 판사는 31일 채팅을 통해 만난 17세 여고생에게 5만원과 고시원 식권 6장을 주고 성관계를 맺은 혐의(청소년성보호법 위반)로 구속 기소된 A(27)씨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사전 성관계를 약속하고 만난 것도 아니고 상대방에게 ...

    한국경제 | 2001.08.31 1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