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391-34400 / 3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법, 임창열 지사 유죄 판결

      대법원 1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12일 경기은행 퇴출과 관련, 1억원을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로 기소된 임창열(林昌烈) 경기지사에 대한 상고심에서 무죄선고한 원심을 깨고 유죄취지로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냈다. 임 지사는 98년 5월 지방선거 당시 서이석 전 경기은행장으로부터 경기은행 퇴출을 막아달라는 부탁과 함께 1억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돼 1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추징금 1억원을 선고받았으나 항소심에서 무죄를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파혼탓 전세금미반환 횡령죄 아니다"

      서울지법 형사항소7부(재판장 양인석 부장판사)는 12일 상대방 책임으로 약혼이 깨진 뒤 신혼집 전세금 중 상대방 몫을 돌려주지 않은 혐의(횡령)로 기소돼 1심에서 벌금 200만원이 선고된 정모(여)씨에 대해 원심을 깨고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정씨와 약혼한 이씨의 과거 이혼경력이 정씨 부모측에 알려지면서 파혼에 이르게 된 점, 이씨가 파혼에 대한 모든 책임을 자신이 지고 예단비용 일부 등을 정씨에게 지급하겠다고 각서를 써준 점 등으로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日법원, 북한에 어선 밀수출 기업인 유죄 판결

      ... 도시카즈(54)씨에게 징역 2년 집행유예형을선고했다. 재판부는 이들이 사전에 악의적으로 범행을 계획했다고 판시했다. 김씨 등은 지난 2000년 8월 인도네시아에 어선을 수출한다고 당국에 허위로 신고한 뒤 후쿠시마(福島)현 이와키(磐城)항에서 한국을 경유해 북한에 어선을 밀수출,외환관리법과 대외무역통제법을 위반한 혐의로 기소됐다. 김씨 등은 어선 수출이 불법이라는 사실을 몰랐다며 무죄를 주장해왔다. (도쿄 교도=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2.03.08 00:00

    • 야 '권노갑자금' 특검 요구

      ... 한다"고 말했다. 남경필(南景弼) 대변인은 논평에서 "권씨 사건에 대해 선관위는 검찰에게 떠넘기고, 선관위에서 고발하면 수사착수를 검토하겠다던 검찰은 경선뒤에나 수사여부 및시점을 잡아보겠다며 책임을 미루고 있다"며 "'여당무죄, 야당유죄'라는 정치검찰의좌우명이 이명재총장 체제에서도 통용돼선 안된다"고 주장했다. 배용수(裵庸壽) 부대변인은 "자숙해도 모자랄 '정권 2인자' 보호를 위해 억지생떼를 써도 엄청난 의혹이 묻혀질 수는 없다"면서 "`아내가 식당해서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정치자금 '출처공개' 공방 가열

      ... 후보에게 배분한 게 아니냐는 것"이라며 "국가적 차원의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남경필(南景弼) 대변인은 논평에서 "권씨 사건에 대해 선관위는 검찰에 떠넘기고, 검찰은 경선뒤에나 보자며 책임을 미루고 있다"며 "'여당무죄, 야당유죄'라는정치검찰의 좌우명이 이명재총장 체제에서도 통용돼선 안된다"고 주장했다. 배용수(裵庸壽) 부대변인은 "'아내가 식당해서 번 돈'이라는 변명으로 국민을 우롱해선 안된다"며 권씨의 자금출처 공개를 거듭 촉구했다. 이에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바뀐 신호 무죄, 고장난 신호 유죄

      ... 있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서울지법 형사7단독 이성구 판사는 3일 보행신호가 주행신호로 바뀐 뒤 횡단보도에서 사람을 치어 전치14주의 상처를 입힌 혐의(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로 기소된 이모(59)씨에 대한 공소를 기각,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사고 피해자가 보행자신호중 녹색신호가 깜박거릴 때 횡단을 시작했지만 미처 횡단보도를 건너기 전에 신호가 적색으로 변경된 뒤 이씨가 차량진행신호에 따라 주행하다가 사고를 냈다"며 "이는 피해자가 신호를 ...

      연합뉴스 | 2002.03.03 00:00

    • 미성년자보호법 '불량만화' 위헌

      ... 99년 2월 청소년보호법으로 통합돼 폐지됐고, 아동복지법도 2000년 1월 전문개정됐으나, 지난 97년 '음란.폭력 만화'를 게재한 혐의로 기소된 뒤 위헌제청을 신청한 스포츠 신문 간부들과 만화가들은 이번 위헌결정으로 법원에서 무죄판결을 받게 됐다. 또 이들 조항에 따라 유죄확정판결을 받은 사람들은 재심청구가 가능해졌다. 재판부는 "미성년자보호법에 `음란성 또는 잔인성을 조장할 우려가 있거나 미성년자들에게 범죄 충동을 일으킬 수 있게 하는 만화'로 규정돼 있는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구조조정 반대 쟁의는 不法" .. 大法 "경영상 결단 사항"

      ... 것이어서 주목된다. 대법원 1부(주심 이용우 대법관)는 26일 구조조정과 조폐창 통·폐합에 반대해 시위와 파업을 벌인 혐의(업무방해 등)로 기소된 한국조폐공사 강재규 노조 부위원장 등 2명에 대한 상고심에서 업무방해 부분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대전지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정리해고나 사업조직의 통.폐합 등 기업 구조조정의 실시여부는 경영상 결단에 속하는 사항으로 단체교섭의 대상이 될 수 없다"며 "불순한 의도로 추진되는 등 ...

      한국경제 | 2002.02.26 17:33

    • 대법 "구조조정 반대 쟁의는 불법"

      ... 가능한 것이어서주목된다. 대법원 1부(주심 이용우 대법관)는 26일 구조조정과 조폐창 통폐합에 반대해 시위와 파업을 벌인 혐의(업무방해 등)로 기소된 한국조폐공사 강재규 노조 부위원장등 2명에 대한 상고심에서 업무방해 부분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대전지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정리해고나 사업조직의 통폐합 등 기업 구조조정의 실시여부는 경영주체에 의한 고도의 경영상 결단에 속하는 사항으로 단체교섭의 대상이될 수 없으며, 합리적인 ...

      연합뉴스 | 2002.02.26 00:00

    • 40년 만에 애인 살인 누명 벗어

      살인 유죄 판결을 받았던 호주의 한 남자가 거의 40년이 흐른 지난 25일 비로소 무죄판결을 받았다. 올해 57세의 벽돌공인 존 버튼은 지난 1963년, 당시 17세이던 여자친구 로스마리 앤더슨을 차로 치어 죽인 죄로 10년 징역형을 선고받고 5년간 감방생활을 했다. 당시 배심원들은 버튼에게 계획적 살인 혐의는 벗게 했지만 살인 유죄란 평결을 내렸다. 웨스턴 오스트레일리아 항소법원의 이날 무죄판결은 버튼의 무죄를 확신한 퍼스의 유명 여류작가 ...

      연합뉴스 | 2002.0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