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3681-113690 / 137,4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자산2조 미만 증권 집단소송 대상

      자산 2조원 미만의 기업들도 분식회계 등 부실기재를 이용한 불공정거래행위를 할 경우 올해부터는 증권집단소송의 대상이 될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법무법인 율촌의 김화진 미국변호사는 전경련 산하 증권집단소송사례연구회의 '불공정거래행위와 증권집단소송'이란 보고서에서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자산 2조원 미만 기업들의 분식회계 등은 2007년부터 증권집단소송 대상이 되지만, 현행법상 시세조정 등 불공정거래행위의 유형에 부실표시가 포함돼 있어 올해부터 ...

      한국경제TV | 2005.07.26 00:00

    • 내달부터 관리지역내 1만㎡ 소규모 공장 허용

      다음달부터는 관리지역(옛 준농림지와 준도시지역)에서도 1만㎡ 미만의 소규모 공장을 새로 지을 수 있게 된다. 정부는 26일 오전 중앙청사에서 이해찬(李海瓚) 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관리지역내 소규모 공장 허용, 장기임대주택 용적률 완화 등을 골자로 한 국토의 계획및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내달 초부터 시행될 이 개정안은 관리지역에 대해 농공단지에 허용되는 업종을 중심으로 1만㎡ 미만 소규모 공장 신설을 허용하되 ...

      연합뉴스 | 2005.07.26 00:00

    • 상장 소요기간 3개월 단축 ‥ 증권사 인수업무 규정 완화

      ... 증권회사가 상장 추진기업과 맺는 대표주관계약의 체결 시한이 기존 예비심사청구일 6개월 전에서 3개월 전으로 단축됐다. 또 상장추진 기업의 지분을 1주라도 보유할 경우 주관 증권사 업무를 맡지 못하게 했던 규정을 바꿔 1% 미만의 지분을 보유한 증권사에는 주관업무를 허용키로 했다. 이와 함께 초과배정제도를 활성화하기 위해 증권사의 시장매입가격을 공모가의 95% 이상에서 90% 이상으로 인하했다. 김태완 기자 tw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7.26 00:00 | 김태완

    • "직장인 월 평균 독서량 1-2권"

      ... 결과, 한달 평균 2권 이내의 책을 읽는다는 응답이 32%, 1권 이내가 25%를 각각 차지해 절반 이상이 한달 평균 1-2권의 책을 읽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루 평균 독서량은 '30분 이내'가 37%로 가장 많았고 '1시간 미만'이 32%로 그 뒤를 이었으며 '전혀 안한다'는 직장인도 14%를 차지했다. 독서를 많이 못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60%가 '시간이 부족해서'라고 답했고 '인터넷을 통해 충분한 정보를 얻을 수 있어서'라는 응답이 15%로 그 뒤를 ...

      연합뉴스 | 2005.07.26 00:00

    • 강남 중대형아파트 비중 타지역 `압도'

      서울 강남에 중대형 아파트 공급 부족이 집값 불안의 요인으로 지적되고 있지만 이 지역 아파트중 40평형대 이상 중대형이 차지하는 비중은 다른 지역보다 월등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은 또 20평형대 미만 소형아파트의 비중도 대체로 다른 지역보다 높아 작은 아파트를 양산하는 재건축 소형평형의무비율도 재고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26일 부동산정보제공업체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현재 입주를 마친 서울 108만4천여가구의 아파트를 구별 평형별로 ...

      연합뉴스 | 2005.07.26 00:00

    • thumbnail
      대투, 소형주 집중투자 펀드 판매

      대한투자증권은 26일 소형주에 집중 투자해 종합주가지수 대비 초과수익률을 목표로 하는 '유리 스몰뷰티 주식형펀드' 판매를 시작했다. 이 펀드는 자산의 60% 이상을 시가총액 500억원 미만의 소형주에 투자하는 상품으로 최근 1년 수익률이 132%에 달한다.

      한국경제 | 2005.07.26 00:00 | dong

    • 강남아파트 10채중 3채 '중대형'

      서울 강남지역 중대형 아파트 공급 부족이 집값 불안의 요인으로 지적되고 있지만 이 지역 아파트 중 40평형 이상 중대형이 차지하는 비중은 다른 지역보다 월등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은 또 20평형 미만 소형 아파트의 비중도 대체로 다른 지역보다 높아 작은 아파트를 양산하는 재건축 소형 평형 의무비율도 재고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26일 부동산 정보 제공업체인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현재 입주를 마친 서울 108만4000여가구의 아파트를 ...

      한국경제 | 2005.07.26 00:00 | 김상철

    • 관리지역내 1만㎡ 소규모 공장 허용

      다음달부터는 관리지역(옛 준농림지와 준도시지역)에서도 1만㎡ 미만의 소규모 공장을 새로 지을 수 있게 된다. 정부는 26일 오전 중앙청사에서 이해찬(李海瓚) 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관리지역내 소규모 공장 허용, 장기임대주택 용적률 완화 등을 골자로 한 국토의 계획및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내달 초부터 시행될 이 개정안은 관리지역에 대해 농공단지에 허용되는 업종을 중심으로 1만㎡ 미만 소규모 공장 신설을 허용하되 ...

      한국경제 | 2005.07.26 00:00 | crispy

    • 평형 작을수록 분양가 더 올라..내집마련 갈수록 힘들어

      ... 나타났다. 25일 부동산정보제공업체 유니에셋에 따르면 올해 서울 동시분양 아파트의 평균 평당 분양가는 1380만원으로 분양가 자율화가 본격적으로 도입된 1999년(776만원)보다 78%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평형별로는 △20평형 미만 170% △20평형대 166% △30평형대 98% △40평형 이상 53% 등으로 평형이 작을수록 상승률이 컸다. 20평형대의 상승률이 40평형대 이상의 3배를 웃돌 정도다. 1999년 3차 동시분양에서 서초구 반포동에 나왔던 ...

      한국경제 | 2005.07.25 00:00 | 김상철

    • 중소기업 여름휴가 '평균 3.5일'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올 여름 휴가일수는 평균 3.5일이며 휴가기간동안 가장 큰 문제는 '얇아지는 지갑'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중소기업 협동조합 중앙회가 근로자 300인 미만 중소기업 221개사를 대상으로 '중소기헙 하계휴가 실시계획'을 조사한 결과 휴가일수 분포는 3일이 53.2%로 가장 많았으며 4~7일이라는 응답도 38%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중소기업 가운데 59.1%가 여름 휴가비를 지급한다고 밝혔지만 중소기업 근로자들 가운데 ...

      한국경제TV | 2005.07.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