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4691-114700 / 137,9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폰서 섹션] 서울반도체(주)‥국내 유일 '백색 LED' 특허보유 기업

      ... 유일하게 확보하며 명실 공히 업계의 '마켓리더'로 도약한 저력 있는 중소기업이다. 이정훈 대표는 "LED시장의 핵심경쟁력이라 불리는 백색 LED 특허와 고휘도 LED 패키징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은 전 세계적으로도 10여개 미만에 불과하다"며 회사에 대한 강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회사 측은 지난 1991년 10억원이던 매출액이 14년이 지난 올해 2천12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백색 LED 특허기술이 서울반도체(주)의 성장에 가장 큰 버팀목이 ...

      한국경제 | 2005.05.25 00:00 | 이성구2

    • 당정, 제대군인 지원 대상 확대

      ... 이상 복무한 제대군인도 취업교육이나 취업알선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는 10년 이상 장기 복무한 제대군인에 대해서만 지원혜택이 있었다. 정부와 열린우리당은 오는 26일 국회에서 당정협의회를 열어 5년 이상 10년 미만 복무한 `중기복무 제대군인'에게 진로상담과 직업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채용박람회 등을 통해 취업알선을 강화하는 내용의 `제대군인법 개정안'을 확정할 예정이다. 개정안은 또 기존 20년 이상 장기복무 제대군인에게만 적용됐던 교육.의료.주택지원을 ...

      연합뉴스 | 2005.05.25 00:00

    • 우리나라 빈곤층, 500만명 넘어설 듯

      ... 빈곤층 확대는 장기적인 경기 침체와 함께 부익부 빈익빈이 심화되는 사회 양극화의 부작용 등이 드러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빈곤층은 소득이 최저생계비(올해 4인가족 기준 113만6천원) 이하인 기초생활수급자와 120% 이하인 차상위계층이 포함된다. 보건복지부는 이에 따라 25일 상대적으로 정부 지원이 취약한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65세 이상 노인과 18세 미만 아동ㆍ청소년 등에게도 의료급여를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5.05.25 00:00 | dong

    • 우리은행, '결식아동돕기' 후원 협약

      우리은행은 오늘 한국복지재단과 '결식아동돕기' 후원 협약식을 갖고 연간 후원금 3억 6천만원을 전달했습니다. 이번에 전달한 '결식아동 돕기 후원금'은 우리은행의 임직원이 매월 급여에서 만원미만 금액을 자발적으로 모금하는 '우수리제도'로 설립된 '우리어린이 사랑기금'에서 출연한 기금입니다. 협약식에는 황영기 우리은행장을 비롯해 마호웅 우리은행 노조위원장과 이용득 한국노총위원장이 참석했습니다. 황영기 행장은 "어린이들을 위해 모금운동을 지속적으로 ...

      한국경제TV | 2005.05.25 00:00

    • 빈곤층 500만명 넘어선 듯

      ... 소득이 최저생계비(올해 4인가족 기준 113만6천원) 이하인 기초생활수급자와 120% 이하인 차상위계층이 포함된다. 보건복지부는 이에 따라 25일 상대적으로 정부 지원이 취약한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65세 이상 노인과 18세 미만 아동ㆍ청소년 등에게도 의료급여를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의료급여는 현재 기초생활수급자 전원과 차상위계층의 12세 미만 아동과 희귀ㆍ난치성 질환자에게 주고 있으며, 근로 무능력자에게는 의료비 전액을 지원하되 근로 능력자에게는 ...

      연합뉴스 | 2005.05.25 00:00

    • 빈곤층 점점 늘어 .. 500만명 넘어선듯

      ... 소득이 최저생계비(올해 4인가족 기준 113만6천원) 이하인 기초생활수급자와 120% 이하인 차상위계층이 포함된 개념이다. 복지부는 이에 따라 상대적으로 정부 지원이 취약한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65세 이상 노인과 18세 미만 아동ㆍ청소년 등에게도 의료급여를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의료급여는 현재 기초생활수급자 전원과 차상위계층의 12세 미만 아동과 희귀ㆍ난치성 질환자에게 주고 있으며, 근로 무능력자에게는 의료비 전액을 지원하되 근로능력자에게는 ...

      한국경제 | 2005.05.25 00:00 | 이학영

    • 직장인 연봉, 경력 3년차 이후 희망치에 근접

      ... 희망연봉(3천829만원)과 실제연봉(3천739만원으)간 격차가 2.3%에 그쳤다. 경력 10년 이상자는 실제연봉이 평균 4천394만원으로 희망연봉 평균치(4천318만원)에 비해 오히려 높았다. 한편, 고졸자의 경우 경력 10년 미만까지는 희망연봉과 실제연봉간 격차가 1~5% 범위 내로 비교적 작았으나 경력 10년차 이상은 그 격차가 14.5%로 커졌다. 2년제 대학 졸업자는 신입부터 경력 10년차 이상에 이르기까지 희망연봉과 실제연봉 간 격차가 5~12% ...

      연합뉴스 | 2005.05.25 00:00

    • 무허가 주택 3년이상 보유땐 부속토지 양도세 안내도 된다

      ... 2001년 주택재개발사업에 따라 구청으로부터 주택 부속토지를 불하받은 뒤 소유 부동산을 주택재개발조합에 제공하고 아파트 입주권을 취득했으나 토지를 불하받은 지 3년이 안된 2003년 B씨에게 입주권을 양도했다. 이에 대해 관할 세무서가 A씨의 입주권에 대해선 1가구 1주택으로 비과세했으나 부속토지에 대해선 보유 기간이 3년 미만이라는 이유로 양도소득세를 부과하자 A씨는 국세청에 심사청구를 제기했다. 김용준 기자 juny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5.25 00:00 | 김상철

    • 폐경치료제 특허 공방

      ... 관계자는 "리비알의 특허는 2010년 만료되기 때문에 다른 제약회사에서도 아직 개량신약(제네릭의약품)을 내놓지 않고 있다"며 "리브론은 명백히 특허침해로 만들어진 제품"이라고 말했다. 명문제약 관계자는 "오가논의 특허는 리비알의 2가지 결정형 가운데 한가지 결정형이 전체 성분의 90%를 넘어서야 성립된다"며 "리브론은 관련 결정형이 전체 성분의 90% 미만이므로 특허침해로 볼 수 없다"고 밝혔다. 임도원 기자 van7691@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5.25 00:00 | 윤진식

    • 유방암 환자는 걸아야 오래 산다

      ... 밝혔다. 홈즈와 동료 연구진은 이 병원의 여성 간호사 건강 조사에 참여하고 있는 유방암 환자 3천명의 지난 18년간 의료데이터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 일주일에 3∼5시간 걷는 유방암 환자는 전혀 운동을 하지 않거나 일주일에 1시간 미만 운동하는 환자에 비해 사망 위험이 절반으로 떨어졌다. 일주일에 1시간씩 걷는 약한 운동만으로도 유방암 환자의 생존율은 올라갔다. 그러나 일주일에 5시간 이상 운동량을 늘린다고 해서 생존효과가 추가로 상승하지는 않았다. 규칙적인 운동은 ...

      연합뉴스 | 2005.05.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