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0081-120090 / 137,0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5일제 노사 협상 결렬과 전망]

    ... 노동부가 노사 협상과정에서 시행시기와 휴가일수를 조정한 중재안을 내놓았기 때문에 이같은 전망에 무게를 실어주고 있다. 이 중재안에 따르면 휴가일수에 대해선 1년차 이상의 경우 정부안대로 연간 휴가일수를 15∼25일로 하되, 1년 미만자의 경우 노동계의 입장을 반영해 1개월당 1.5일을 부여했다. 시행시기와 관련해서는 첫 시행시기가 노동계측 안보다는 6개월 늦춰졌고 재계안에 비해서는 6개월 앞당겨졌다. 전체 사업장에서의 주5일제 실시는 정부안의 2010년에서 2008년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유럽 폭염으로 핵에너지 논란 뜨거워져

    ... 겨냥한 테러 우려까지 겹쳐 일반대중의 깊은 반감을 사고 있으며 이 때문에 유럽 각국은 대체 에너지개발에 골몰하고 있는 것이다. 전세계적으로 지난 1970년대에는 핵발전소가 무려 700%나 늘어났지만 1990년대들어서는 증가율이 5% 미만에 그쳤다. 그러나 프랑스에서는 전국에 산재한 58개의 핵발전소가 가정용 전기의 4분의3이상을 공급하고 있어 미국의 20%, 독일의 29%에 비해 핵전력이 절대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현재 프랑스의 전기는 유럽에서 가장 싼 편이며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주5일 근무' 도입위한 勞使政협상 결렬

    ... '정부안 수정협상은 안된다'는 마지노선을 정한 재계는 이날 국회 환노위의 중재안을 수용할 수 없다며 반발했고 노동계는 '주5일제 근로시간단축에 따른 임금삭감은 받아들일 수 없다'며 팽팽히 맞섰다. 환노위는 연차휴가일수의 경우 1년 미만자에 대해서는 1개월당 1.5일을 부여하는 방안을 조정안으로 제시했다. 또 시행시기에 대해선 1천인 이상 사업장과 금융,보험,공공부문은 내년 7월1일부터 시행한 뒤 2008년 7월1일까지 단계적으로 실시하는 방안을 내놓았다. 윤기설 ...

    한국경제 | 2003.08.14 00:00

  • 은행권 외화 40억달러 여유

    ... 규모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지정학적 위험이 다시 제기되거나 금융시장이 불안해질 경우 등에 대비하기 위한 포석으로 분석된다. 은행들은 북핵 문제로 갑자기 장기 외화 차입이 어려워지자 지난 3월과 4월에는 단기 차입(만기 1년 미만)을 크게 늘렸고 북핵 문제가 수그러들면서 차입 여건이 호전되자 6월에는 장기 차입에 주력했다. 3월과 4월의 단기 차입 규모는 각각 43억달러였고 6월의 장기 차입 규모는 20억달러에 달했다. 이는 외화 자금 조달에 문제가 없던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건설업체 부도 급증

    ... 상회했다. 반면 전문건설업체의 부도는 지난해 1-7월 220곳에서 올해 211곳으로 약간 줄었다. 이에 따라 1-7월 일반 및 전문건설업종의 부도율은 0.54%로 현재의 추세가 계속될 경우 1990년 이후 처음 지난해 1% 미만으로 떨어졌던 건설업종 연간 부도율이 올해 다시 1%를 넘어서지 않을까 우려된다. 건설업의 연간 부도율은 5대 신도시 개발로 최대 호황을 누렸던 지난 1988-90년1% 미만을 유지하다 91-92년 1%대, 93-94년 2%대, 95-97년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노사정 주5일제 최종 협상

    ... 예상되며, 국회가 대안을 만들어 처리하더라도 노사 양측의 반발로 후유증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노동부와 환노위는 전날 노사정 협의에서 휴가일수와 관련, 월차를 폐지하는 대신 연차 휴가를 최저 15일, 최대 25일로 정하되, 1년미만자에 대해서는 1개월당 1.5일을 부여하는 중재안을 공동으로 제시했다. 또 시행시기에 대해선 1천인 이상 사업장과 금융.보험.공공부문은 내년 7월 1일부터, 300인 이상 사업장은 2005년 7월1일부터, 50인 이상 사업장은 2006년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성남, '아파텔' 신축 첫 제동

    ... 주상복합아파트의 주거용 신축이 제한되면서 주상복합아파트시행자들이 규제가 덜한 '아파텔'로 사업전환을 서두르고 있는 가운데 나온 첫 결정이어서 주목된다. 시는 지난달부터 도시계획조례를 통해 주상복합아파트의 주거면적 허용비율을 70% 미만으로 규제하고 주거용 비율에 따라 용적률을 차등적용하고 있다. 시는 "주상복합아파트 규제가 강화돼 앞으로 '아파텔' 건축심의 신청이 잇따를것으로 예상된다"며 "상업지역 내 주거시설의 무분별한 입지를 막기 위해 '아파텔'신축을 엄격히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판교 신도시 어떻게 분양하나] 서울ㆍ수도권 1순위 14000가구 배정

    ... 2001년 12월 26일(지구지정일) 이전부터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까지 성남시에 거주한 청약통장 1순위자다. 나머지 1만4천가구는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거주 1순위자에게 배정된다. 국민임대주택의 경우 전용 15평 미만은 월평균 소득 1백39만원 이하의 성남거주 무주택세대주,전용 15평이상은 월소득 1백95만원 이하의 성남거주 청약저축 가입자에게 자격이 주어진다. 판교신도시의 경우 청약 1순위 자격이 제한되는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만큼 분양시점을 ...

    한국경제 | 2003.08.14 00:00

  • 주부 신용카드 발급 어렵다

    ... 산정이 불확실함에도 불구하고 남편의 소득증빙 자료를 근거로 카드를 발급해 왔지만 부실 관리 강화 차원에서 앞으로는 남편의 소득이 있는 주부들에 대해서도 카드 발급을 가급적 제한할 방침이다. 국민은행은 또 나이를 기준으로 25세 미만과 65세 이상자의 경우 소득 유무를매우 엄격히 따지는 등 연령별로도 신규 회원 가입 자격을 엄격히 관리할 방침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카드 부실이 또다시 재발하는 것을 막으려면 현실적으로 소득이 분명하지 않은 주부 등의 직업군에 ...

    연합뉴스 | 2003.08.14 00:00

  • thumbnail
    '주5일' 勞使政 협상 결렬.. 19-20일 국회통과될듯

    ... 벌였으나 노동계가 당초 자체 요구안을 고집하며 수용을 거부,합의를 도출하지 못했다. 당초 정부안을 마지노선으로 정했던 재계는 정치권의 설득을 받아들여 추가 조정안을 수용하겠다는 뜻을 보였다. 환노위는 연차휴가 일수의 경우 1년 미만자에 대해 1개월당 1.5일을 부여하는 방안을 조정안으로 제시했다. 또 시행시기는 1천명 이상 사업장과 금융·보험·공공부문은 내년 7월1일부터 시행하고,중소기업 등은 2008년 7월1일까지 단계적으로 실시하는 방안을 내놓았다. 이와 함께 ...

    한국경제 | 2003.08.14 00:00